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전자, 세계 최초 ‘6세대(1xx) V낸드 SSD’ 양산

14 주소복사

삼성전자가 세계 최초로 반도체의 공정 미세화 한계를 극복한 '6세대(1xx단) 256Gb(기가비트) 3비트 V낸드'를 기반으로 한 '기업용 PC SSD'를 양산해 글로벌 PC 업체에 공급했다.

이번 제품은 100단 이상의 셀을 한 번에 뚫는 단일공정(1 Etching Step)으로 만들면서도 '속도·생산성·절전' 특성을 동시에 향상해 역대 최고의 제품 경쟁력을 확보했다.

삼성전자는 기업용 250GB SATA PC SSD 양산을 시작으로 글로벌 고객 수요 확대에 맞춰 올해 하반기 512Gb 3비트 V낸드 기반 SSD와 eUFS 등 다양한 용량과 규격의 제품을 계속 출시할 계획이다.

□ 100단 이상 쌓아 생산성 높이면서도 성능 향상된 6세대 V낸드

삼성전자는 6세대 V낸드를 통해 역대 최고 데이터 전송 속도와 양산성을 동시에 구현하며 초고적층 3차원 낸드플래시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피라미드 모양으로 쌓은 3차원 CTF 셀을 최상단에서 최하단까지 수직으로 한 번에 균일하게 뚫는 공정 기술을 적용해 9x단 이상 V낸드를 생산하는 곳은 현재 업계에서 삼성전자가 유일하다.

삼성전자는 초고난도의 '채널 홀 에칭(Channel Hole Etching)' 기술로 5세대 V낸드 보다 단수를 약1.4배나 높인 6세대 V낸드를 성공적으로 양산했다.

6세대 V낸드는 전기가 통하는 몰드(Mold) 층을 136단 쌓은 후, 미세한 원통형의 구멍을 단번에 뚫어 셀 구조물을 연결함으로써 균일한 특성의 3차원 CTF셀을 만들어 냈다.

일반적으로 적층 단수가 높아질수록 층간의 절연상태를 균일하게 유지하기 어렵고 전자의 이동경로도 길어져 낸드의 동작 오류가 증가해 데이터 판독시간이 지연되는 문제가 발생한다.

삼성전자는 이러한 기술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6세대 V낸드에 '초고속 설계 기술'을 적용해 3비트 V낸드 역대 최고속도(데이터 쓰기시간 450㎲ 이하, 읽기응답 대기시간 45㎲ 이하)를 달성했으며 전 세대 보다 10% 이상 성능을 높이면서도 동작 전압을 15% 이상 줄였다.

또한 삼성전자는 6세대 V낸드에서 6.7억개 미만의 채널 홀로 256Gb 용량을 구현함으로써 5세대 V낸드(9x단, 약9.3억개 채널 홀) 대비 공정 수와 칩 크기를 줄여 생산성도 20% 이상 향상시켰다.

특히 6세대 V낸드는 단일공정(1 Etching Step)을 적용해 세 번만 쌓아도 300단 이상의 초고적층 차세대 V낸드를 만들 수 있어 제품 개발 주기를 더 단축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차세대 플래그십 스마트폰에서 요구하는 초고속 초절전 특성을 업계 최초로 만족시킴에 따라 향후 글로벌 모바일 시장 선점에 적극 나선다는 계획이다. 또한 차세대 엔터프라이즈 서버 시장의 고용량화를 주도함과 동시에 높은 신뢰성을 요구하는 자동차 시장까지 3차원 V낸드의 사업 영역을 계속 넓혀 나갈 예정이다.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솔루션 개발실장 경계현 부사장은 "2세대 앞선 초고난도 3차원 메모리 양산 기술 확보로 속도와 전력효율을 더욱 높인 메모리 라인업을 적기에 출시하게 되었다"며, "향후 차세대 라인업의 개발 일정을 더 앞당겨 초고속 초고용량 SSD시장을 빠르게 확대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2020년부터 평택 V낸드 전용 라인에서 성능을 더욱 높인 6세대 V낸드 기반 SSD 라인업을 본격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6세대 V낸드 SSD 출시

삼성전자 6세대 V낸드 SSD 출시

▲ 삼성전자 6세대 V낸드 SSD 출시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닫기
SAMSUNG NEWSROOM
댓글

1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이충섭 댓글:

    섬성!!! 부라보…팟팅…

  2. 삼성 최고 댓글:

    역시 하드웨어 강자 삼성 대단하네요.

  3. NANSILLO 댓글:

    기업 망치는 노조가 앞으로도 삼성에는 없으면 좋겠습니다.

    1. 올바른기업과노조 댓글:

      ‘기업 망치는’ 노조가 필요없지 정상적인 노조는 법에서 보장하는 건데요?

      노조 없는 불법기업이나 비정상 노조나 둘다 있어서는 안될 것.

  4. 송커피 댓글:

    한국은 기술만이 살길 입니다.
    일본에 종속되지 말구
    계속 좋은 결과 있길 바랍니다.

  5. ninano 댓글:

    미국 마이크론, 중국 칭화유니가 가성비로 또다시 도전해오고 있습니다. 기술력으로 압도하기를 바랍니다. 그 이전에 애플한테 소프트웨어로 밀린다는 둥 말이 많았는데 정작 하드웨어가 뒷받침 되지 않으니 2020년까지 애플은 5g 폰조차 못 만들고 있습니다. 하드웨어 기반 기능 구현. 오로지 삼성만이 할 수 있는 지름길입니다.

  6. 코코 댓글:

    최고기업에 최고의 제품이네요 니폰에게는 10년후에 공급

  7. 김의석 댓글:

    기초소재가 또일본거라면 또 껍대기만6세대국산
    이지요
    100%국산입니까?

    1. ninano 댓글:

      또 일본 역할 과장하네. 일본 기술력이 그렇게 어마무시하고 따라잡을 수 없으면 지네가 지금 128단 쌓아서 팔았겠죠. 무슨 일본 허락받아 만드는 줄 아나. 그렇게 파이브스타라고 하던 에칭가스도 알고보니 국내기업이 그 이상 고순도 개발해놨고, 휘어지는 필름도 대체하는데 성과를 내고 있는데. 언제까지 특정 인물, 특정 당 의견만 들으실 생각이신지요.

      1. 국냇기업화이팅 댓글:

        이재용 부회장이 일본에 가는 걸 보는 이런 일이 다신 없기를 바랍니다.
        국내기업이 개발한 애칭가스, 휘어지는 필름 등 국내기업 물건을 삼성이 많이 사용하기를.

        특정 인물, 특정 당 의견만 듣기는 누구 할 것 없이 다 그런 거고….

  8. Ew 댓글:

    자꾸 외계인 갈아 넣을래??

  9. 정은호 댓글:

    일본엔 판매하지 맙시다. IT 외딴섬으로 만들어 버리자고요…

  10. 유경 훈 댓글:

    세계 최초라니 정말기분이조레요 삼성에서일하시는 모든분들게 고생하신다고 말습드리고 싶네요 삼성최고 삼성화이팅 사랑함니다삼성👚💖

  11. 뇽ㅇ 댓글:

    삼성이 낸드 원탑이네요

인기 기사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