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최종 타결까지 투명하고 진지하게 협상에 임하겠습니다

2014/08/18 by 삼성전자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8월 18일 오전, 반올림 측이 삼성전자 서초사옥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협상 참여자인 여덟 명만 우선 보상해서는 안 된다’ ‘보상 대상이 되는 피해자들을 선별하려 한다’ ‘피해자들 사이를 가르려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협상이 한창 진행 중인 상황에서 반올림이 기자회견을 갖고 사실과 다른 주장을 해 안타깝습니다. 하지만 저희는 인내심과 진정성을 갖고 협상에 임하겠습니다. 저희는 협상 참여자 여덟 분만 보상하겠다고 한 적이 없으며, 여덟 분과 먼저 논의를 시작해 기준과 원칙을 세운 뒤 이를 바탕으로 다른 분들에 대해서도 보상 논의를 진행하겠다고 여러 차례 설명했습니다.

현재 협상 참여자 여덟 분 가운데 다섯 분이 보상 논의를 먼저 하자는 긍정적 제안을 했지만, 다른 세 분이 반대해 저희는 매우 곤혹스럽습니다.

저희는 반올림 가족 내부의 이견에도 불구하고 최종 협상 타결을 위해 투명하게 협상에 나서겠습니다.

 

TAGS

by 삼성전자

삼성전자

프레스센터 > 이슈와 팩트 > 알려드립니다

프레스센터 > 이슈와 팩트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