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세계를 누빈 오디세이 아크의 여정 – 오디세이 아크 로드쇼 현장

2022/11/10
본문듣기 AUDIO Stop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지난 8월 전 세계를 놀라게 한 삼성전자의 게이밍 스크린 ‘오디세이 아크’가 등장했다. 오디세이 아크는 방주라는 의미인 ‘아크’라는 이름에 걸맞게, 전 세계 랜드마크를 누비며 게이머들을 만났다. 현지 언론부터 인플루언서, 게이머들까지 현장을 찾은 모두의 눈길을 사로잡은 오디세이 아크 로드쇼 현장을 뉴스룸에서 소개한다.

 

오디세이 아크와의 첫 만남, 뉴욕과 런던에서 ‘아크 크루’와 함께

▲ 2022년 8월, 아크 크루와 함께 진행한 오디세이 아크 런칭 이벤트 (왼쪽) 미국 뉴욕 삼성 837, (오른쪽) 영국 런던 삼성 킹스 크로스 쇼케이스

오디세이 아크가 세상에 첫 선을 보인 8월, 삼성전자는 미국 뉴욕에 위치한 브랜드 체험공간 ‘삼성 837’과 영국 런던의 ‘삼성 킹스크로스(Samsung KX)’ 쇼케이스에 Loughh, Stoopzz, Alyska, Calfreezy, Konstantin 등 유명 게이머와 e스포츠 선수들을 초청하여 오디세이 아크 런칭을 기념했다. 초청된 이들은 아크 크루(Ark crew)로서 오디세이 아크를 가장 먼저 체험해보는 특별한 시간을 가졌으며, 오디세이 아크만의 특색 있는 게이밍 전용 기능 등과 압도적인 몰입감에 뜨거운 반응으로 화답했다.

 

태국, 싱가폴부터 호주, 뉴질랜드까지! 오디세이 아크 부스에서 체험하는 색다른 게이밍 경험

▲ 2022년 9월 태국 방콕에서 열린 삼성 디스플레이 테크 서밋 2022에서 선보인 오디세이 아크

지난 9월 태국 방콕에서 열린 삼성 디스플레이 테크 서밋 2022(Samsung Display Tech Summit 2022)에서도 색색의 조명과 어우러진 오디세이 아크는 화제의 중심이었다. 삼성전자는 오디세이 아크의 1000R 곡률을 닮은 전용 부스에 제품을 설치해 관람객들의 몰입감을 극대화했다.

 

▲ 2022년 10월 싱가폴에서 열린 그레이트 월드 시티 쇼핑 몰 팝업 로드쇼에 설치된 오디세이 아크를 활용하여 한 방문객이 레이싱게임을 즐기고 있다.

또한, 10월 태국의 시암 파라곤 몰 게임 페스티벌 로드쇼(Siam Paragon Mall Game Festival Roadshow)와 싱가폴의 그레이트 월드 시티 쇼핑 몰(Great World City Shopping Mall) 팝업 스토어에도 오디세이 아크가 등장하며 청중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 2022년 9월 뉴질랜드에서 열린 오디세이 아크 미디어 이벤트

뉴질랜드와 호주에서는 현지 언론을 대상으로 사전 행사를 개최했다. 행사에 참여한 미디어는 오디세이 아크에 대한 호평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55인치 대화면이 주는 오디세이 아크만의 몰입감을 제대로 체험할 수 있도록 마련된 레이싱 게임 체험존이 큰 인기를 끌었다.

 

게이머가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 브라질 게임쇼, 팍스웨스트, 트위치콘

▲ 2022년 10월 6일부터 12일까지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BGS (Brazil Game Show 2022)에 설치된 오디세이 아크.

오디세이 아크는 10월 브라질 상파울루에서 열린 중남미 최대의 게이밍 쇼 브라질 게임 쇼 2022(Brazil Game Show 2022)에서도 게이머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삼성전자는 오디세이 부스를 꾸미고 오디세이 아크, 오디세이 G9 등을 체험할 수 있는 프리미엄 체험존과 오디세이 게이밍 존을 운영했다. 수많은 게이머들의 관심 속에서 중남미 공식 오디세이 아크 론칭 행사와 프리오더 프로모션이 성황리에 진행됐다.

중남미 지역의 오디세이 아크에 대한 관심은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같은 달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열린 아르헨티나 게임 쇼 2022(Argentina Game Show 2022)에서도 오디세이 아크에 대한 게이머들의 반응은 뜨거웠다. 전시 기간 중 10만명 이상이 삼성전자 부스를 방문하였고, 구독자 4백만명 이상의 유명 게이밍 인플루언서 코스쿠(Coscu)도 부스를 찾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 2022년 9월 2일부터 5일까지 미국 시애틀에서 열린 ‘팍스 웨스트’ 현장, 게이머들이 250여대의 오디세이 모니터로 게임을 즐기고 있다.

