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신발관리기 ‘비스포크 슈드레서’ 출시

2021/05/27
본문듣기 AUDIO Play/Stop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탈취·건조·살균을 통해 신발을 최적의 상태로 관리해 주는 ‘비스포크 슈드레서’를 27일 출시했다.

의류뿐만 아니라 신발까지 위생적으로 관리하고자 하는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한 비스포크 슈드레서는 에어드레서의 핵심기술인 ‘에어워시’와 보다 진화한 UV(Ultra Violet, 자외선) 기술을 활용한 신발관리기다.

삼성전자가 최근 국내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신발 관리 시 가장 큰 고민은 탈취였다.

비스포크 슈드레서는 전용 액세서리인 ‘제트슈트리™’를 적용해 운동화나 긴 부츠 등 다양한 신발을 편리하게 거치하고 기기 작동 시에는 에어워시가 신발 구석구석 도달할 수 있도록 도와 냄새 입자를 효과적으로 털어낸다.

또한, ‘UV 냄새분해필터’가 에어워시로 털어낸 냄새 입자를 분해시켜 땀 냄새를 유발하는 이소발레릭산(Isovaleric-acid), 발 냄새를 유발하는 부탄디온(2.3-Butanedione) 등 5가지 냄새 유발 물질을 95%[1] 제거해 준다.

비스포크 슈드레서에는 땀이나 외부 환경 등으로 인해 신발 안에 찬 습기를 사람 체온과 비슷한 40℃ 이하의 온도로 건조해 주는 ‘저온 섬세 건조 히트펌프’ 기술이 적용돼 신발을 쾌적한 상태로 관리해 준다.

비스포크 슈드레서 상칸에는 국내 가전 최초로 ‘제논(Xenon) UVC 램프’가 적용돼 각종 바이러스와 유해세균을 효과적으로 제거해 준다.
※ 국내 가전 최초: 국내 제조사 중 제논 UVC 램프(용량방전형) 적용 전기건조기(신발관리기)에 대한 안전인증 획득 기준

이로써 신발 외부에 묻은 인플루엔자·아데노·헤르페스·엔테로 등의 바이러스와 황색포도상구균·대장균·폐렴간균 등의 유해세균을 99.9%[2] 제거할 수 있다. 바이러스와 유해세균 살균 성능은 국제 공인 시험∙인증 기관인 인터텍(Intertek)으로부터 검증받았다.

비스포크 슈드레서는 최대 3켤레의 신발을 동시에 관리할 수 있으며, 신발의 종류에 관계없이 일반적으로 사용 가능한 기본 코스 외에 등산화, 구두, 골프화, 레인부츠, 부츠, 젖은 운동화 등에 최적화된 코스를 스마트싱스 모바일 앱을 통해 추가로 다운로드할 수 있다.

이 제품은 드레스룸뿐 아니라 거실, 현관 등 집안 어디에 두어도 조화로운 인테리어를 연출할 수 있으며, 비스포크 냉장고처럼 도어 패널만 별도로 구매해 교체할 수도 있다.

삼성전자는 비스포크 슈드레서의 디지털 인버터 모터와 컴프레서에 대해 소비자가 제품을 사용하는 동안 고장이 나면 무상으로 부품 수리 또는 교체를 해주는 ‘평생보증[3]’ 서비스도 제공한다.

비스포크 슈드레서는 코타 화이트, 코타 차콜, 글램 그리너리, 글램 썬 옐로우 등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99만 9천~109만 9천 원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매일 신는 신발에 대한 소비자들의 고민을 덜어주기 위해 신발을 위생적으로 관리할 수 있는 슈드레서를 도입하게 됐다”며 “향후에도 소비자들이 한층 쾌적한 라이프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도록 새로운 혁신 제품을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5월 말부터 순차적으로 신제품을 직접 사용해 보고 제품 관련 정보를 공유하는 ‘소비자 체험단’과 제품을 2주간 무료로 대여해 체험해 볼 수 있는 ‘투 고 서비스’를 운영한다.

