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의 e – book에 푹 빠진 프랑크푸르트 도서전

주소복사

블루미 블루미가 직접 취재한 맛깔나는 삼성전자 이야기!

세계적인 도서축제 '프랑크푸르트 도서전'이 독일 프랑크푸르트 암마인에서 지난 10월 10일부터 14일까지 닷새간 열렸습니다. 올해로 64회째인 프랑크푸르트 도서전은 구텐베르크 금속활자 발명을 계기로 출판사 주도하에 

1564년부터 매년 정기적으로 개최되어 온 역사적인 행사로 지금은 전 세계 100개국의 7,400개의 전시 부스 및 약 30만 명의 관객이 모이는 최대 규모의 도서박람회입니다. 

 

 

프랑크푸르트 도서전 전시회 전경

프랑크푸르트 도서전 전시회 전경

 
이 전통적인 행사에 어느덧 구글, 코보 등 글로벌 전자책 기업들이 참여하기 시작하여 메인 관에 'Digital First'라는 디지털 전용 전시관까지 생겼는데요, 삼성전자도 올해부터 전자책 서비스 기업 중 하나로 참가, e-book, 교육 콘텐츠 서비스인 리더스허브러닝허브를 소개하여 행사에 더욱 활력을 불어넣었습니다. 

 

 

삼성 리더스허브 부스 전경(체험존)

삼성 리더스허브 부스 전경(체험존)

 

삼성 리더스허브 부스 전경(콘텐츠존)

삼성 리더스허브 부스 전경(콘텐츠존)

 

리더스허브 부스는 갤럭시SⅢ, 갤럭시노트Ⅱ, 갤럭시노트10.1 등 다양한 단말기를 통해 리더스허브를 실제로 체험해 볼 수 있는 체험존과 Virtual book Shelf와 QR 코드로 꾸며진 벽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확인해 볼 수 있는 콘텐츠존으로 꾸며졌습니다.

특히 콘텐츠존의 Virtual book shelf와 QR 코드 장식은 많은 이들에게 화제가 되었습니다. 책의 고전적인 이미지와 e-book의 세련된 디지털화 된 느낌을 잘 나타낸다는 의견이 많았습니다.  

meet the Great 행사

  
 
또한, 행사 마지막 날에는 부스 내에서 "Meet and Great" 이벤트가 진행되었습니다. <백설공주에게 죽음을>로 알려진 베스트셀러 작가 Nele Neuhaus와 유명 작가 Bodo Kirchhoff, 요리사 Alfons Schuhbeck의 사인회가 진행되었으며, '삼성' 로고가 새겨진 모자 등의 선물이 경품으로 제공되었습니다.

특히, Note 10.1로 사진 촬영 후 S-pen으로 사인하여 개인 메일로 전송하는 독특한 사인회 방식이 눈길을 끌었습니다. 

성황리에 종료된 삼성 리더스허브의 프랑크푸르트 도서전 전시! 내년에는 더 재미있고 흥미로운 이벤트로 만나길 기대해 봅니다.

 

 블루미

 

Samsung NewsRoom Magazine

구독 신청폼
SAMSUNG NEWSROOM
댓글

인기 기사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단, 워터마크 적용 사진은 제외)

Samsung NewsRoom Magazine

구독 신청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