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큰 화면 ‘압도’-동시에 여러 앱도 ‘거뜬’, 직접 펼쳐본 ‘갤럭시 폴드 5G’

2019/09/05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6일 국내 첫 출시를 앞둔 삼성전자의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5G ’. 같은 날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하는 IFA 2019에서도 관람객들에게 체험의 문을 활짝 열며, 새로운 카테고리 스마트 기기의 경험을 선사할 채비를 마쳤다. 삼성전자 뉴스룸은 제품을 직접 접하기 어려운 독자들을 위해, 갤럭시 폴드 5G 면면을 영상으로 담았다.

접힌 디스플레이를 펼치는 순간 갤럭시 스마트폰 중 가장 큰 7.3형의 압도적 화면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접으면 한 손으로 쉽게 쓸 수 있는 최적의 편의성과 휴대성을 제공하고, 펼치면 몰입감 넘치는 대형 화면의 세계로 인도한다.

갤럭시 폴드 5G는 커진 디스플레이에 걸맞은 새로운 사용성을 선사한다. 접었다가 펼칠 때 앱을 끊김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앱 연속성(App Continuity)’이 대표적이다. 예를 들면 새로운 메일 알림이 보일 때, 4.6형의 커버 디스플레이로 곧장 이메일을 확인한다. 그다음 답장을 보낼 때 기기를 펼치면, 커버 디스플레이에서 보고 있던 화면 그대로, 메인 디스플레이에 메일 내용이 나타난다. 제품을 쥐는 양손이 위치하는 자리에 딱 맞게 키보드가 최적화되기 때문에, 기존 스마트폰과 차원이 다른 편리함을 경험할 수 있다.

화면을 2분할 혹은 3분할로 나눠 동시에 여러 앱을 사용할 수 있는 ‘멀티 액티브 윈도우(Multi-Active Window)’도 갤럭시 폴드 5G에서 만끽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다. 펼친 화면에서 메일을 읽다 일정을 확인하고 싶다면, 오른쪽 패널에서 캘린더를 열어 함께 띄울 수 있다. 동시에 오른쪽 하단 화면에 구글 맵을 열어, 원하는 위치 정보를 얻을 수 있다. 각각 앱 화면의 크기와 순서는 손가락 드래그만으로 손쉽게 변경할 수 있다.

7.3형의 메인 디스플레이는 사진·영상을 감상하거나, 게임을 즐길 때 압도적인 몰입감을 제공한다. 큰 화면을 꽉 채운 사진과 영상은 현장 느낌을 한층 생생하게 전달한다. 영상과 게임을 즐길 때는 대형 디스플레이와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가 만나, 몰입감을 ‘두 배’로 만끽할 수 있게 해준다.

제품뉴스 > 모바일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