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전자, 전 세계 곳곳서 ‘갤럭시 언팩 2019’ 한글 옥외광고 진행

11 주소복사

삼성전자가 '갤럭시 언팩 2019'을 앞두고 전 세계 주요 랜드마크에서 한글 옥외광고를 진행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1월 초 프랑스 파리 콩코드 광장(Place de la Concorde)에서 처음 옥외광고를 진행한데 이어 2월 11일(현지시간)부터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Times Square),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성당(Duomo di Milano), 스페인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Plaza del Callao), 싱가포르 히렌(The Heeren), 러시아 모스크바 하이드로프로젝트(Hydroproject) 등에서 옥외광고를 진행한다.

'미래를 펼치다'라는 한글 메시지를 다이나믹한 영상으로 표현해 끊임 없이 혁신을 주도해온 삼성전자의 자부심과 향후 모바일 업계의 미래를 선도하겠다는 비전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또한, 2월 20일에 공개될 새로운 갤럭시에 대한 기대감과 궁금증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삼성 갤럭시 언팩 2019'는 2월 20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진행된다.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Time Square)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Time Square)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Time Square)

▲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Times Square)

스페인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Plaza del Callao)

스페인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Plaza del Callao)

▲ 스페인 마드리드 까야오 광장(Plaza del Callao)

싱가포르 히렌(The Heeren)

▲ 싱가포르 히렌(The Heeren)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성당(Duomo di Milano)

▲ 이탈리아 밀라노 두오모 성당(Duomo di Milano)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닫기
SAMSUNG NEWSROOM
댓글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알고 댓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1. 모르고 댓글:

      관리자에 의해 삭제되었습니다.

      1. 삼성전자 뉴스룸 댓글:

        안녕하세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팀입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에 따르면, 제5조 게시물의 삭제 기준에서 1.다. 타인에게 불쾌감을 유발할 수 있는 거친 언어 또는 욕설과 저속한 비어, 은어, 속어를 사용한 게시물은 삭제 처리가 됩니다. 더 자세한 사항은 삼성전자 뉴스룸 하단에 있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 (http://bit.ly/2dhoAfp)을 참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 삼성전자 뉴스룸 댓글:

      안녕하세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팀입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에 따르면, 제5조 게시물의 삭제 기준에서 1.다. 타인에게 불쾌감을 유발할 수 있는 거친 언어 또는 욕설과 저속한 비어, 은어, 속어를 사용한 게시물은 삭제 처리가 됩니다. 더 자세한 사항은 삼성전자 뉴스룸 하단에 있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 (http://bit.ly/2dhoAfp)을 참고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 이경표 댓글:

    유럽 시장 문제점

    위 사진을 보고 나서 생각해 봅니다.

    도시는 아름답지만 그들의 생활 공간은

    아름답지 않습니다.

    그곳 즉 집안의 공간에 삼성 제품이 조화롭게

    배치 될수 없고 있다 해도 시장성이 작다는

    겁니다.

    어떻게 하면 그 곳에 삼성이 만들어진

    제품을 소비 하수 있을 까요?

    취업 해주신다면 생각 해 보겠습니다.

    1. 과락 댓글:

      오타 있어서 거름

  3. 이재원 댓글:

    앞으로도 한글을 사용합시다

  4. 양영식 댓글:

    우리의 미래…삼성 “짱 “

  5. 공개 안함 댓글:

    와!!
    이런 이유가 숨겨져 있었군요

    1. 언팩 가즈아 댓글:

      그런가봐요~

  6. 광고 멋집니다 :) 댓글:

    오 멋지네요!

인기 기사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