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상생협력 소통의 장’ 개최

2015/05/21 by 삼성전자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경기도 수원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 경기홀에서 1·2차 협력사와 ‘상생협력 소통의 장(場)’을 개최했습니다.

☞상생협력 소통의 장이란?

 

삼성전자의 상생협력 정책과 협력사 지원 제도를 1·2차 협력사에 공유해 상생협력 활동을 확산하고 동반성장 파트너십을 강화하는 소통 프로그램입니다. 지난 2011년부터 매년 상·하반기 각 1회씩 실시하고 있습니다

 
이날 행사엔 삼성전자 1차 협력사 310개사, 2차 협력사 150개사 등 총 460개사 대표와 최병석 삼성전자 상생협력센터 부사장이 참석했는데요. 대외 환경 변화에 따른 주요 경영 현안을 공유하고 나아갈 방향을 논의했습니다.

삼성전자는 이 자리에서 그동안 추진해온 협력사와의 상생협력 활동을 설명했는데요. 1차 협력사도 2차 협력사와의 상생협력 강화를 통해 기업 생태계 전체가 건강해질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더불어 협력사 임직원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준법 경영과 환경안전 사고 예방을 위한 자율적 안전 경영 체제 정착과 실천 등을 강조했는데요.

이어 참석자들은 삼성전자가 초빙한 사외 전문가와 함께 급변하는 중국 시장의 현황과 미래 전망 관련 정보를 교류하며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기 위한 전략을 논의했습니다.

한편 삼성전자는 협력사와의 소통 문화 정착을 위해 협력사 접점 부서 임원들이 1·2차 협력사를 직접 방문, 애로사항을 현장에서 해결해주는 ‘동반성장데이’와 삼성전자 경영진과 협력사 대표가 함께 발전적인 상생 방안을 모색하는 ‘상생협력 워크숍’도 실시하고 있습니다.

 

“불확실한 경영 환경을 극복하려면 변화의 흐름에 잘 대응하는 것 못지않게 변화를 선도하는 게 중요합니다. 끝없는 도전과 혁신을 통해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해나갑시다.”

-최병석 삼성전자 상생협력센터 부사장

by 삼성전자

삼성전자

기업뉴스

기업뉴스 > 사회공헌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