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싱가포르에 ‘세리프 TV’ 출시하며 라이스프타일 TV 체험 공간 오픈

2019/11/20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18일(현지 시간) 싱가포르에 ‘더 세리프(The Serif)’ TV를 출시하며, 현지 프리미엄 인테리어·가구 브랜드인 ‘커뮨(Commune)’과 손잡고 라이프 스타일 TV 체험 공간을 마련했다.

※ 커뮨(Commune)은 싱가포르 유명 디자이너 줄리안 고(Julian Koh)가 출시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감각적인 가구와 인테리어 소품으로 동남아 전역에서 인기가 높다.

삼성전자는 싱가포르 대형 쇼핑몰 밀레니아 워크(Millenia Walk)에 위치한 커뮨(Commune)의 플래그십 매장에서 더 세리프 출시 행사를 개최했다.

더 세리프는 세계적인 가구 디자이너 부홀렉(Bouroullec) 형제가 참여해 탄생한 제품으로, 심미적 가치에 중점을 둔 독창적 디자인과 QLED 디스플레이가 적용돼 초고화질을 구현한다.

삼성전자는 커뮨 매장에 더 세리프뿐만 아니라 1천여 점 이상의 작품을 액자처럼 즐길 수 있는 ‘더 프레임(The Frame)’ 등 삼성전자의 대표적 라이프스타일 TV를 체험하고 구매까지 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현지 미디어, 거래선, 소비자들은 매장에 전시된 프리미엄 가구와 어우러진 삼성 라이프스타일 TV에 대해‘최고의 기술과 디자인의 만남’이라고 호평했다.

삼성전자 모델이 ‘더 세리프(The Serif)’ TV 55형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모델이 ‘더 세리프(The Serif)’ TV 55형을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모델이 ‘더 세리프(The Serif)’ TV 55형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모델이 ‘더 프레임(The Frame)’ TV 65형을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모델이 ‘더 프레임(The Frame)’ TV 65형을 소개하고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가 참석한 현지 미디어를 대상으로 ‘더 프레임(The Frame)’과 ‘더 세리프(The Serif)’ TV의 특장점을 설명하고 있다.

▲ 삼성전자 관계자가 참석한 현지 미디어를 대상으로 ‘더 프레임(The Frame)’과 ‘더 세리프(The Serif)’ TV의 특장점을 설명하고 있다.

체험공간을 방문한 현지 소비자들이 ‘더 프레임(The Frame)’ TV 65형을 체험하고 있다.

▲ 체험공간을 방문한 현지 소비자들이 ‘더 프레임(The Frame)’ TV 65형을 체험하고 있다.

제품뉴스 > TV/디스플레이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