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국내 최대 공조 전시회 ‘HARFKO 2019’서 혁신 냉방·청정 솔루션 선보여

2019/03/12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12일부터 15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한국국제냉난방공조전(HARFKO 2019)에서 국내 최대 면적 청정 가능한 4Way 카세트형 시스템 에어컨, ‘무풍 에어컨’ 풀 라인업 등 혁신 공조 솔루션을 대거 선보인다.

한국국제냉난방공조전은 전 세계 280여개 업체가 참여하고 2만 6천 여명의 관람객이 방문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공조 전시회다.

삼성전자는 최근 미세먼지 등 환경 문제로 인해 실내 공기질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점을 고려해 상업시설·교육시설 등에서도 4계절 내내 미세먼지를 최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청정 솔루션을 소개하는 공간을 별도로 마련했다.

시스템에어컨 360·1Way·4Way 카세트는 PM1.0 필터가 탑재된 공기청정 판넬을 적용할 수 있어 0.3㎛(마이크로미터) 크기의 미세한 먼지까지 강력하고 빠르게 제거할 수 있다.
*PM1.0: 입자의 크기가 지름 1㎛(1000분의 1㎜) 이하인 눈에 보이지 않을 만큼 미세한 먼지

특히 2월말 출시돼 이번 전시회에 처음으로 공개하는 4Way 카세트용 공기청정 판넬은 국내 최대 면적인 157.4㎡ 의 넓은 공간까지 청정할 수 있어 주목을 받았다.

이 제품은 고급형 유선 리모컨의 유동형 컬러 디스플레이를 통해 미세먼지 농도 등 실내 공기질과 에너지 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어 실내 청정도를 간편하게 유지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삼성전자는 쾌적하고 경제적으로 실내 공기를 정화할 수 있는 환기시스템인 전열교환기(ERV, Energy Recovery Ventilator)도 전시했다.

전열교환기는 배기구와 흡입구가 구분된 양방향 환기 시스템으로 오염원이 재유입 되지 않아 환기 효과가 뛰어날 뿐만 아니라, 외부로 배출되는 실내 공기의 열 에너지를 유입되는 실외 공기로 전달해 에너지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다.

한편, 삼성전자는 스탠드형, 벽걸이형, 1Way·4Way 카세트형 ‘무풍 에어컨’과 공기청정기 ‘삼성 큐브’에 이르기까지 ‘무풍 풀 라인업’을 전시했다.

‘무풍 에어컨’에 적용된 삼성전자만의 ‘무풍 냉방’ 기술은 마이크로홀을 통해 냉기를 은은하게 내보내 찬바람이 몸에 닿지 않으면서도 쾌적한 온도 유지가 가능하며 넓은 공간에서도 균일하게 시원함을 느낄 수 있는 것은 물론, 에너지 절감 효과도 탁월하다.

또한, ‘무풍 큐브’의 무풍 청정 기능은 강하고 빠르게 오염된 공기를 정화한 후 청정도가 개선되면 자동으로 무풍 모드로 전환돼 공기청정기에서 발생하는 바람과 소음으로 인한 불편함을 해소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삼성전자는 ‘스마트 솔루션’ 전시존을 통해 인(人)감지 지능냉방, ‘와이파이 키트(Wi-Fi Kit)’ 등 사용 편의성과 에너지 효율성을 극대화한 기술도 선보였다.

시스템에어컨 360, 무풍에어컨 4Way 카세트 등에 도입된 ‘인감지 지능 냉방’ 기능은 인감지 센서(MDS; Motion Detect Sensor)를 통해 사용자의 위치나 활동량에 따라 바람 각도와 실내 환경을 최적의 상태로 조절하고, 실내에 사람이 없을 때는 절전 모드로 운전해 최대 50%까지 에너지 절감이 가능하다.

‘와이파이 키트’는 스마트한 시스템 에어컨 관리 솔루션으로 ▲’빅스비’를 통한 음성 제어 ▲위치 기반 ‘지오펜스(GeoFence)’ 기술로 사용자가 집 근처에 도착했을 때 자동으로 냉난방 가동 ▲OCF(Open Connectivity Foundation) 프로토콜 기반의 다른 스마트 기기와의 연동 ▲모바일을 통한 실시간 공기질 관리와 에너지 사용 모니터링 등이 가능하다.

이외에도 주간에 태양광으로 생산한 전력을 배터리에 저장해 필요 시 사용하는 가정용 ESS(에너지 저장 장치, Energy Storage System), 저렴한 심야 전력을 저장한 뒤 피크 시간대에 사용하는 상업용 ESS를 포함한 친환경 솔루션과 사물인터넷(IoT) 기반 빌딩 통합솔루션(b.IoT) 등 에너지 효율을 극대화한 다양한 공조 솔루션도 소개했다.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이기호 상무는 “미세먼지와 같은 환경 변화와 IoT 기술의 대중화로 국내 공조 시장도 큰 전환점을 맞이하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무풍으로 대표되는 차별화된 성능은 물론 더욱 쾌적하고 효율적인 공조 솔루션을 제공해 시장 리더십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모델이 ‘청정 솔루션’ 존에서 국내 최대 157.4㎡까지 청정 가능한 4Way 카세트를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모델이 ‘청정 솔루션’ 존에서 국내 최대 157.4㎡까지 청정 가능한 4Way 카세트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전자만의 무풍 기술로 만든 ‘무풍 에어컨’과 ‘무풍 큐브’ 등 무풍 풀 라인업을 선보이고 있다.

▲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전자만의 무풍 기술로 만든 ‘무풍 에어컨’과 ‘무풍 큐브’ 등 무풍 풀 라인업을 선보이고 있다.

삼성전자 모델이 ‘스마트 솔루션’ 존에서 사용 편의성과 에너지 효율성을 극대화한 ‘인감지 지능 냉방’과 ‘와이파이 키트’를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모델이 ‘스마트 솔루션’ 존에서 사용 편의성과 에너지 효율성을 극대화한 ‘인감지 지능 냉방’과 ‘와이파이 키트’를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모델이 인공지능 빅스비를 통한 홈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모델이 인공지능 빅스비를 통한 홈 솔루션을 소개하고 있다.

제품뉴스 > 가전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