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소비자 취향 저격 ‘세리프 TV 데코템’ 프로젝트 실시

2016/06/28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세리프 TV에 자신만의 개성을 더해 취향에 맞춘 홈 인테리어를 완성하는 ‘세리프 TV 데코템’ 프로젝트를 실시한다.

데코레이션(decoration)과 아이템(item)을 합성한 단어인 데코템은 장식용 인테리어 소품을 뜻한다. 소형 데코레이션 소품이나 미니어처 등을 활용해 개성을 드러낸 인테리어를 추구하는 고객들이 늘어나면서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하게 됐다.

특히 세리프 TV는 집안의 중심인 거실 인테리어에서 디자인 오브제로 주목 받고 있다.

삼성전자는 패션 디자이너 이명신, 플로리스트 이주연, 팝 아티스트 임지빈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세리프 TV에 어울리는 데코템을 각자의 취향에 어울리게 제작했다.

이명신 패션 디자이너는 세리프 TV의 프레임 디자인에 맞춘 특별한 수트 케이스(Suitcase) 형태의 데코템을 제작했고, 이주연 플로리스트는 자연과 어울리는 플랜트 데코템으로 세리프 TV만의 조화로움을 강조했다. 또한, 팝 아티스트 임지빈은 획일화되지 않은 개인의 취향에 중점을 두어, 세리프 TV만의 커스터마이징된 팝아트를 재현했다.

3명의 아티스트들과 콜라보레이션으로 제작된 데코템들은 아티스트들의 작업실과 주요 매장들 등 10곳에서 일반 고객들에게 공개된다.

삼성전자는 3명의 아티스트들이 데코템을 제작하는 영상을 29일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하고 데코템 제작에 관심이 높은 고객들이 자신만의 데코템 제작에 참고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7월 5일까지 페이스북에서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해 고객들의 관심을 모을 계획이다.

또한, 삼성전자는 데코템 제작에 관심이 있는 세리프 TV 구매 고객들 대상으로 7월 12일부터 3일간 3명의 아티스트들과 함께하는 데코템 메이킹 클래스를 진행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세리프TV 데코템’ 프로젝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삼성전자 IT 페이스북(www.facebook.com/samsungITKorea)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세리프TV 데코템' 프로젝트 '세리프TV 데코템' 프로젝트 '세리프TV 데코템' 프로젝트 '세리프TV 데코템' 프로젝트 ▲'세리프TV 데코템' 프로젝트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