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MWC 2015] 완전히 새로워진 갤럭시, 전 세계 이목 집중

주소복사
삼성전자가 3월 2일(이하 현지 시각)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막하는 ‘MWC 2015(Mobile World Congress 2015)’에서 ‘완전히 새로워진 갤럭시(ALL NEW GALAXY)’로 전 세계의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입니다.   360도 스크린 최초 도입, 몰입감 강화한 언팩 행사  MWC 2015에선 무엇보다도 차세대 갤럭시 스마트폰 공개에 대한 관심이 쏠렸는데요. 삼성전자는 3월 1일 열린 언팩(Unpacked) 행사를 포함, MWC 전시 구성과 형식 등 모든 걸 새롭게 준비했습니다.
☞언팩이란? 삼성전자가 지난 2009년부터 진행해온 전략 스마트 기기 공개 행사입니다
MWC 2015에선 관람석을 둘러싼 360도 스크린을 최초로 도입, 몰입감과 영상 효과를 강화했습니다. 특히 압축적인 제품 특징 설명으로 소개 시간은 줄이고 체험 시간을 늘려 제품 공개 현장을 찾은 참석자들이 충분히 제품을 사용해볼 수 있도록 했습니다.   새로운 갤럭시 체험에 최적화된 전시 공간 마련 삼성전자는 MWC 2015에서 전시 부스 역시 완전히 달라진 구성으로 마련했습니다. 미디어와 거래선 전용 공간을 70%로 확대하고, 각 참석자의 필요에 따른 전시 공간으로 기획한 게 특징인데요. 먼저 미디어들이 더욱 생생하게 현장을 전달할 수 있는 최적의 제품 체험과 촬영 환경을 구성했습니다. 거래선과는 더욱 편안한 분위기에서 상담을 진행할 수 있도록 공간을 별도로 분리, 확대했습니다. 또 MWC 2015 현장에 있지 않아도 전 세계 소비자들이 MWC와 새로운 갤럭시 스마트폰의 열기를 느낄 수 있도록 언팩 다음 날인 2일 오전부터 8시간 동안 삼성전자 부스에서 ‘언팩 못다 한 이야기(Unpacked Untold Stories)’를 진행, 온라인으로 생중계합니다. 이 자리에선 차세대 갤럭시 스마트폰 개발과 디자인을 담당한 주요 임직원들이 참여해 제품에 대한 이야기를 직접 들려줄 예정인데요. 글로벌 카드사 관계자가 출연해 모바일 결제 트렌드에 관한 토론을 진행하는 등 풍부한 콘텐츠로 채워집니다.    ‘삼성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행사 통해 B2B 공략 강화 삼성전자는 MWC 2015에서 모바일 신제품뿐만 아니라 네트워크와 메모리 신기술도 대거 공개합니다. 삼성전자는 네트워크 사업 전시관을 별도로 마련, 전 세계 통신사업자들을 대상으로 △VoLTE, CA(주파수 집성기술) △C-RAN(집중형 기지국) △eMBMS 등 최신 LTE 기술 제품과 솔루션을 전시하는데요. 이외에도 △LTE를 활용한 공공안전망(PS-LTE) △미래 통신기술로 주목 받는 사물인터넷(IoT) △네트워크 기능가상화(NFV) △5G 이동통신 등을 공개할 예정입니다. 세계 최초로 스마트폰에 탑재되는 업계 최대 용량의 초고속 128기가바이트 UFS(Universal Flash Storage) 메모리를 포함, 다양한 반도체 신제품도 선보입니다.
☞UFS 메모리란? 시스템 성능에 큰 영향을 미치는 임의 읽기 속도를 높이고 소비전력은 획기적으로 낮춰, UHD급 영상 감상을 비롯한 스마트폰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된 솔루션입니다
한편, 삼성전자는 MWC 2015를 통해 모바일 기업 시장 공략도 지속적으로 강화할 예정입니다. 특히 3월 4일 열리는 ‘삼성 엔터프라이즈 모빌리티’ 행사에선 삼성전자 모바일 보안 플랫폼 ‘녹스(KNOX)’ 최신 버전과 함께 향상된 보안성과 사용성을 소개하고 다양한 파트너 솔루션도 공개합니다.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닫기
SAMSUNG NEWSROOM
댓글

인기 기사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