‘올인원 세탁 솔루션’ 플렉스워시·플렉스드라이 탄생하기까지

2017/01/05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SAMSUNG NEWSROOM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수 있습니다

The New SAMSUNG Flex Wash + Flex Dry

빨래, 한 번에 끝내시나요? 대부분은 두세 차례에 걸쳐 나눠서 하실 겁니다. 색상이나 재질이 서로 다른 옷을 한데 넣고 세탁기를 돌리긴 아무래도 부담스럽기 때문이죠. 청바지의 경우, 물 빠짐 현상을 방지하기 위해 세제를 최대한 적게 넣고 단독 세탁하기도 합니다. 빨래가 종종 번거롭고 성가시게 느껴지는 이유 중 하나죠.

올해 CES에서 삼성전자는 특별한 신형 세탁기와 건조기를 선보였습니다. 두 가지 종류의 빨랫감을 동시에 세탁하고 건조도 따로 할 수 있는 플렉스워시(Flex Wash)와 플렉스드라이(Flex Dry)가 바로 그건데요. 두 제품 모두 세탁물의 종류와 양, 시간에 맞춰 유동적으로 활용할 수 있습니다. 오늘(5일, 한국 시각) 있었던 CES 2017 프레스 컨퍼런스에서도 집중 조명된 두 제품, 삼성전자 뉴스룸이 집중적으로 분석했습니다.

 

세탁기 사용자, 열 중 여덟은 “빨래 나눠서 한다”

빨랫감을 구분해서 세탁하는 소비자 비율 미국:87% , 한국:98% , 프랑스:85% , 멕시코:91% ▲출처: 삼성전자 자체 조사(2013)

삼성전자가 국가별 세탁기 사용자를 대상으로 자체 조사한 결과에 따르면 △한국(98%) △미국(87%) △프랑스(85%) △멕시코(91%) 할 것 없이 대다수는 빨랫감을 종류나 재질이 비슷한 것끼리 묶어 세탁하고 있습니다. 특히 미국 소비자의 67.7%는 “언제나 빨랫감을 구분해 세탁한다”고 답할 정도였는데요. 시간은 다소 오래 걸리지만 서로 다른 재질의 옷감이 섞여 의류가 상하거나 흰색 옷에 다른 색 옷의 염료가 묻는 등의 현상을 방지하려면 그 편이 훨씬 낫다고 여기기 때문입니다.

분리 세탁은 꽤 번거로운 일입니다. 시간도, 노력도 곱절로 들어가죠. 그렇다고 가격대가 만만찮은 세탁기를 한 대 더 구매하기도 쉽지 않은 게 사실입니다. 실내 공간이 넉넉지 않은 경우가 많고 수도와 전기, 배수구 등 고려해야 할 사항도 하나둘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누구나 실감하지만 오랫동안 어쩌지 못했던 소비자 불편, 삼성전자가 내놓은 해결책은 뭐였을까요?

 

세탁도 건조도 ‘따로 또 같이’… 호스∙배관은 일원화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블랙) 이미지

플렉스워시는 상부 3㎏급 전자동 세탁기와 하부 21㎏급 대용량 드럼 세탁기로 구성돼 있습니다. 덕분에 세탁물의 종류와 양, 시간에 따라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활용할 수 있는데요. 대용량 드럼 세탁기에선 양이 많은 주요 빨랫감을, 소형 전자동 세탁기에선 분리 세탁이 필요한 빨랫감을 각각 세탁할 수 있습니다. 급히 빨래해야 할 때, 스웨터∙스타킹 등 민감한 세탁물을 관리할 때도 유용하죠.

서로 다른 세탁을 하나의 공간에서 동시에 진행할 수 있는 점도 플렉스워시의 장점입니다. 전자동 세탁기엔 속옷을, 드럼 세탁기엔 일반 의류를 넣고 돌릴 수도 있죠. 색상이 다른 의류를 구분, 동시에 세탁하는 것도 물론 가능합니다.

여성 모델이 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를 열고 있는 모습

이 같은 특징은 플렉스워시와 함께 출시된 플렉스드라이에도 그대로 적용됐습니다. 플렉스드라이 역시 상부 소용량 건조기와 하부 대용량 건조기로 구분돼 있어 효율적 활용이 가능한데요. 스카프나 블라우스처럼 섬세한 관리가 필요한 세탁물을 나눠 건조할 수 있어 편리합니다.

두 제품 모두 호스와 배관은 한 개씩만 사용하기 때문에 공간이 절약되고 설치도 간편합니다. 기존 세탁기나 건조기와 공간은 동일하게 차지하면서 더 많고 다양한 일을 처리할 수 있으니 여러모로 효율적이죠?

 

독자적 첨단 기능 탑재… 전 과정 스마트폰 제어

삼성전자 전자동세탁기에 슈퍼스피드 기능을 손으로 선택하는 모습

두 제품엔 사용자를 배려한 삼성전자의 독자적 첨단 기능도 대거 탑재됐습니다. 일단 플렉스워시에선 △세탁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여주는 ‘슈퍼 스피드’ △세제 거품으로 옷감 사이를 빈틈 없이 세탁하는 ‘파워폼’ △증기로 찌든 때를 불려 세탁 효율을 높이는 ‘스팀 세탁’ △소음과 진동을 줄이는 ‘저진동 기술’ 등이 눈에 띄는데요. 이와 별도로 상부 전자동 세탁기엔 세탁물을 언제든 추가할 수 있는 기능과 미리 설정해둔 시간에 맞춰 섬유 유연제를 자동으로 넣어주는 기능도 포함됐습니다. 한편, 플렉스드라이엔 옷감이 마모되거나 주름 지는 현상을 막아주고 냄새 해소와 정전기 방지까지 돕는 ‘멀티스팀’ 기능이 탑재됐습니다. 안전사고를 막아주는 ‘배기구 막힘 감지 센서’도 달려 있죠.

Take control anytime,anywhere

두 제품 모두 시작과 (일시)중지, 모니터링 등 전 과정을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제어할 수 있습니다. 사용 도중 이상이 발생했을 때도 스마트폰에서 곧바로 확인하고 간단한 해결 방법까지 안내 받을 수 있죠. 번거롭고 성가신 세탁 환경을 간단하고 편리하게 바꿔줄 플렉스 시스템, 보다 자세한 정보는 아래 영상에서 추가로 확인하세요!

CES SAMSUNG NEWSROOM X CES 2017 최신 뉴스 모아 보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