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호주 산불피해 복구 지원 위해 1백만 호주달러 기부

2020/01/31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는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호주 지역 사회를 지원하기 위해 1백만 호주 달러(한화 약 8억원)를 기부했다.

이번 기부금은 뉴사우스웨일스(New South Wales)주의 소방서에 전달돼 산불 피해 지역 복구와 이재민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제품과 기술을 활용해 기후·환경변화로 인한 자연재해 피해를 입은 호주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국내외에서 대규모 자연재해가 발생할 경우, 현금 기부를 포함해 가전제품·구호 물품 지원, 가전제품 무상서비스 제공 등 피해 복구를 적극 지원해 왔다.

현지시간 31일 삼성전자 호주 법인장 송원준 상무(왼쪽)가 뉴사우스웨일스 주의 소방서에 방문해, 부소방서장 롭 로저스(Rob Rogers, 오른쪽)와 악수를 나누고 있다.

▲ 현지시간 31일 삼성전자 호주 법인장 송원준 상무(왼쪽)가 뉴사우스웨일스주의 소방서에 방문해, 부소방서장 롭 로저스(Rob Rogers, 오른쪽)와 악수를 나누고 있다.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기업뉴스 > 사회공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