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 의료기기 사업, 여기까지 왔다… KIMES 2017 부스 둘러보니

2 주소복사

SAMSUNG NEWSROOM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지난 16일부터 나흘간 서울 코엑스(강남구 삼성동)에서는 ‘2017 KIMES(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가 열렸다

오늘날 의료기기 산업은 다양한 기술 발전과 함께 진화를 거듭하고 있다. △IT 통신을 통한 유비쿼터스 헬스케어 △친환경성에 초점을 맞춘 의료폐기물 시설 △심미적 건축물로 인정 받는 첨단병원 시설 등이 대표적 사례다.

지난 16일부터 나흘간 서울 코엑스(강남구 삼성동)에서 열린 ‘2017 KIMES(국제의료기기·병원설비전시회)’는 이 같은 의료기기 산업의 현주소와 발전 가능성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자리였다. ‘더 똑똑하게, 더 쉽게, 더 건강하게(Smarter, Easier, Healthier)’를 주제로 한 이번 행사엔 총 41개국 1292개 업체가 참가했다. 국내 업체(579개)가 가장 많았지만 △미국(125개) △독일(88개) △일본(62개) 등 해외 업체도 적지 않았다. 본 행사 사이사이 △국내 의료산업 정책 △의학 신기술 △해외 의료 마케팅 등 다양한 주제로 세미나도 진행돼 눈길을 끌었다.

 

iF디자인어워드 수상작 등 인체공학적 디자인 돋보여

올해 KIMES에서 삼성전자는 의료기기사업부를 중심으로 △접근성(Access) △정확성(Accuracy) △효율성(Efficiency) 등 3가지 특성의 존(zone)으로 전시 부스를 꾸몄다.

코엑스 3층 C홀에 마련된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 부스 모습 ▲코엑스 3층 C홀에 마련된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 부스 모습

삼성전자 부스는 접근성·정확성·효율성(위에서부터) 등 의료기기의 세 가지 특성에 초점을 맞춰 구성됐다삼성전자 부스는 접근성·정확성·효율성(위에서부터) 등 의료기기의 세 가지 특성에 초점을 맞춰 구성됐다 삼성전자 부스는 접근성·정확성·효율성(위에서부터) 등 의료기기의 세 가지 특성에 초점을 맞춰 구성됐다 ▲삼성전자 부스는 접근성·정확성·효율성(위에서부터) 등 의료기기의 세 가지 특성에 초점을 맞춰 구성됐다

애큐러시존에선 가까운 미래에 만나볼 수 있는 의료기기를 만날 수 있었다. 진단과 치료는 물론이고 환자 정보를 토대로 보조 진단(second opinion)을 제시, 의사 진단을 뒷받침하는 기기다.

IOTA-ADNEX는 아홉 가지 분석 요소를 바탕으로 난소암의 악성 여부를 판단, 확률로 제시하는 기술이다 classify ovarian tumor with probability model validated by International Ovarian Tumor Analysis(IOTA) Group ▲IOTA-ADNEX는 아홉 가지 분석 요소를 바탕으로 난소암의 악성 여부를 판단, 확률로 제시하는 기술이다

본서프레션(Bone Suppression)은 엑스레이로 인체 내장을 확인할 때 뼈 모습을 제거해주는 기술이다. 2회 촬영이 불가피했던 이전 기술과 달리 한 차례 촬영과 이후 소프트웨어 영상 처리만으로 정확한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Enhance visibility of chest nodules by suppressing the appearance of bones in chest images without additional exposure ▲본서프레션(Bone Suppression)은 엑스레이로 인체 내장을 확인할 때 뼈 모습을 제거해주는 기술이다. 2회 촬영이 불가피했던 이전 기술과 달리 한 차례 촬영과 이후 소프트웨어 영상 처리만으로 정확한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에피션시존엔 국제 디자인 공모전 ‘iF디자인어워드’에서 수상한 기기 4종이 전시됐다. 하나같이 인체공학적이면서도 편리한 디자인으로 의사의 효율적 진단과 환자의 심리적 안정을 돕는 효과를 갖춰 눈길을 끌었다.

초음파 촬영 기기인 HS50

초음파 촬영 기기인 HS50<위 사진>은 외관 디자인뿐 아니라 사용자환경(UX)·사용자인터페이스(UI)디자인 측면에서 눈여겨볼 만한 제품이다. 어두운 환경에서도 잘 보이는 화면, 조작하기 쉬운 작업 환경이 강점이다.

HS50은 날렵한 디자인과 최적화된 조작 절차로 사용자 진료 환경에 적합한 UI 디자인을 갖췄다 ▲HS50은 날렵한 디자인과 최적화된 조작 절차로 사용자 진료 환경에 적합한 UI 디자인을 갖췄다

 

이동성 강화한 프리미엄 촬영 기기 GM85·세라톰 ‘눈길’

액세스존에서 주목해야 할 제품은 GM85, 그리고 세라톰(CereTom®)이다. 두 제품 모두 강력한 이동성이 특징. 성능이 우수하면서도 소규모 병원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소형화한 점이 돋보인다.

