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열어

2018/01/07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는 5일 전국 6개 대학에서 중학생 1726명이 참가하는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를 개최했다.

삼성전자는 교육부와 함께 전국 읍·면·도서지역의 832개 중학교에서 교육여건이 부족한 중학생을 모집했으며, 국가와 사회를 위해 헌신하는 군부사관·소방관·해양경찰·국가유공자 자녀 612명도 참여했다.

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은 3주 동안 대학 캠퍼스에서 대학생 강사들과 합숙하며, 총 150시간 동안 영어와 수학을 집중적으로 학습하게 된다.

또한, 대학 전공 박람회, 진로 특강, 교과서 음악회와 같은 진로 탐색과 문화체험의 기회도 가진다.

‘삼성드림클래스 방학캠프’는 교육 여건이 부족한 도서 벽지 지역 학생들에게 공평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2년부터 마련됐다.

올해 폐교가 예정된 시골 분교에서 참가한 한 학생은 “학교를 대표해 참가하는 마지막 학생인 만큼 많은 것을 배우고 돌아가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캠프에는 8: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대학생 583명이 학습을 지도하고 멘토 역할을 수행하는데, ‘삼성드림클래스’ 출신 대학생 25명도 강사로 참가했다.

2012년 전남 구례여중 2학년 시절,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 참가하고 2017년에 대학에 입학한 고새봄(20·서울대학교 1학년)씨는 “중학생 때 대학생 강사 선배들로부터 받은 도움을 후배들에게 나눠주고 싶어서 이번 캠프에 참가하게 됐다”고 말했다.

캠프가 개최되는 전국 6개 대학에는 이인용 삼성사회봉사단장과 삼성 계열사 경영진이 참석해 캠프에 참가하는 중학생들을 격려했다.

2012년에 시작한 ‘삼성드림클래스’에는 이번 2018년 겨울캠프까지 중학생 6만5000여명, 대학생 1만8000여명이 참여했다.

삼성전자는 5일 광주 전남대학교 컨벤션홀에서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환영식을 갖고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정성택 전남대학교 학생처장, 이인용 삼성사회봉사단장, 장인성 삼성사회봉사단 전무)
▲ 삼성전자는 5일 광주 전남대학교 컨벤션홀에서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 환영식을 갖고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앞줄 왼쪽부터 정성택 전남대학교 학생처장, 이인용 삼성사회봉사단장, 장인성 삼성사회봉사단 전무)

5일, 광주 전남대학교 기숙사에서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과 대학생이 3주 간의 캠프 활동에 대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 5일, 광주 전남대학교 기숙사에서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과 대학생이 3주 간의 캠프 활동에 대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5일, 광주 전남대학교 캠퍼스에서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과 대학생들이 캠퍼스 투어를 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 5일, 광주 전남대학교 캠퍼스에서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과 대학생들이 캠퍼스 투어를 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5일, 광주 전남대학교 컨벤션홀에서 대학생들이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을 환영하고 있다.
▲ 5일, 광주 전남대학교 컨벤션홀에서 대학생들이 ‘2018년 삼성드림클래스 겨울캠프’에 참가한 중학생들을 환영하고 있다.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기업뉴스 > 사회공헌 > 삼성드림클래스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