빠르다, 편리하다, 명품이다 – 갤럭시 NX

2013/09/11 by 삼성 스토리텔러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빠르다, 편리하다, 명품이다. 글 김미진 삼성스토리텔러 사진 김영도 삼성스토리텔러입니다. 삼성 갤럭시 NX의 모습입니다.

안녕하세요~!! 삼성스토리텔러가 삼성전자의 따끈따끈한 신제품을 여러분께 소개합니다~!! 바로 미러리스 카메라 갤럭시 NX인데요.

SAMSUNG CSC

새롭게 출시된 갤럭시 NX 카메라에 대한 반응이 무척 뜨겁습니다! 과연 갤럭시 NX의 어떤 점이 사람들을 매료시켰을까요?

삼성스토리텔러가 갤럭시 NX를 사용하고 있는 세 분을 만나 인터뷰를 진행했는데요. 사람들이 갤럭시 NX에 대해 어떻게 이야기 했을지 궁금하시죠?! ^^

지금부터 삼성스토리텔러와 함께 자세히 살펴볼까요~? 스토리~ 큐!!

 

사진 기자 A씨- 초고속 LTE 카메라! 노트북이 필요 없어요~

기자 A씨 초고속 LTE 카메라 노트북이 필요없어요! Wifi는 물론, LTE망을 이용, 빠르고 간편하게 기사 작성을. 갤럭시 NX를 사용하는 모습입니다.

사진 기자 A씨 예전엔 취재 나갈 때 카메라와 노트북을 함께 가지고 다녔었습니다. 사진을 찍고 난 뒤에 바로 노트북으로 사진을 전송해야 했죠. 하지만 갤럭시 NX를 만난 후 이제는 노트북을 들고 다닐 필요가 없어졌답니다~!

Wifi는 기본이고, 초고속 LTE 통신망을 이용해서 사진을 빠르게 전송할 수 있게 되었거든요. 뿐만 아니라 기자라는 직업 특성 상 빠르게 움직이는 피사체를 촬영할 때가 많은데요. 갤럭시 NX는 DSLR과 미러리스 카메라의 장점을 합친 하이브리드 AF와 1/6000초의 초고속 셔터 스피드를 지원해 빠른 속도로 움직이는 피사체도 신속하고 정확하게 촬영할 수 있답니다. 신속함이 생명인 기자에게 갤럭시 NX는 필수 잇 아이템입니다!

여대생 B양 – 예쁘게 찍어서 곧장 SNS로 슝슝~

여대생 B양 예쁘게 찍어서 곧장 SNS 슝슝~ 어때~ 간단하지? 삼성 갤럭시 NX로 사진을 찍고, 페이스북에 올리고 있습니다. 여대생 B양  요즘엔 친구들과 만날 때면 늘 갤럭시 NX를 들고 가요. 스마트 폰보다 사진이 예쁘게 나오는데다가 LTE 덕분에 곧장 SNS에 업로드도 할 수 있거든요~!

특히 안드로이드 OS(4.2, 젤리빈)가 탑재되어 맛집에서 친구들과 함께 찍은 사진을 페이스북에 실시간으로 올리고, 심심할 때 웹툰도 보고, 게임도 할 수 있답니다! 갤럭시 NX 카메라와 함께하는 외출은 심심할 틈이 없어요.

사진작가 C씨- 작품을 만드는 카메라 갤럭시 NX

작품을 만드는 카메라. 사진작가 C씨. 여러 종류의 렌즈를 연출법에 따라 교환할 수 있어요. 다양한 렌주군, 고화질 동영상 촬영까지. 삼성 갤럭시 NX의 렌즈군과 동영상촬영하는 모습 이미지입니다.

사진작가 C씨 갤럭시 NX는 멋진 사진을 얻으려면 DSLR로만 찍어야 한다는 인식을 바꿔놓았어요. 갤럭시 NX는 다양한 렌즈를 원하는 대로 교환할 수 있어 연출하고자 하는 분위기를 잘 살릴수 있더라고요.

그리고 포토 서제스트 기능으로 어느 곳에서나 사진찍기 좋은 장소를 지도와 함께 알려주기 때문에 사진 작업이 보다 간쳔해졌답니다. 기존의 미러리스 디지털카메라에 대한 제 편견을 완전히 깨버린 카메라 갤럭시 NX 카메라. 정말 최고의 카메라입니다~!

삼성 갤럭시 NX를 공개하는 현장 이미지입니다

현재 갤럭시 NX를 사용 중인 세 분의 인터뷰, 어떠셨나요?

삼성스토리텔러도 직접 갤럭시 NX 카메라 사용해봤는데요. 초고속 LTE를 이용해 편리한 기능들을 빠르게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끊임없이 진화하는 카메라. 그 끝은 과연 어디일까요?

진화하는 카메라. 삼성 갤럭시 NX이 모습입니다.

여러분도 이 놀라운 변화를 함께 경험해 보시겠어요?
더 빠르고 편리해진 갤럭시 NX 카메라가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답니다.

스토리텔러7기_김미진(new)

스토리텔러7기_김영도(new)

삼성스토리텔러배너

※ 본 블로그에 게시한 글은 개인적인 것으로 삼성전자의 입장, 전략 또는 의견을 나타내지 않습니다.

by 삼성 스토리텔러

삼성 스토리텔러 8기

제품뉴스 > 기타

기획·연재 > 오피니언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