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사진으로 보는 퍼스트 룩] 눈 앞에서 본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는…

주소복사

SAMSUNG Newsroom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1월 6일(현지 시각), 삼성전자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진행된 ‘퍼스트 룩 2019(First Look 2019)’ 행사에서 디스플레이의 미래를 선보였다.

삼성전자가 제시한 키워드는 ‘스크린이 중심이 되는 AI 시대’. 이번 행사에서 최초 공개된 세계 최소형 ‘마이크로 LED’와 인피니티(Infinite) 디자인이 적용된 2019년형 ‘더 월’은 곧 다가올 스크린의 혁명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회였다.

화면 크기, 해상도, 화면비, 베젤 등 기존 기술의 한계를 깨고 아름답고 강력한 디스플레이로 가득했던 퍼스트 룩 2019. 세계 각국 미디어들의 취재 열기로 뜨거웠던 현장을 아래 사진으로 만나보자.

▲ 1월 6일, 약 400여 명의 참석자들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아리아 호텔에 모여 ‘퍼스트 룩’ 행사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 1월 6일, 약 400여 명의 참석자들이 미국 라스베이거스 아리아 호텔에 모여 ‘퍼스트 룩’ 행사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한종희 사장은 “우리 비전은 스크린이 AI 시대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고 말하며, 일상생활을 관통하는 디스플레이의 미래에 대해 설명했다. “스크린은 사용자 맞춤형 허브가 되어 가정 내 어디에나 배치할 수 있고, 모든 기기를 쉽게 연결하고 제어할 수 있는 제품이 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한종희 사장은 “우리 비전은 스크린이 AI 시대의 중심이 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고 말하며, 일상생활을 관통하는 디스플레이의 미래에 대해 설명했다. “스크린은 사용자 맞춤형 허브가 되어 가정 내 어디에나 배치할 수 있고, 모든 기기를 쉽게 연결하고 제어할 수 있는 제품이 될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 75인치 마이크로 LED 스크린이 공개되자, 객석에서는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 마이크로 LED는 기존 146인치 ‘더 월(The Wall) 대비 4배 이상의 집적도를 구현하는 첨단 기술이 적용됐다. 한종희 사장은 “머지않은 미래에 마이크로 LED가 초소형부터 초대형까지 모든 스크린을 대체할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 75인치 마이크로 LED 스크린이 공개되자, 객석에서는 환호성이 터져 나왔다. 마이크로 LED는 기존 146인치 ‘더 월(The Wall) 대비 4배 이상의 LED 칩 집적도를 구현하는 첨단 기술이 적용됐다.

▲ 앤드류 시보리 상무는 마이크로 LED 스크린에 대한 삼성의 비전을 소개하며 “우리는 전통적인 디스플레이의 한계를 뛰어넘을 것”이라고 말했다.

▲ 삼성전자 앤드류 시보리 상무는 마이크로 LED 스크린에 대한 삼성의 비전을 소개하며 “우리는 전통적인 디스플레이의 한계를 뛰어넘을 것”이라고 말했다.

4K 해상도를 자랑하는 75인치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에 적용 된 모듈러 기술은 스크린의 여러 가지 제약을 없앤 혁신 기술을 인정받아 CES 2019에서 최고혁신상을 수상했다.

▲ 4K 해상도를 자랑하는 75인치 마이크로 LED 디스플레이에 적용된 모듈러 기술은 스크린의 여러 가지 제약을 없앤 혁신 기술을 인정받아 CES 2019에서 최고혁신상을 수상했다.

▲ 마이크로 LED는 원하는 모양이나 구성으로 재배열할 수 있는 모듈러 방식을 채택하여 소비자가 생활 공간에 맞춰 자신만의 스타일로 디스플레이를 배치해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

▲ 마이크로 LED는 원하는 모양이나 구성으로 재배열할 수 있는 모듈러 방식을 채택하여 소비자가 생활 공간에 맞춰 자신만의 스타일로 디스플레이를 배치해 공간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

▲ 벽과 화면이 경계 없이 연결되는 인피니티 디자인으로 마이크로 LED는 어떤 비율에서도 주변 환경과 조화를 이루며, 아트 컨텐츠를 활용하면 가정 내 인테리어 환경에 어울리는 맞춤형 경험 제공이 가능하다.

▲ 벽과 화면이 경계 없이 연결되는 인피니티 디자인으로 더 월은 어떤 비율에서도 주변 환경과 조화를 이루며,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가정 내 인테리어 환경에 어울리게 스크린을 설정할 수 있다.

▲ 마이크로 LED는 표준 16:9 HD 컨텐츠부터 21:9 와이드스크린 영화는 물론이고, 전형적이지 않은 32:9나 1:1 등 비율의 제약 없이 컨텐츠를 최적화한다.

▲ 마이크로 LED는 표준 16:9 HD 컨텐츠부터 21:9 와이드스크린 영화는 물론이고, 전형적이지 않은 32:9나 1:1 등 비율의 제약 없이 컨텐츠를 최적화한다.

▲ 삼성 스마트 TV에 에어플레이(AirPlay) 2를 탑재해, 다양한 iOS 적용 기기에 저장되어 있는 사진, 영상 등을 편하게 스트리밍해서 볼 수 있게 됐다.

▲ 삼성 스마트 TV에 에어플레이(AirPlay) 2를 탑재해, 다양한 iOS 적용 기기에 저장되어 있는 사진, 영상 등을 편하게 스트리밍해서 볼 수 있게 할 예정이다.

▲ 전시존에는 퍼스트 룩에서 공개된 디스플레이를 직접 보기 위한 참석자들로 가득했다.

▲ 전시존에는 퍼스트 룩에서 공개된 디스플레이를 직접 보기 위한 참석자들로 가득했다.

▲ 2019년형 ‘더 월(The Wall)’을 살펴보는 관람객들. 디자인과 사용성이 대폭 향상되었으며, 219인치 마이크로 LED 스크린으로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한다.

▲ 2019년형 ‘더 월(The Wall)’을 살펴보는 관람객들. 디자인과 사용성이 대폭 향상되었으며, 219인치 마이크로 LED 스크린으로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한다.

퍼스트룩 2019 현장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닫기
SAMSUNG NEWSROOM
댓글

인기 기사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