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전자, 8년 연속 아시아 최고 브랜드 등극

주소복사

Asia's top 1000 Brands 2019

삼성전자가 8년 연속 아시아 최고 브랜드로 선정됐다.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마케팅 기업인 캠페인 아시아 퍼시픽(Campaign Asia-Pacific)과 시장조사 전문 기관인 닐슨(Nielsen)이 아시아 14개국 소비자를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한 결과, 11일(현지 시간) 삼성전자가 '아시아 톱 1000개 브랜드 (Asia’s Top 1000 Brands)' 중 8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2019년 아시아 톱 1000개 브랜드에는 삼성전자에 이어 애플(2위), 파나소닉(3위), 소니(4위), 네슬레(5위)가 뒤를 이었다.

삼성전자는 ‘가장 모바일 친화적인 브랜드’, ‘설문 참여자의 가치와 가장 부합하는 브랜드’ 등을 포함한 총 6개 분야에서 1위를 차지했다.

또한 모바일, TV, 스마트 홈 기술 분야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홈 오디오/헤드폰, 주방 가전, 웨어러블 기술 분야에서 2위를 차지했다.

캠페인 아시아 퍼시픽 측은 삼성전자가 올해도 1위를 수성할 수 있었던 이유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브랜드 이미지 △브랜드 포트폴리오 △제품 혁신 등을 꼽았다. 특히 올해 삼성전자가 최초로 폴더블 폰을 공개한 것을 인상적으로 평가했다.

또한, 삼성전자를 아시아 출신의 브랜드 중 유일하게 “지역적인 한계를 초월하여” 글로벌 브랜드 이미지를 만들어 낸 기업으로 평가했다.

이번 조사는 중국, 인도, 일본,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 호주, 한국 등 14개국에서 가전, 자동차, 명품 등 15개 주요 제품 항목에 대해 가장 신뢰하는 브랜드를 묻는 방식으로 실시됐다.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닫기
SAMSUNG NEWSROOM
댓글

인기 기사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