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지구 반대편에서도 ‘무풍’ 바람 일으킨다

2020/09/24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브라질에서 2020년 무풍에어컨 신모델을 출시하고 본격적으로 현지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 나선다.

삼성전자는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미디어, 거래선 등 3천여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신제품 발표회를 진행했다.

이 행사에서는 벽걸이형·카세트형(천장형 실내기) 등 무풍에어컨 신제품과 시스템에어컨 360, 대형 상업용 멀티(DVM) 등 다양한 가정용∙상업용 공조 솔루션이 소개됐다.

남반구에 위치한 브라질은 4분기부터 에어컨 여름 성수기에 접어든다.

삼성전자는 브라질 시장에서 2017년부터 무풍에어컨을 판매해 왔으며, 올해는 무풍 냉방 기능을 적용한 라인업을 대폭 늘린다는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가정용뿐만 아니라 대형 병원, 쇼핑몰 등 B2B 시장에서도 무풍 에어컨 판매를 확대해 프리미엄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삼성전자 브라질 법인 김재훈 상무는 “무풍에어컨 판매 확대를 통해 브라질 에어컨 시장에서 혁신 기술과 디자인으로 시장 트렌드를 주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브라질 법인 직원이 무풍에어컨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 삼성전자 브라질 법인 직원이 무풍에어컨 신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제품뉴스 > 가전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