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스마트 TV,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 접근성 인증’ 2회 연속 획득

2022/11/16
본문듣기 AUDIO Stop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2022년형 삼성 스마트 TV가 15일(현지시간)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RNIB, Royal National Institute of Blind People)로부터 ‘시각장애인 접근성 인증(RNIB Tried and Tested Accreditation)’을 획득했다.

삼성전자는 스마트 TV의 접근성 강화를 위해 2013년부터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와 협업해 왔으며, 지난 2020년 소비자가전 제품으로는 최초로 이 단체가 수여하는 시각장애인 접근성 인증을 받았다.

올해 역시 더욱 강화된 접근성 기능을 적용해 2회 연속 인증을 획득했다.

삼성 스마트 TV는 ‘음성안내’ 기능을 제공해 리모컨과 접근성 기능 사용법을 안내해 주고, 프로그램 주요 정보를 제공한다. 또 사용자에 맞게 음성 높낮이와 속도도 조절할 수 있다.

‘고대비 화면’ 기능은 그래픽 정보를 불투명한 검정색 배경에 흰색 글씨로 표현해 가시성은 높이고 눈의 피로는 덜어준다. 또 투명한 TV 메뉴 스크린을 자동으로 불투명하게 조정해줘 텍스트를 또렷하게 보여준다.

‘흑백’ 기능은 색상을 잘 인식하지 못하는 사용자들을 위해 컬러 영상을 흑백으로 전환시켜 주며, ‘색상 반전’ 기능은 빛에 민감하거나 저시력 사용자들을 위해 배경은 검은색으로, 글씨는 흰색으로 반전시켜 시인성을 높여 준다.

이외에도 ‘씨컬러스(SeeColors)’앱은 색각 이상자들이 볼 수 있는 색상 스펙트럼을 고려해 화면을 조정해준다. 채널 정보, 스마트 허브와 같은 화면의 글씨와 세부 구성요소를 확대해 인식을 돕는 ‘포커스 확대’ 기능도 유용하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용석우 부사장은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로부터 ‘시각장애인 접근성 인증’을 지속적으로 획득할 수 있게 되어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제품의 접근성을 지속 강화하여 모든 사용자가 불편함 없이 좋아하는 프로그램을 시청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영국 왕립 시각장애인협회 데이비드 클라크 최고운영책임자는 “삼성은 시각장애인과 시각이 불편한 사용자들을 위해 접근성 증진 부문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으며, 특히 삼성의 디자인은 시각 장애인의 일상 생활에 큰 차이를 만들어준다”며 “향후 다양한 프로젝트에서 삼성과 지속적으로 협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2022년형 Neo QLED 98형 제품 이미지

 

▲2022년형 Neo QLED 98형 제품 이미지

▲삼성전자 모델이 서울 논현동에 위치한 삼성 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2022년형 Neo QLED 98형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제품뉴스 > TV/디스플레이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