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스마트 모니터 M7 화이트 에디션 출시

2021/11/22
본문듣기 AUDIO Stop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스마트 모니터’ 신제품 M7 화이트 에디션을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스마트 허브를 탑재해 모니터와 스마트 TV의 장점을 모두 누릴 수 있는 ‘올인원 스크린’으로, 별도의 PC 연결 없이 업무 뿐 아니라 다양한 OTT서비스를 손쉽게 즐길 수 있어 기존에 없던 새로운 수요를 창출하고 있다.

작년 12월 첫 선을 보인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국내 시장에서 지난 10월말까지 누적 판매 10만대를 돌파하며 OTT 전성 시대의 필수 아이템으로 자리잡았다.

삼성전자는 이 같은 인기에 힘입어 올해 스마트 모니터 라인업을 지속 강화했다. UHD 해상도의 M7(43형, 32형) 블랙 에디션, FHD 해상도의 M5(32형, 27형) 블랙·화이트 에디션에 이어 M7 32형에 화이트 색상을 추가하며 총 7종의 프리미엄 스마트 모니터 라인업을 갖췄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 M7 화이트 에디션은 깔끔하고 모던한 화이트 슬림 베젤 디자인에 ▲USB-C 타입 포트를 통한 최대 65W 충전 ▲10Gbps 데이터 전송 ▲USB 2.0, 블루투스 4.2 등 일상을 보다 편리하게 할 혁신 기술이 탑재된 것이 특징이다.

특히, 홈화면에 기본 OTT 앱들이 설치되어 있어 와이파이만 연결하면 손쉽게 다양한 OTT서비스(유튜브, 넷플릭스, 디즈니 플러스, 웨이브, 티빙, 왓챠 등)를 즐길 수 있다.

실시간 TV를 볼 수 있는 삼성 대표 앱인 ‘삼성 TV 플러스’와 취향에 맞는 콘텐츠를 추천해주는 ‘유니버셜 가이드(Universal Guide)’를 활용하여 개개인의 입맛에 맞게 엔터테인먼트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는 모바일 기기와의 연동성도 뛰어나다.

▲갤럭시 스마트폰에서 사용하던 앱을 스마트 모니터에서 바로 실행하거나 스마트폰을 PC처럼 활용할 수 있는 ‘삼성 무선 덱스(DeX)’ ▲스마트폰의 화면을 모니터로 볼 수 있는 미러링(Mirroring) 기능 ▲모바일 기기를 터치만 하면 시청 중이던 화면을 손쉽게 모니터로 연결해 시청할 수 있게 해주는 ‘탭 뷰(Tap View)’ ▲모니터 업계 최초 ‘에어플레이2(AirPlay 2)’ 지원 등 다양한 기능을 갖췄다.

최근 영국 IT 전문 매체 ‘트러스티드 리뷰(Trusted Reviews)’는 삼성 스마트 모니터 M7을 올해 최고 모니터로 선정한 바 있다.

트러스티드 리뷰는 “삼성 스마트 모니터가 ‘홈 라이프’, ‘재택 근무’ 시대에 OTT(Over The Top) 서비스를 즐길 수 있는 최고의 디스플레이로 자리잡았다”며 극찬했다.

삼성 스마트 모니터 M7 32형 화이트 에디션은 출고가 기준 58만원으로 오늘부터 7일간(11/22~11/28) 카카오 메이커스에서 단독 판매를 진행하며, 이후 전국 온·오프라인 판매 채널에서 구매할 수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하혜승 전무는 “홈 라이프 시대에 최적화된 스마트 모니터의 인기에 힘입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라이프 스타일에 맞춘 다양한 제품을 선보여 글로벌 모니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자 모델이 스마트 모니터 M7을 바라보며 키보드를 두드리는 모습

삼성전자 모델이 스마트 모니터를 소개하는 모습

스마트모니터 M7 화이트에디션을 보며 감상하는 모습

스마트모니터 M7 화이트에디션을 조작하는 모습

▲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에 위치한 한 스튜디오에서 스마트 모니터 M7 화이트 에디션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제품뉴스 > TV/디스플레이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