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생체인증카드’용 원칩 지문인증IC 출시

2022/01/25
본문듣기 AUDIO Stop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생체인증카드’용 솔루션을 원칩(One-Chip)화한 지문인증IC를 출시했다.

‘생체인증카드’는 사용자의 지문 정보를 읽고, 인증할 수 있는 IC가 내장된 카드다. 지문 센서에 손가락을 올린 상태에서 카드를 단말기에 삽입하거나 터치하면 결제가 진행돼 보안이 매우 뛰어나고 사용 편의성이 높다.

삼성전자는 카드에 각각 탑재하던 ▲하드웨어 보안칩(SE, Secure Element) ▲지문 센서 ▲보안 프로세서를 업계 최초로 하나의 IC칩에 통합해 ‘생체인증카드’ 내부 회로 설계를 간소화했다.

하드웨어 보안 칩은 다양한 해킹 방식으로부터 정보가 빠져나가지 않게 지문 정보를 암호화하고, 안전하게 저장할 수 있어 보안 수준이 매우 높다.

또한, 보안 프로세서는 허가받지 않은 지문을 빠르고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다. 해킹 방지 기술도 갖춰 위조된 지문을 활용해 보안 시스템에 접근하는 것을 사전에 방지한다.

사용자는 해외에서 결제 시 비밀번호 입력이나 PIN 인증 등이 필요하지 않아 비밀번호 노출의 우려가 없고, 지문 인증을 통해 본인만 결제가 가능해 실물 카드 도난 및 분실에 따른 결제 피해를 줄일 수 있다.

삼성전자 지문인증IC는 ‘마스터카드’사의 생체인식 평가(BEPS, Biometric Evaluation Plan Summary)를 통과해 보안성을 입증했다.

또, ‘보안 국제공통 평가 기준(CC, Common Criteria)’의 ‘EAL6+’ 등급과 ‘글로벌 온라인 카드 결제 기술표준(EMVCo)’ 인증도 획득했다.
* 보안 국제 공통 평가 기준(CC): 국가별로 다른 정보보호 평가 기준을 상호 인증하기 위해 제정된 공통 평가 기준. EAL0부터 EAL7까지 등급을 나누며 7에 가까울수록 보안 수준이 높음
* 글로벌 온라인 카드 결제 기술표준(EMVCo): 접촉/비접촉 결재 관련 기술개발/관리/보급 위한 6개 카드사(American Express, Discover, JCB, Mastercard, UnionPay, Visa) 연합 표준화 기구

삼성전자 시스템LSI사업부 마케팅팀 한규한 상무는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지문인증IC ‘S3B512C’는 생체인증카드의 세 가지 핵심 기능을 하나로 통합한 제품으로, 금융 결제용 카드뿐만 아니라 학생증, 멤버십카드, 출입카드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성이 매우 높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카드 구조 보안칩(SE) 보안프로세서(SP) 지문센서 -> 원칩 지문인증IC 탑재카드 지문센서 보안칩(SE) 보안프로세서(SP)

제품뉴스 > 반도체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