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패션 감각의 ‘촉’을 세우는 가장 쉬운 방법, 페이퍼가든

2014/08/27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세련됐다’ ‘감각 있다’ ‘센스 있다’ 등 반복해서 들어도 마치 처음 듣는 것처럼 기분 좋은 말들이 있습니다. 유행에 민감한 여성이라면 패션은 물론 문화, 취미, 라이프 스타일 등 시시각각 변하는 트렌드에 촉(燭)을 세우고 있어야 하죠. 하지만 그것도 여간 어려운 일이 아닌데요. 트렌드 익히기에 지친 당신에게 신개념 서비스 페이퍼가든(Papergarden)을 소개합니다. 단지 ‘보기만’ 해도 눈이 즐거워지는 한발 앞선 라이프 스타일을 바자(BAZAAR), 엘르(ELLE), 보그(VOGUE) 화보로 만나보세요.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보다 큰 화질의 사진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아래 화보는 해당 잡지명(알파벳 순)을 기준으로 배치했습니다

페이퍼가든 매거진 화보 (엘르, 보그 등)
페이퍼가든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확인하시려면 온라인 페이지를 방문해주세요.

제품뉴스 > 기타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