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S9│S9+를 탐구하다] ① 즐거운 커뮤니케이션 도구, 카메라

2018/02/26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갤럭시 S9, S9+ 카메라

‘카메라’는 스마트폰을 선택하는 가장 중요한 기준 중 하나이다. 사진과 동영상, 이모티콘 등으로 일상을 공유하고 소통하는 밀레니얼 세대에게 스마트폰 카메라는 자신을 표현하는 중요한 도구가 된다. 갤럭시 시리즈는 이에 발맞춰 매해 진화된 기능을 갖춘 카메라로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아왔다. 25일(현지 시각) 베일을 벗은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의 카메라 역시 일상의 모든 순간을 놓치지 않고 공유할 수 있는 ‘초고속 카메라’, ‘듀얼 조리개’, ‘AR 이모지’ 등의 기능을 대거 탑재해 비주얼 커뮤니케이션의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갤럭시 S9, S9+ 제품 스펙

눈으로 볼 수 없는 순간을 기록하는 ‘초고속 카메라’

갤럭시 S9, S9+ 초고속 카메라

갤럭시 S9과 갤럭시 S9+는 초당 960개의 프레임을 촬영하는 ‘초고속 카메라’기능을 탑재해 눈으로 볼 수 없는 순간의 특별함을 담아낸다. 이는 기존 일반 촬영 대비 32배, 기존 슬로우 모션 촬영 대비 4배 더 느린 ‘슈퍼 슬로우 모션’ 영상을 촬영하는 것으로, 0.2초의 찰나를 약 6초의 영상으로 보여준다.

갤럭시 S9, S9+ 초고속 카메라

특히,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의 ‘초고속 카메라’는 피사체의 움직임을 자동으로 감지해 촬영한다. 가령 꽃에 앉았던 나비가 날아가는 순간이나 물풍선이 터지는 순간 등 일반 카메라로는 촬영이 거의 불가능한 움직임을 ‘자동’으로 포착한다. 카메라 화면 속 움직임을 감지하는 영역의 크기를 자유자재로 조정할 수 있으며, 한번의 동영상 촬영 중 최대 20개 구간의 초고속 촬영이 가능하다.

물론 동영상 촬영 중 원하는 순간에 직접 ‘슈퍼 슬로우 모션 버튼’을 눌러 초고속 촬영 구간을 만들 수도 있다. 생일파티 도중 친구들의 웃는 얼굴이나, 폭죽을 터트리는 순간 등 자세히 보고 싶은 순간의 디테일을 담아낼 수 있다.

갤럭시 S9, S9+ 슈퍼 슬로우 모션

갤럭시 S9과 갤럭시 S9+는 ‘슈퍼 슬로우 모션’ 영상을 더욱 돋보이게 만드는 배경음악을 자동 생성한다. 탑재된 35개의 음원 중 선택할 수 있고 플레이 리스트에 담긴 mp3파일도 활용할 수 있다. 또한 촬영된 ‘슈퍼 슬로우 모션’ 영상을 반복 재생하거나 반대로 재생하고, 특정 구간 만을 반복하는 편집모드를 제공해 GIF[1] 파일로 저장 할 수 있다. 초고속 카메라를 통해 영화나 TV 프로그램에서 볼 수 있었던 모션 그래픽을 손 안에서 쉽게 만들 수 있게 된 것이다. 이 결과물은 SNS에 간편하게 공유할 수 있으며, ‘슈퍼 슬로우 모션’ 영상은 잠금화면에서 월페이퍼로 이용할 수 있다.

갤럭시 S9, S9+ 슈퍼 스피드 듀얼 픽셀 이미지 센서

갤럭시 S9과 갤럭시 S9+ 는 ‘초고속 카메라’기능을 제공하기 위해 1200만 화소의 ‘슈퍼 스피드 듀얼 픽셀 이미지 센서’를 탑재했다. 기본 이미지 센서에 고속출력회로(Fast readout circuit), 전용 메모리(DRAM)가 3단으로 적층 된 구조로 보다 빠른 이미지 처리가 가능하다.

 

어떤 곳에서도 밝고 선명하게 빛나는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의 카메라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에는 듀얼 조리개가 탑재됐다. 듀얼 조리개는 사람의 홍채가 밝은 곳에서는 작아지고 어두운 곳에서 커지는 것처럼 주변 환경에 따라 빛을 받아들이는 정도를 자동으로 조절하여 최적의 조건으로 사진을 찍어준다.

스마트폰 카메라 중 가장 밝은 F1.5렌즈와 F2.4렌즈를 적용해 자동으로 주변 밝기를 감지하고 조리개 값을 조절한다. 이전 대비 빛을 28% 더 흡수할 수 있어 빛이 부족한 환경에서도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또한 사용자가 직접 조리개 값을 조정하며 촬영할 수 있는 프로 모드(Pro Mode)를 지원한다. 프로모드에서는 ISO, 조리개 값, 매뉴얼 포커스, 화이트 밸런스 등을 조정할 수 있다.

어두운 곳에서도 선명한 촬영이 가능한 갤럭시 S9, S9+

갤럭시 S9과 갤럭시 S9+는 업그레이드된 멀티 프레임 노이즈 감소 기술을 적용해 어두운 환경에서도 또렷한 사진을 찍을 수 있다. 이미지 센서에서 1장의 영상을 4번 영상 처리하여, 기존 대비 노이즈가 30% 정도 줄어든 결과물을 얻을 수 있다.