이동형 프리미엄 디지털 엑스레이 GM85

이동형 프리미엄 디지털 엑스레이 GM85<위 사진>는 동급 최소형 디자인과 초경량 무게로 이동성을 개선한 제품이다. 영상 처리 엔진 ‘S뷰(S-Vue)’를 적용, 고화질 진단 이미지를 제공하는 이 기기는 폭(555㎜)이 날씬할 뿐 아니라 무게(349㎏)도 기존 제품보다 40% 가볍다. 또한 부드러운 주행(soft driving)·알고리즘과 전면 충돌 방지 범퍼 센서를 장착, 안전하고 부드러운 이동이 가능하다. 엘리베이터와 좁은 병실, 환자 침대도 자유롭게 오갈 수 있는 구조다.

전방 시야 확보를 돕는 접이식 컬럼(왼쪽 사진). 깔끔하고 직관적인 UX 디자인은 조작하기에 편리하다 ▲전방 시야 확보를 돕는 접이식 컬럼(왼쪽 사진). 깔끔하고 직관적인 UX 디자인은 조작하기에 편리하다

세라톰<아래 사진>은 삼성전자가 만든 이동형 CT 촬영 기기다. 이전 제품에 비해 이동성이 한층 개선된 게 특징. 거동이 불편한 환자, 혹은 위급한 상황으로 병원 이송 전 CT 촬영이 불가피한 환자에게 특히 유용하다. 뇌를 다루는 신경외과에 꼭 필요한 기기이기도 하다. 신경 관련 수술은 수술 도중 뇌 상태가 계속 변할 수 있어 환자의 불필요한 움직임을 줄이는 게 중요하다. 세라톰이 ‘이동형 CT로 촬영하는 동시에 수술할 수 있도록’ 제작된 이유다. 수술 정확도가 높고 신경 손상을 최소화하는 데 도움을 주는 것도 세라톰의 장점이다.

삼성전자가 만든 이동형 CT 촬영 기기, 세라톰

[미니 인터뷰] 송인숙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 상무
“후발주자? 그래서 오히려 발전 가능성 무궁무진!”

송인숙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 상품기획팀장(상무)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는 의료기기 분야 중에서도 특히 ‘진단’에 초점을 맞춰 관련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송인숙<위 사진> 삼성전자 의료기기사업부 상품기획팀장(상무)은 “삼성전자가 주력하는 건 진단의 접근성과 정확도, 효율성을 높여 신뢰를 기반으로 다양한 의료기기를 개발하는 것”이라며 “비록 의료기기 시장에 진출한 지 10년이 채 안 됐지만 이미 다양한 제품군과 포트폴리오를 구축한 만큼 앞으로의 행보를 더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송 상무는 “삼성전자가 의료기기 시장에서 후발주자인 건 사실이지만 그래서 오히려 고무적”이라고 설명했다. “의료기기 산업은 신뢰를 기반으로 브랜드가 완성되는 특징을 보이는 만큼 기업 이미지가 관성적으로 굳어지기 쉽습니다. 그런 점에서 볼 때 삼성전자는 후발주자이지만 발전 가능성이 무궁무진하다고 생각합니다.”

송인숙 상무는 “대장장이가 연장을 만들 때 용도를 고려하지 않고 ‘멋지게’ 만드는 데에만 집중한다면 그 연장은 무용지물이 되고 만다”며 “의료기기 개발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더 신경 써야 할 건 사용자가 편리하도록 만드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송인숙 상무는 “대장장이가 연장을 만들 때 용도를 고려하지 않고 ‘멋지게’ 만드는 데에만 집중한다면 그 연장은 무용지물이 되고 만다”며 “의료기기 개발도 중요하지만 그보다 더 신경 써야 할 건 사용자가 편리하도록 만드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제 바람은 삼성전자가 의료기기 시장에서 꼭 필요한 기업으로 인정 받는 겁니다. 그렇게 되도록 저와 의료기기사업부 임직원 모두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삼성전자의 새로운 소식, 매주 메일로 받아보세요!

구독 신청폼
  • 개인정보 수집 동의 자세히 보기
SAMSUNG NEWSROOM
댓글

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삼성전자 뉴스룸 댓글:

    안녕하세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팀입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에 따르면, 제5조 게시물의 삭제 기준에서 6. 불법 광고·영리추구 게시물은 삭제 처리가 됩니다. 더 자세한 사항은 삼성전자 뉴스룸 하단에 있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 (http://bit.ly/2dhoAfp)을 참고하여 주시길 바랍니다. 본 댓글은 광고성 내용이므로 삭제 처리됩니다. 감사합니다.

  2. 삼성전자 뉴스룸 댓글:

    안녕하세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팀입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에 따르면, 제5조 게시물의 삭제 기준에서 6. 불법 광고·영리추구 게시물은 삭제 처리가 됩니다. 더 자세한 사항은 삼성전자 뉴스룸 하단에 있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 (http://bit.ly/2dhoAfp)을 참고하여 주시길 바랍니다. 본 댓글은 광고성 내용이므로 삭제 처리됩니다.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