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페이, 북유럽∙중동으로 서비스 확대

2017/04/28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 모바일 페이먼트 서비스 ‘삼성 페이’가 북유럽과 중동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한다. 삼성전자는 스웨덴, 아랍에미리트연합(UAE)에서 27일(현지시간)부터 ‘삼성 페이’ 서비스 시작했다.

우선 삼성전자는 스웨덴에서 유로카드(Eurocard), 노디어(Nordea) 등 현지 7개 카드∙은행과 협력해 ‘삼성 페이’ 서비스를 제공하며 향후 지속적으로 파트너를 확대할 계획이다. 중동에서 처음으로 ‘삼성 페이’ 사용이 가능한 아랍에미리트연합에서는 현지 유력 은행인 ADCB, 에미레이트 NBD(Emirates NBD) 등 9개와 협력한다.

또한 삼성전자는 홍콩과 스위스에서 사전 체험 서비스를 시작했다.

삼성전자는 홍콩에서 아메리칸 익스프레스(American Express) 등 4개 은행과 협력해 ‘삼성 페이’ 사전 체험 서비스를 26일(현지시간)부터 시작했으며 올 2분기 중 정식 서비스에 돌입할 예정이다. 스위스에서도 27일(현지시간)부터 △마스터 △비자 △보너스 카드(Bonus Card) 등과 협력해 ‘삼성 페이’ 사전 체험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삼성 페이, 북유럽∙중동으로 서비스 확대아랍에미리트연합 두바이에서 27일(현지시간) 진행된 런칭행사에서 '삼성 페이'를 체험하는 모습▲아랍에미리트연합 두바이에서 27일(현지시간) 진행된 런칭행사에서 ‘삼성 페이’를 체험하는 모습

제품뉴스 > 모바일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