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스마트 TV, IBC 2017서 세계 첫 HbbTV 2.0.1 시연

2017/09/17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이탈리아 방송사 티뷰(Tivù)와 손잡고 TV 시청 경험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다.

삼성전자는 14일(현지시간)부터 19일까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진행되는 IBC 2017(International Broadcasting Convention)’에 참가해 자사 스마트 TV로 티뷰의 ‘티뷰온(tivùon)’ 앱을 세계 최초로 시연했다.

‘티뷰온’ 앱은 티뷰가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유럽 하이브리드 방송기술표준인 HbbTV(Hybrid Broadcast Broadband Television)의 최신 버전(2.0.1) 방송 서비스다.

HbbTV는 인터넷 기반 양방향 서비스가 가능하다. 예를 들어 지상파 콘텐츠 시청 중에 리모컨으로 화면 오른쪽 하단의 바로가기 버튼을 누르면 해당 방송사가 제작한 앱과 UI(User Interface)로 VOD 콘텐츠 시청 등 다양한 부가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해준다.

이번에 공개된 ‘티뷰온’앱은 올해 말 삼성 스마트 TV를 통해 이탈리아에 공식 출시될 예정이며, 해당 서비스의 사용자는 HbbTV의 다양한 신규 부가 기능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티뷰온’ 앱은 개인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해 ▲일주일 간의 TV 편성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는 방송 프로그램 가이드(EPG) ▲지난 7일 동안 방송한 프로그램을 다시 볼 수 있는 서비스 ▲TV 시청 중에 시청자가 선호하는 프로그램을 추천해 주는 쇼케이스 ▲좋아하는 프로그램을 쉽게 찾아볼 수 있는 탐색 기능 등을 지원한다.

또한 삼성전자는 자사 스마트TV를 통해 ‘티뷰온’ 앱 서비스 중 하나인 ‘컴패니언 스크린(Companion Screen)’도 선보였다. 이 서비스는 TV와 모바일을 동기화해 ‘UHD 부가 방송 서비스’를 모바일 디바이스에도 제공하는 기능으로 예를 들면 TV로 드라마를 시청하면서 스마트폰이나 태블릿으로 주인공이 입고 있는 원피스 구매 정보나 출연자 프로필 등 프로그램의 다양한 부가 정보를 실시간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김형남 상무는 “이번 티뷰와 파트너십을 통해 선보인 차세대 양방향 TV 시청 앱 ‘티뷰온’은 시청자의 경험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불러일르킬 것”이라며 “앞으로도 삼성 스마트TV는 전세계 소비자에게 최고의 TV시청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국내외 방송사와 협력을 확대하는 등 전방위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지 방송업계 관계자들이 14일(현지시간) 부터 19일까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진행되는 IBC 2017(International Broadcasting Convention) 삼성전자 부스에서 삼성 스마트 TV로 서비스 되는 티뷰앱을 살펴보고 있다▲현지 방송업계 관계자들이 14일(현지시간) 부터 19일까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진행되는 IBC 2017(International Broadcasting Convention) 삼성전자 부스에서 삼성 스마트 TV로 서비스 되는 티뷰앱을 살펴보고 있다.

제품뉴스 > TV/디스플레이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