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무선기술 ‘UWB’ 표준단체 ‘FiRa 컨소시엄’ 공동 설립

2019/08/01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fira the power to be precise

센티미터(cm) 단위의 오차 범위로 거리를 정밀하게 측정할 수 있는 무선 기술 ‘울트라 와이드밴드(UWB, Ultra-Wideband)’의 표준을 제정하는 컨소시엄이 발족됐다.

삼성전자는 출입시스템 토털 솔루션 기업 아사아블로이 그룹(ASSA ABLOY Group Including HID Global), NXP반도체(NXP Semiconductors), 보쉬 (Bosch)와 함께 UWB 기술 생태계 조성을 위한 ‘FiRa 컨소시엄’을 설립했다고 8월 1일 밝혔다. 소니 (Sony Imaging Products & Solutions Inc.), 라이트포인트 (LitePoint), TTA(Telecommunications Technology Association)가 컨소시엄 설립과 함께 최초 회원사로 가입했다. 이번 FiRa 컨소시움 참여사는 서비스, 칩, 단말 외에 전장과 테스트 장비/Lab까지 폭넓은 산업 분야를 포함하고 있어 실질적인 UWB 생태계 구축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FiRa 컨소시엄은 칩셋과 디바이스, 서비스 인프라가 서로 호환되는UWB의 표준과 인증프로그램 개발을 위한 것이다. FiRa라는 이름은 우수한 거리 측정 정확도를 제공하는 UWB 기술의 고유한 특성인 “Fine Ranging”을 의미한다. 표준을 확립해 UWB 기술 기반의 정확한 거리측정 기능을 활용한 새로운 서비스 분야를 발굴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UWB는 500MHz 이상 광대역 주파수를 사용, 약 2나노(nano:10억분의 1)초 길이의 펄스(pulse)를 이용해 수 cm 범위 수준의 정확도로 거리를 측정할 수 있게 한 근거리무선통신(RF) 기술이다. 넓은 주파수 대역에 걸쳐 낮은 전력으로 송수신을 하기 때문에 다른 무선 기술에 거의 간섭을 일으키지 않으므로, NFC, Bluetooth나 Wi-Fi와 같은 다른 무선 기술과 병행해 사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UWB 기술은 주차장이나 병원, 공항처럼 사람이 붐비는 복잡한 환경에서 정확도와 전력 소비, 무선 연결 안정성 및 보안 등의 성능이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UWB를 활용한 서비스로는 비접촉식 보안 출입 서비스가 대표적이다. 즉, 사용자가 출입구에 다가가 출입증을 찍지 않아도 비접촉식 접근 제어(Seamless Access Control) 시스템이 사용자를 먼저 인식해 출입구를 열어 통과하도록 한다. 가정의 도어락도 마찬가지. 사용자와 도어락 간의 거리가 인식되면 자동으로 문이 개폐된다.

UWB를 활용한 위치 기반 서비스(Location-Based Services)도 주목할 만하다. 공항, 쇼핑몰 등 통신 환경이 혼잡한 곳에서도 UWB는 위치와 방향을 매우 정확하게 인식한다. 넓은 주차장에서 자동차를 찾거나, 대형 복합 건물에서 사람들이 주로 머무는 지점을 추출하는데 매우 유용하다. 또한 두 디바이스 간의 거리와 방향을 인식하는 디바이스간 서비스(Device-to-Device/Peer-to-Peer Services)를 이용하면 복잡한 공간에서 별다른 인프라 없이도 가족이나 친구의 위치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UWB 기술의 기본은 저속 무선 연결과 향상된 거리측정 기능을 위한 핵심 특성들을 정의한 IEEE 802.15.4/4z 표준이다.

FiRa 컨소시엄은IEEE가 정의한 Physical, MAC표준 기술을 바탕으로 호환성 표준을 개발하고, IEEE에서 정의하지는 않았으나 제품 구현과 호환성 보장을 위해 필요한 상위 레이어 기술 표준을 정의한다. 아울러 와이파이 얼라이언스(Wi-Fi Alliance)처럼 이를 활용한 서비스 프로토콜에 대한 표준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표준화를 통해 FiRa 컨소시엄 회원사들이 원활한 액세스 제어, 혼잡한 환경에서 정확도를 높인 위치 기반 서비스, 단말기 간 위치 찾기 등의 기능 등을 더욱 쉽고 안정성 있게 활용하도록 한다는 목적도 공개했다.

FiRa 컨소시엄의 의장인 찰리 장(Charlie Zhang) 삼성전자 상무는 “UWB 기술은 연결성(connectivity)에 대한 사람들의 경험을 한 단계 변화시킬 수 있는 기술이며, UWB가 호환성을 갖추게 된다면 다양한 분야에서 폭넓게 사용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이 외에 FiRa 컨소시엄 회원사에는 산업계 트렌드에 대한 영향, 기술에 대한 빠른 접근, 제품들에 대한 호환성 인증 및 UWB 생태계 확장과 관련 전문성 공유 등의 기회가 부여된다.

FiRa 컨소시엄 표준화를 이끄는 조승환 삼성리서치 부사장은 “UWB 서비스 생태계 확보를 위해서는 표준 기술 기반의 오픈 생태계 조성이 매우 중요하다. 디바이스, 칩, 서비스 사업자 등 다양한 분야의 업체들이 함께 참여함으로써 UWB 생태계를 확장하여 소비자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해 줄 수 있기를 고대한다”고 말했다.

FiRa 컨소시엄: 미국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UWB 기술의 안전하고 정확한 거리 및 위치 측정 기능을 사용하여 편리한 사용자 경험을 개발하고 널리 확산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는 표준 단체다. FiRa 컨소시엄과 멤버십에 대해 더 알고자 한다면 www.firaconsortium.org에 방문하면 된다.

기업뉴스 > 기술

기업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