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 중 미세먼지 ‘철벽 차단’하는 삼성 제트와 청정스테이션

2020/03/17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청소기의 먼지통을 비우다가 새어 나오는 먼지로 인해 인상을 찌푸린 경험, 누구나 한 번쯤 있을 것이다. 삼성전자는 이러한 소비자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편리하고 깔끔하게 먼지를 비울 수 있는 ‘청정스테이션’을 새롭게 선보였다.

‘청정스테이션’은 에어펄스 기술의 강력한 공기압으로, 장착된 먼지통의 먼지를 깨끗하게 비워주는 장치다. 집안 곳곳 먼지를 강력하게 빨아들이는 2020년형 무선청소기 ‘삼성 제트’와 빈틈없는 찰떡 콤비를 자랑한다.

마무리까지 미세먼지 걱정 NO, 청정스테이션

청정 스테이션이 먼지통 장착, 편리하게 자동으로 먼지통 먼지 제거

청정스테이션은 청소기 먼지통 속 먼지를 강력한 공기로 비워주는 장치다. 빈틈없는 구조와 5중 청정 시스템으로 미세먼지가 날리거나 새어 나갈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다.

사용법도 간단하다. 삼성 제트 청소기의 먼지통을 분리한 후, 청정스테이션에 끼워주면 끝. 미세먼지로 가득 찬 먼지통을 열지 않아도 간편하게 먼지를 비울 수 있다. 또, 어느 방향으로 꽂아도 작동하도록 설계해 편의성을 더했다.

일반 청소기 먼지 비움 VS 삼성 제트와 청정 스테이션 사용 / 빈틈없는 구조로 미세먼지 날림 차단

청정스테이션을 사용할 경우, 미세먼지 날림을 최대 400배[1]까지 줄일 수 있다. 또 5중 청정 헤파 시스템으로 0.3~10µm 크기의 미세먼지까지 99.999%[2] 차단한다.

강력한 공기압으로 먼지통의 먼지를 비워주는 에어펄스 기술 / 먼지봉투 / 모터 필터 / 탈취 필터 / 흡음재 필터 / 고성능 필터 / 미세먼지를 99.999% 배출 차단하는 5중 청정 시스템

청정스테이션은 먼지 봉투 교체 시기가 되었을 때 LED 알림을 준다. 먼지 봉투 교체도 손쉬워, 사용자들의 편리한 청소를 돕는다.

반려동물 털부터 가구 손상까지 완벽 케어

소파에 앉아있는 반려동물 + 펫브러시

2020년 삼성 제트는 최대 200와트(W)[3]의 강력한 흡입력과 미세먼지 99.999%[4] 배출 차단 시스템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브러시 기능을 업그레이드했다. 반려동물을 키우는 가정이 늘고 있는 트렌드를 반영해 털을 쉽게 제거할 수 있는 ‘펫 브러시’를 추가한 것. 펫 브러시는 고무와 솔의 혼합 재질로 소파나 카페트, 침구 등에 붙은 털을 효과적으로 제거하고, 브러시에 털 엉킴 없이 편하게 청소할 수 있다.

물걸레 브러시 모습

청소 능력이 대폭 향상된 물걸레 브러시도 눈에 띄는 변화 중 하나다. 초극세사의 물걸레포는 기존 대비 4cm가 늘어나 청소 가능 면적이 28% 확대됐다. 높아진 브러시 밀착력으로 청소 성능도 20% 향상됐다. 또 구석구석 물걸레 청소가 가능하도록 설계된 브러시에는 ‘가구 보호 범퍼’를 더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1]미국 안전 규격 인증 기관인 UL 검증 취득

[2]미세먼지 배출 차단 수치는 국제표준(IEC 62885-2, 5.11절)에 따라 측정한 자사실험치로, 실사용 환경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음

[3]흡입력 수치는 국제표준(IEC 62885-2, 5.8절)에 따라 핸디형/초강력 모드 기준 측정한 자사실험치로 실사용 환경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음

[4]미세먼지 배출차단 수치는 국제표준(IEC 62885-2, 5.11절)에 따라 핸디형/초강력 모드 기준 측정한 자사실험치로 실사용 환경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음

제품뉴스 > 가전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