▲ 2022년 10월 5일부터 7일까지 미국 샌디에고에서 열린 트위치콘 현장, 게이머들이 삼성전자 파트너십 e스포츠 구단 TSM부스에 설치된 오디세이 제품을 체험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미국 시애틀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게이머들의 축제 ‘팍스 웨스트(PAX West)’, 샌디에고에서 열린 트위치 콘(TwitchCon) 등 여러 게이밍 축제에 참여하며 게이머들과의 접점을 확대해 나갔다. 삼성전자는 팍스웨스트 PC 공간에 250대가 넘는 오디세이 모니터를 설치하며 미국의 게이머들에게 오디세이 아크를 비롯한 오디세이 모니터 라인업을 선보였다. 특히 크리에이터 ReedPop과의 콜라보레이션으로 꾸민 오디세이 아크 전용 부스가 인기를 끌었다.

전세계 각지에 있는 3만명이 넘는 유명 트위치 크리에이터들이 모이는 트위치 콘에서도 오디세이 아크의 여정은 계속됐다. 삼성전자는 리그오브레전드 팀 TSM의 파트너사로 참여하여 TSM 부스에 오디세이 아크와 오디세이 네오 G9, 오디세이 G7 등을 설치해 게이머들에게 체험의 기회를 제공했다.

 

유럽의 게이머들도 설레게 한 오디세이 아크

▲ 2022년 9월 22일, 이탈리아 밀라노 스마트 아레나에서 열린 오디세이 아크 런칭쇼 현장

▲ e스포츠 선수 Piz가 오디세이 아크를 체험 중인 모습을 이탈리아의 인기 스트리머 Jakidale가 실시간으로 중계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영국에서 열린 게이밍 행사와 벨기에 ‘게임포스 2022(Gameforce 2022)’, 네덜란드 드림핵(Dreamhack) 등을 비롯하여 유럽 각지에서 오디세이 아크를 선보이며 게이머들의 기대에 부응했다. 9월 이탈리아 밀라노의 스마트 아레나에서는 오디세이 아크를 활용한 인플루언서들의 스트리밍 스페셜 매치가 열려 눈길을 사로잡았다. Jakidale과 Bryan Box와 같은 이탈리아의 인기 스트리머와 Riccardo Pizzinelli, Belix 등 e스포츠 팀 ‘모닝 스타즈(Morning Stars)’ 소속의 e스포츠 선수들은 오디세이 아크를 직접 체험하고 그들의 감상을 온라인 청중들에게 공유해, 스트리밍 방송을 시청하던 게이머들로부터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 2022년 10월 1일부터 2일까지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취리히 팝 콘(ZURICH POP CON)에 설치된 오디세이 아크

10월, 스위스 취리히에서 열린 게이밍 및 코믹콘 행사인 ‘취리히 팝 콘(ZURICH POP CON)’과 베른에서 열린 ‘히어로페스트(HeroFest)’에서도 오디세이 아크는 많은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오디세이 아크 부스는 혁신적인 게이밍 스크린을 직접 체험해보고 싶은 게이머들의 방문으로 북새통을 이루기도 했다.

 

더 많은 소비자들을 만나기 위한 오디세이 아크의 여정… 국내 백화점 7곳 로드쇼 진행

▲ 2022년 10월 17일부터 11월 13일까지 여의도 더현대에서 진행 중인 오디세이 아크 로드쇼

국내에서는 더 많은 이들과의 만남을 위해 오디세이 아크 출시 이후부터 약 세 달에 걸쳐 국내 수도권 백화점 7곳에서 오디세이 아크 로드쇼를 진행하고 있다. 국내 소비자들은 접근성이 좋은 백화점에서 오디세이 아크를 비롯해 다양한 삼성전자의 모니터 제품을 체험하고 다채로운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특히, 멀티뷰, 플렉스 무브 스크린, 게이밍 허브 등 오디세이 아크만의 다양한 기능들을 직접 체험하는 스탬프 투어에 참여하면 마우스패드, 티 코스터, 그립톡 등 소정의 선물을 받을 수 있다.

오디세이 아크는 독일 쾰른에서 열린 세계 최대 게임쇼 게임스컴(Gamescom)을 시작으로 브라질 게임쇼, 트위치콘 등 유명 게임쇼에서 전 세계 게이머들에게 자신 있게 출사표를 던졌다. 또한 영국, 이탈리아, 스위스, 싱가폴, 태국 등 수많은 국가의 랜드마크에서 론칭 행사를 열며 글로벌 게임 시장에 당당하게 데뷔했다. 앞으로도 계속될 오디세이 아크의 혁신의 여정을 기대해보자.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