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제2회 중국 ‘QLED 포럼’ 참가

2018/04/27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지난 25일 차세대 TV 기술인 퀀텀닷 기반의 QLED TV 시장을 집중적으로 논의하는 중국 전자상회(CECC, China Electronics Chambers of Commerce) 주관의 제2회 ‘QLED 포럼’에 참가했다.

이날 행사는 중국의 실리콘밸리로 불리는 베이징 중관춘 지역의 상지원에서 열렸으며, 삼성전자와 TCL 등 TV 제조사와 중국 과학원, 양대 유통사인 궈메이와 쑤닝, 업계 전문가 등 총 250여명이 참석했다.

이 날 포럼에서는 중국의 저명한 경제 평론가를 초청해 중국 TV 사업 관련 패널토의를 진행하고, 퀀텀닷 기술 발전 현황과 전략을 공유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 해에도 중국 ‘QLED 포럼’에 참가해 퀀텀닷 기술력과 QLED 브랜드 리더십을 선보인 바 있다.

또한, QLED TV 현지 판매를 확대하고 소비자 접점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하기 위해 베이징·상하이·선전에서 진행된 중국 전자상회 주관의 ‘QLED 카니발’에도 참가했다.

▲ 중국 전자상회가 주관해 25일 중국 베이징 중관춘 지역의 상지원에서 열린 제2회 'QLED 포럼'에 삼성전자와 TCL 등 TV 제조사와 중국 과학원, 양대 유통사인 궈메이와 쑤닝, 업계 전문가 등이 참석해 '판매량과 판매액을 성장시켜 새로운 성공을 이루자'라는 의미의 플래카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중국 전자상회가 주관해 25일 중국 베이징 중관춘 지역의 상지원에서 열린 제2회 ‘QLED 포럼’에 삼성전자와 TCL 등 TV 제조사와 중국 과학원, 양대 유통사인 궈메이와 쑤닝, 업계 전문가 등이 참석해 ‘판매량과 판매액을 성장시켜 새로운 성공을 이루자’라는 의미의 플래카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중국 전자상회가 주관해 25일 중국 베이징 중관춘 지역의 상지원에서 열린 제2회 'QLED 포럼'에서 참석자들이 삼성전자의 2018년형 QLED TV를 감상하고 있다.

▲ 중국 전자상회가 주관해 25일 중국 베이징 중관춘 지역의 상지원에서 열린 제2회 'QLED 포럼'에서 참석자들이 삼성전자의 2018년형 QLED TV를 감상하고 있다.

▲ 중국 전자상회가 주관해 25일 중국 베이징 중관춘 지역의 상지원에서 열린 제2회 ‘QLED 포럼’에서 참석자들이 삼성전자의 2018년형 QLED TV를 감상하고 있다.

제품뉴스 > TV/디스플레이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