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전자, ‘HDR10+’ 생태계 확대

주소복사

삼성전자가 HDR(High Dynamic Range) 표준 기술의 주도권을 잡기 위해 ‘HDR10+(HDR10플러스)’ 생태계 확산에 총력을 기울인다.

삼성전자·20세기폭스·파나소닉 3社는 작년 9월에 ‘HDR10+’ 동맹을 결성하고 지난 4일(현지 시간) ‘HDR10+ 테크놀로지(HDR10+ Technology.LLC)’라는 합작회사 설립과 ‘HDR10+’ 인증·로고 운영 프로그램 등을 발표했다.

삼성전자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업계 참여 독려와 기술 지원을 적극적으로 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의 주요 내용은 ▲기술·테스트 상세 사양 정의, ▲인증 로고 제공과 사용 가이드, ▲관련 특허 공유, ▲제3자 공인 테스트 기관을 통한 기기 인증 등이며 로고와 기술 사용료는 무료다.

삼성전자는 작년 12월 아마존과 함께 업계 최초로 ‘HDR10+’를 적용한 프리미엄 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출시한 데 이어, 4일 미국 할리우드 영화사 '워너브라더스(Warner Bros.)'와 손잡고 'HDR10+' 적용 콘텐츠를 확대하는 파트너십을 맺었다.

워너브라더스 홈 엔터테인먼트 짐 뷔트리히(Jim Wuthrich) 사장은 “올해 개봉 예정작 포함 75편의 워너브라더스 영화들을 ‘HDR10+’ 기술을 통해 원작자가 의도한 섬세한 표현과 선명한 색감 그대로 전달 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워너브라더스는 앞으로도 소비자들에게 차세대 홈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삼성전자는 세계적인 TV 제조사, 헐리우드 영화사, OTT·게임 제작사 등 관련 업계와 다각적인 협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추종석 전무는 “현재 업계 여러 회사들이 ‘HDR10+’에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어 긴밀히 협업하고 있다"며, “올해가 HDR10+ 생태계 확산의 원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HDR10+ 인증 로고와 HDR10+ 진영에 합류한 5개 회사의 로고 - 삼성전자, 파나소닉, 20세기폭스, 아마존(프라임 비디오), 워너브라더스 HDR10+ 인증 로고와 HDR10+ 진영에 합류한 5개 회사의 로고 - 삼성전자, 파나소닉, 20세기폭스, 아마존(프라임 비디오), 워너브라더스▲HDR10+ 인증 로고와 HDR10+ 진영에 합류한 5개 회사의 로고 - 삼성전자, 파나소닉, 20세기폭스, 아마존(프라임 비디오), 워너브라더스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닫기
SAMSUNG NEWSROOM
댓글

인기 기사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