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반도체 협력사에 역대 최대 인센티브 지급

2017/01/25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25일 122개 반도체 협력사에 215.5억원 규모의 하반기 ‘협력사 인센티브’를 지급했다.
 
* 협력사 인센티브 : 생산성 격려금과 안전인센티브로 구성 (연 2회 지급)

  ·생산성격려금 : 생산/품질 관련 협력사를 격려하기 위해 2010년부터 운영  
  ·안전인센티브 : 환경안전 부문의 사고 발생 Zero化 를 위해 2013년부터 시행
 
삼성전자가 ‘협력사 인센티브’를 협력사들에 지급하면 각 협력사들은 전액을 근로자들에게 지급한다.
 
이번 하반기 인센티브는 2010년 제도를 도입한 이래 최대 규모로, 설 연휴 직전에 지급함으로써 협력사 임직원의 사기 진작은 물론 내수 경기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삼성전자는 환경안전 부문 사고를 근절하기 위해 ‘안전인센티브’를 신설한 2013년, 전년 대비 2.5배 이상 증가한 금액을 협력사에 지급했고(68.3억원 → 180.9억원) 이후로도 설비 유지보수 협력사 외에 IT 협력사 등 지급 대상업체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2016년에는 총 368.3억원의 인센티브를 지급했다.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협력사들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다양한 제도를 지속적으로 운영해 나갈 계획이다.

 

제품뉴스 > 반도체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