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4회차 자사주 매입과 3분기 배당 실시

2017/10/31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31일 4회차 자사주 매입·소각을 결의했다.

이번 4회차 자사주 매입은 11월1일부터 시작해 3개월 내 완료될 예정이며, 보통주 71만2천주, 우선주 17만8천주를 매입해 소각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1월 총 9.3조원 규모의 2017년 자사주 매입을 발표했으며, 현재 3회차까지 매입 및 소각을 완료했다. 금번 4회차로 2017년 자사주 매입 및 소각이 완료된다.

1회차에 보통주 102만주, 우선주 25만 5000주, 2회차에 보통주 90만주, 우선주 22만5000주, 3회차에 보통주 67만주, 우선주 16만 8000주를 매입해 소각했으며, 총 규모는 약 7조원 수준이었다.

또한, 삼성전자는 이날 보통주와 우선주에 대해 주당 7천원의 3분기 배당을 결의했다.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