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제 IoT·가전·로봇 박람회’ 참가

2021/11/18
본문듣기 AUDIO Stop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18일부터 20일까지 광주광역시 소재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21 국제 IoT·가전·로봇 박람회’에 참가한다.

이 행사를 주최한 광주광역시에 따르면 전 세계 30개국, 350여개 기업이 참가하고 2만 5천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할 것으로 내다봤다.

삼성전자는 이번 박람회에서 ‘당신을 위한 환상의 팀워크’을 주제로, ‘비스포크(BESPOKE)’ 가전과 ‘스마트싱스(SmartThings)’를 기반으로 연결성이 한층 강화된 스마트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쿠킹(Cooking)·의류케어(Clothing Care)·펫케어(Pet Care) 등 스마트싱스 주요 서비스를 테마로 전시존을 구성하고, 각 서비스가 추구하는 소비자 맞춤형 경험을 보여준다.

스마트싱스 쿠킹존에서는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냉장고 내부에 보관 중인 식재료를 모바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는 ‘뷰 인사이드(View Inside)’ 기능 ▲밀키트나 간편식의 뒷면 바코드를 스캔하면 최적의 조리 온도와 시간이 세팅되는 ‘비스포크 큐커’의 ‘스캔쿡’ 기능 등을 체험할 수 있다.

또한 스마트싱스 의류케어 존에는 ‘그랑데 AI’ 세탁기·건조기, ‘에어드레서’, ‘슈드레서’ 등 최신 비스포크 의류케어 가전이 전시된다.

이곳에서는 ▲빨랫감의 무게와 종류, 오염도를 감지해 세탁과 헹굼 시간을 자동 설정하는 ‘AI 맞춤세탁’ ▲기기 내부의 온·습도를 감지하는 정밀센서가 최적의 건조 온도와 시간을 찾아내는 ‘AI 맞춤건조’ ▲사용 패턴이나 날씨, 계절을 바탕으로 추천 코스를 제안하는 ‘AI 습관기억’과 ‘AI 맞춤추천’ 등 편리하고 섬세한 의류케어를 가능케 하는 인공지능 기능을 소개한다.

특히 ‘스마트싱스 클로딩케어 서비스’를 이용하면 그랑데 AI 세탁기 ·건조기, 에어드레서 등 보유한 가전 조합과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최적의 코스를 추천해줄 뿐 아니라 사용자가 자주 쓰는 코스를 맞춤 설정하고 코스명을 만들어 저장할 수 있는 기능도 체험할 수 있다.

세제와 유연제를 한번 보충해 두면 약 한 달 동안 빨랫감 무게와 오염도를 감지해 적정량을 자동으로 넣어주는 ‘세제 자동 투입+’ 기능과 세제가 떨어지기 전에 미리 알려주고 온라인 쇼핑몰 구매까지 연계해주는 간편 솔루션도 선보인다.

스마트싱스 펫케어 존에는 ‘비스포크 제트봇 AI’ 로봇청소기를 통해 반려동물의 일상을 촬영해 보여주고, 음악이나 영상을 재생해 반려동물의 정서를 케어해 주는 서비스도 체험해 볼 수 있다.

또한 ‘비스포크 큐브 Air’ 펫케어 공기청정기를 원격으로 작동 시켜 반려동물의 털과 냄새를 효과적으로 제거하는 시연도 한다.

이 밖에 관람객이 직접 비스포크 냉장고에 360가지 색상을 취향과 개성에 따라 조합해 볼 수 있는 ‘프리즘 360 컬러’ 존, 해시태그와 함께 소셜미디어에 업로드 하면 경품을 제공하는 포토존, 대형화면을 통해 스마트싱스 앱의 다양한 서비스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팀 삼성(Team Samsung)존’ 등이 운영된다.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비스포크 가전은 한층 진화한 AI와 IoT 기술을 접목해 소비자의 일상에 편리함을 주고 있다”며 “앞으로 스마트싱스를 기반으로 개개인의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차별화된 서비스를 발굴하고 스마트홈 경험을 발전 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국제IoT가전로봇박람회 참가 현장의 모습

깨끗한 의류 케어를 위한 #TeamSamsung

최고의 요리를 위한 #TeamSamsung

사랑하는 반려동물을 위한 #TeamSamsung

▲ 삼성전자 모델이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21 국제 IoT·가전·로봇 박람회’에 마련된 삼성전자 스마트홈 부스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