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락 2021’로 나만의 맞춤형 갤럭시 탭 S7ㅣS7+ 만들기

2021/04/19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사용자가 최적의 업무와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도록 디자인된 갤럭시 탭 S7과 S7+(이하 갤럭시 탭 S7). 갤럭시 탭 S7을 한층 더 나의 취향대로 만들고 싶다면, 굿락(Good Lock) 앱을 활용해 기기를 ‘나만의 것’으로 업그레이드 할 수 있다.

굿락 2021이 안드로이드 11버전으로 업데이트 되면서, 갤럭시 탭 S7 사용자들은 더욱 자유로운 맞춤형 경험을 즐길 수 있게 됐다. 한층 강력해진 사용성을 자랑하는 굿락 2021의 다양한 기능들을 아래에서 살펴보자.

 

어떤 앱이라도 가로모드 회전, 멀티스타의 ‘웬만하면 돌려드림’

갤럭시 탭 S7을 키보드 북커버에 세워놓았을 때, 사용하고자 하는 앱이 가로모드를 지원하지 않으면 세로로 보기 위해 갤럭시 탭 S7을 돌려본 경험이 있을 것이다. 이런 불편함을 해소해주는 것이 바로 멀티스타(MultiStar)의 ‘웬만하면 돌려드림(Rotate with our best)’[1] 옵션. 해당 기능은 가로모드 지원 여부와 상관없이 웬만한 모든 앱[2]을 가로 화면으로 즐길 수 있게 해준다.

멀티스타는 끊김 없는 경험을 위한 다른 유용한 기능들도 제공한다. 여러 앱을 팝업 화면이나 분할 화면으로 시작하고 싶을 때는 ‘모든 앱 멀티윈도우 사용’을 활용하면 된다. 또한 ‘팝업 화면 바로 실행’은 화면 상단에서 아래로 밀어내는 것만으로 전체 화면과 팝업 화면을 쉽게 전환할 수 있게 해준다. 굿락 2021에 새롭게 추가된 ‘분할 화면 넓게 보기(Immersive Mode)’는 분할 화면을 띄웠을 때 상태표시줄과 내비게이션 바를 감출 수 있는 기능이다.

 

한 손으로 더 편리한 조작, 원 핸드 오퍼레이션+

동시에 해야 할 일이 너무 많을 때, 한 손으로도 편리하게 태블릿을 사용하고 싶다면 원 핸드 오퍼레이션+ 기능[3]이 유용하다. 제스처 핸들을 태블릿 화면에 추가하면 다양한 작업을 더 편하게 수행할 수 있다.

특히 화면 양쪽에 얇은 제스처 핸들을 활성화하고 필요에 맞게 설정하면, 브라우저에서 이전 페이지를 로딩하거나 화면을 끄는 것도 한 손으로 손쉽게 가능하다. ‘손날을 이용해서 캡처’ 기능을 사용해야만 했던 화면 캡처도 제스처 핸들 커스터마이징을 통해서도 쉽게 사용할 수 있다.

 

나만의 컬러 팔레트로 테마 꾸미기, 테마파크

이제 굿락을 통해 갤럭시 탭 S7을 사용자가 원하는 취향의 컬러들로 채울 수 있다. 테마파크(Theme Park) 기능[4]을 활용하면 사용자가 갤럭시 탭 S7/S7+의 배경화면, 키보드, 퀵패널의 테마를 꾸미고 설정할 수 있다.

 

내게 딱 맞는 키보드 만들기, 키즈카페

마지막으로, 지난 10월 출시된 키즈카페(Keys Cafe) 기능[5]은 사용자가 자신의 필요와 사용성에 최적화된 키보드를 구성할 수 있도록 돕는다.

키즈카페는 사용자가 키보드의 레이아웃을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도록 하면서, 동시에 다양하고 재미있는 키보드 테마와 효과를 제공한다. 키보드에 단축키를 설정하는 것 또한 가능하다. 키즈카페로 키보드에 단축키를 추가했다면, 수업 시간에 삼성노트로 필기를 하면서 동시에 오늘 날짜를 삽입하고, 클립보드에 마지막으로 복사된 내용을 붙여넣는 것까지 키보드 클릭 한 번으로 할 수 있다.


[1]굿락 앱을 실행하고 ‘Unit > MultiStar> I ♡ Galaxy Tablet > Rotate with our best’를 선택하면 이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그러면 기능이 언제, 어떻게, 누구에 의해 실행되는지 설정할 수 있게 된다.
[2]일부 지원되지 않는 앱이 있을 수 있다.
[3]굿락 앱을 실행하고 ‘Family > One Hand Operation+ > 왼쪽 핸들/오른쪽 핸들 설정’을 선택하면 이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4]굿락 앱을 실행하고 ‘Family > 테마파크’를 선택하면 이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이 기능은 One UI 3.0 이상에서 작동되는 태블릿에서 사용 가능하다.
[5]굿락 앱을 실행하고 ‘Family > Keys Cafe’를 선택하면 이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제품뉴스 > 모바일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