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glishEN
  • 날짜
  • 키워드
이전

TV/사이니지 (20/1,568)

삼성전자, ‘더 프레임’에 클림트 작품 담는다

2021/08/15

삼성전자가 오스트리아 벨베데레 미술관(Belvedere Museum, 이하 벨베데레)과 손잡고 오스트리아 거장들의 작품을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The Frame)’을 통해 선보였다고 15일 밝혔다.
※ 벨베데레는 오스트리아의 대표적 미술관 중 하나로 ‘아름다운 경치’라는 뜻을 갖고 있으며, 18세기 초 완공 이후 왕가의 여름 별장으로 쓰이다가 1781년부터 공공 미술관으로 일반에 공개됨

▲ 오스트리아의 벨베데레 미술관 대표 작품 17점을 삼성전자 라이프스타일 TV ‘더 프레임’을 통해 감상할 수 있게 한 양사의 협업을 기념하여 현지시간 13일 벨베데레 미술관에서 관계자들이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마이클 졸러(Michael Zoeller) 삼성전자 오스트리아 법인 CE총괄, 박태호 삼성전자 오스트리아 법인장, 볼프강 베르그만(Wolfgang Bergmann) 벨베데레 CFO

*자세한 내용은 삼성전자 뉴스룸(https://bit.ly/3CM3IEW)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Go to Top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