또한 주요 호텔∙영화관∙골프장에 체험존 등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할 예정이다. 각 이벤트 관련 세부 내용은 삼성닷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 비스포크 슈드레서(1)

삼성전자 비스포크 슈드레서(2)

삼성전자 비스포크 슈드레서(3)

삼성전자 비스포크 슈드레서(4)

▲ 삼성전자 모델이 삼성디지털프라자 강남본점에서 탈취·건조·살균을 통해 신발을 최적의 상태로 관리해 주는 신발관리기 ‘비스포크 슈드레서’를 소개하고 있다. 비스포크 슈드레서는 ‘에어워시’와 ‘UV 냄새분해필터’로 신발 냄새를 효과적으로 제거하며, 최대 3켤레의 신발을 동시에 관리할 수 있다. 코타 화이트, 코타 차콜, 글램 그리너리, 글램 썬 옐로우 등 4가지 색상으로 27일 출시되며, 출고가는 99만 9천~109만 9천원이다.

삼성전자 비스포크 슈드레서(5)

삼성전자 비스포크 슈드레서(6)

▲ 삼성전자 신발관리기 ‘비스포크 슈드레서’ 제품 사진 (왼쪽부터 코타 화이트, 글램 썬 옐로우, 코타 차콜, 글램 그리너리)

삼성전자 비스포크 슈드레서(7)

▲ 삼성전자 신발관리기 ‘비스포크 슈드레서’ 글램 그리너리 색상 제품 라이프스타일 연출 이미지


[1]탈취 성능 : 대상 물질은 Isovaleric acid(땀냄새, KS규격지정물질), 2.3-Butanedione(발냄새), Iso-Butyraldehyde(꿉꿉한 냄새), Isovaleraldehyde(고린내), Aceton(시큼한 냄새)의 5종 가스 임. 실험 방법은 3종류의 표준 시편(EVA 깔창/가죽/패브릭 시편)을 5종 가스로 오염을 시킨 후 제품에 넣어 강력 코스를 작동시킴. 이후 가스 잔여량을 측정해 각 시편별 탈취율을 계산하여 평균 값을 구함. 국제 공인 시험·인증 기관인 인터텍(Intertek)의 검증을 받은 자사 시험 결과로 실사용 환경에 따라 다를 수 있으며, 장기간 방치되거나 고농도의 냄새가 묻은 신발의 경우 탈취 후에도 잔여 냄새가 있을 수 있음

[2]살균 성능 : UVC 살균은 제품 상·중·하칸 중 상칸에서만 가능하며, 바이러스 99.9 % 살균 실험은 바이러스 결과 판정법(TCID50)에 준함. 바이러스로 오염된 면직물(3cm×3cm) 시편 9개를 신발 외부에 부착하여 매일케어 + UV살균 1회 작동 후 바이러스 활성 정도에 대한 확인을 진행했으며, 시험결과 대상 바이러스를 각각 99.9% 제거함. 대상 바이러스는 Influenza A virus(인플루엔자 바이러스 일종), Porcine epidemic diarrhea virus(PEDV, 코로나 바이러스 일종), Infectious canine hepatitis virus(ICHV, 아데노 바이러스 일종), Infectious Bovine Rhinotracheitis virus(IBRV, 헤르페스 바이러스 일종), Porcine enterovirus(엔테로 바이러스 일종)임. 시험 대상 바이러스 중 PEDV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일종이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COVID-19)에 대한 시험 결과는 아님. 유해세균(황색포도상구균, 대장균, 폐렴간균) 99.9 % 제거는 매일케어코스 + UV살균 옵션 1회 동작 시 시험 소재에 주입된 세균에 대한 살균율을 의미함. 신발 외부 9군데에 세균으로 오염된 면직물(3cm×3cm)을 부착 후 매일케어 코스 + UV살균 옵션 작동시킴. 바이러스 및 유해세균 제거 성능은 국제 공인 시험·인증 기관인 인터텍(Intertek)의 검증을 받은 실험 결과로 실사용 환경에 따라 다를 수 있음

[3]평생보증 : 디지털 인버터 모터와 디지털 인버터 컴프레서에 한해 기한 없이 무상수리 또는 호환성 부품으로 무상교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말하며,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는 없는 추가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것임. 다만, 해당 부품 수리가 불가능한 경우에는 일정 기준에 따라 보상하며, 그 보상 기준은 소비자분쟁해결기준에 따른 제품품질 보증기간 이내 수리 불가의 경우와는 다름. 세부사항은 제품보증서를 통해 확인 가능함

제품뉴스 > 가전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