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7 친환경 처리 위한 자원 재생·재활용 본격 시동

1 주소복사

삼성전자가 회수한 갤럭시 노트7의 친환경 처리를 위한 자원 재생∙재활용에 들어간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노트 7 미개봉 제품과 미사용 부품을 활용해 자원 낭비를 최소화한 '갤럭시 노트 FE'를 출시하고, 회수한 나머지 제품들은 이달부터 자원 재생∙재활용에 들어갈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친환경 처리 방식을 통해 먼저, OLED 디스플레이 모듈, 메모리 반도체, 카메라 모듈 등 재사용이 가능한 주요 부품을 분리∙재생하여 일부는 서비스 자재로 활용하고 나머지 부품은 매각하기로 했다.

또한 이번 재생∙재활용 과정을 통해 부품 외에 금, 은, 코발트, 구리 등 약 157톤을 회수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이들 주요 광물을 활용하는 방안도 적극 추진한다.

삼성전자는 국내외 전자 부품 추출, 재생 전문 업체들과 협력해 처리할 예정이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노트7 부품과 자원 재생∙재활용 방침은 그 동안 국내∙외 환경단체들이 요구해 왔던 노트7의 친환경적 처리에 대해 구체적인 계획을 밝힌 것으로, 전자 부품 등의 환경 친화적 선순환 처리를 통해 산업 폐기물 감소는 물론 지구 환경 보호와 자원 재활용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신제품 생산은 물론 노후 제품 수거와 처리에 친환경적 방식을 지속적으로 확대하는 한편, 환경 보호와 자원 재활용 분야에 있어서도 업계 전반을 리드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대처할 계획이다.

Samsung NewsRoom Magazine

구독 신청폼
SAMSUNG NEWSROOM
댓글

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Sachee Thenuwara 나는 Sri Lanka출신이야 댓글:

    왜 삼성은 다른 중고 전화기를 팔 수 없습니까? 특히 다른 나라들에서. 그들은 전화에서 금을 추출 할뿐만 아니라 삼성의 열심히 추출하여 생산합니다 Note 7

인기 기사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단, 워터마크 적용 사진은 제외)

Samsung NewsRoom Magazine

구독 신청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