 

세상에 단 하나뿐인 나의 아바타 ‘AR 이모지’

AR 이모지

캐릭터나 동물, 유명인이 아닌 바로 ‘나’를 이모티콘으로 만든다면?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에서는 한번의 셀피 촬영으로 나와 꼭 닮은 아바타를 만들 수 있다. 사용자가 촬영한 셀피에서 눈, 코, 입, 이마 등 100개 이상의 얼굴 특징을 인식, 분석해 이를 3D 아바타로 탄생 시키는 것. 실제 모습에 가까운 아바타와 좀 더 만화적인 상상력을 가미한 아바타 두 가지 중 선택할 수 있다. 여기에 얼굴형이나 머리, 안경, 의상 등을 추가 선택해 사용자의 개성을 담을 수 있다.

AR 이모지 남자

이렇게 만들어진 아바타를 활용해 나의 제스쳐와 표정을 따라하는 아바타 동영상을 만들 수 있다. 또한 18개의 다양한 감정 표현을 하는 AR 이모지(이모티콘)가 자동으로 생성돼 더 재미있는 대화가 가능해진다.

AR 이모지는 gif로도 저장할 수 있다▲AR 이모지는 GIF 파일 형태로 저장이 가능하다

이렇게 만들어진 AR 이모지와 아바타 동영상은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의 메시지 앱 뿐 아니라 삼성 키보드를 사용하는 대다수의 인스턴트 메시지 애플리케이션에서 사용할 수 있고, SNS로 간편하게 공유도 가능하다.

친숙하고 유명한 AR 이모지도 만들 수 있다

AR 이모지는 친숙하고 유명한 인기 캐릭터로도 만들 수 있다. 파트너사와의 협업을 통해 이용 가능한 캐릭터를 지속 추가해 나갈 예정이다.

 

향상된 인터페이스로 더욱 똑똑해진 ‘빅스비’

더욱 발전된 AR(증강현실)기술을 바탕으로 빅스비가 더욱 강해졌다.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에 탑재된 빅스비 VISION을 통해 지금 눈으로 보는 것 이상의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실시간 번역, 음식, 와인 등 9개의 모드 중 하나를 선택하고, 카메라로 대상을 비추기만 하면 바로 분석해 유용한 정보를 화면에 표시한다. 이전에는 대상을 촬영한 사진을 분석해 정보를 제공했다.

더욱 똑똑해진 빅스비

해외 여행 도중 낯선 언어의 길 안내 표지판을 마주 했을 때, 빅스비의 ‘실시간 번역’ 모드를 선택하고 카메라로 표지판을 비추면 끝. 빅스비 VISION이 자동으로 해당 언어를 인식해, 설정된 기본 언어로 번역해서 바로 보여준다. 현재 54개[2]의 언어를 인식하고 104개의 언어로 번역 가능하다.

또 ‘와인’모드는 와인의 라벨을 스캔하면 와인의 정보를 바로 알려준다. ‘음식’ 모드를 선택하고 카메라로 음식을 비추면 음식의 칼로리 정보는 물론 레시피까지 알려준다.

 

갤럭시 S9+의 깊이 있는 사진 촬영 비결은 ‘듀얼 카메라’

갤럭시 S9+에는 1200만 화소 듀얼 픽셀의 ‘광각 카메라’와 ‘망원 카메라’를 탑재했다. 한 번의 셔터로 두 개의 카메라가 각각 촬영하고 그 이미지를 합성해, 원하는 피사체에 초점을 맞춘 입체감 있는 결과물을 제공한다.

듀얼 카메라로 더욱 깊이 있는 사진

갤럭시 S9+의 ‘라이브 포커스’ 기능은 배경을 흐리게 하는 아웃포커스 효과를 자동으로 구현해 인물 찍는 즐거움을 배가 시킨다. 배경의 심도는 촬영 전후 언제든 조절할 수 있다. 또한 흐려진 배경 속 반짝이는 작은 빛은 하트, 별, 눈꽃 등 10개의 모양으로 만들 수 있어 더욱 극적인 효과를 연출한다.

갤럭시 S9+의 2개의 카메라에는 각각 광학식 손떨림 보정 기능(OIS)이 각각 탑재돼, 움직이는 피사체를 찍거나, 이동 중에 사진을 촬영할 때도 또렷한 사진을 얻을 수 있다. 2배 광학줌 기능도 탑재돼 멀리 있는 피사체도 화질 저하 없이 촬영할 수 있어 찍는 재미를 더한다.

갤럭시 S9과 갤럭시 S9+의 카메라에는 머신 러닝 기술 기반의 스마트한 촬영 보조 기능들이 탑재돼있다. ‘셀피 포커스’는 셀피 촬영시 촬영자의 얼굴에 초점을 맞춘 아웃포커스 효과를 내어 촬영자를 더 돋보이게 해준다. ‘자동 렌즈 오염 검출 솔루션’은 렌즈에 묻은 오염이나 먼지로 인해 사진의 품질이 떨어지지 않도록 돕고, 기존 ‘오토모드’ 역시 더욱 똑똑해져 전문가 못지 않은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본 제품과 서비스의 기능, 성능, 디자인, 가격, 구성요소 등 제품과 서비스에 관한 사양은 양산과 출시 과정에서 변경될 수 있음


[1] 3~15MB 용량의 GIF 파일로 저장된다
[2] 33개 언어는 자동으로 인식하며, 21개의 언어는 사용자가 추가적으로 선택 후 인식한다.

 

 

제품뉴스 > 모바일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