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언어를 번역하자, 갤럭시 어플 ‘다국어 번역기2’

2011/01/17 by 스토리텔러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다국어 번역기2
요즘에는 많은 분들이 트위터나 페이스북을 이용하여 외국 친구들을 사귀는 경우가 많은데요.

그럴 때 외국어 한마디 하지 못한다면 외국 친구를 사귈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없겠죠? 외국어를 잘 하더라도, 가끔은 말하기 어려운 문장들이 생기곤 하는데요 그런 분들을 위해서 쉽게 활용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바로 다국어 번역기2 인데요. 다국어 번역기2는 외국여행을 하거나, 길을 가다 외국인이 말을 걸었을 때 또는 갑자기 생각이 나지 않는 단어를 찾을 때, 간단한 문장을 답을 해주어야 할 때, 모두 다국어 번역기2를 이용하면 쉽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그럼 한 번 살펴볼까요?

  다국어 번역기2를 다운받기
다국어 번역기2 다운 받는 모습
다국어 번역기2는 안드로이드마켓으로 가셔서 다운을 받으시면 설치가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 프로그램은 굳이 영어로 써주지 않아도 한국어로 검색이 가능하니 쉽게 찾으실 수 있으실 것이라 생각이 듭니다.

다국어 번역기를 실행하시면 위의 오른쪽사진과 같이 화면이 뜹니다. 번역이 가능한 나라 이름이 쓰여 있는데요. 나라를 선택하시면 한국어를 그 나라의 언어로 변경을 해주게 됩니다.

번역이 가능한 언어
불가리아어, 중국어, 크로아티아어, 체코어, 덴마크어, 네델란드어, 영어, 필리핀어, 핀란드어, 프랑스어, 독일어, 그리스어, 인도네시아어, 이탈리아어, 일본어, 라트비아어, 리투아니아어, 노르웨이어, 폴란드어, 포르투갈어, 루마니아어, 러이사어, 스페인어, 세르비아어, 슬로바키아어, 슬로베니아어, 스웨덴어, 우크라이나어, 베트남어, 페르시아어. 총 30개 언어로 가능합니다.

  세계 각국의 언어로 번역
안녕하세요를 중국어 프랑스어 이탈리어로 번역한 모습
'안녕하세요'를 중국어, 프랑스어, 이탈리아어 이렇게 3개의 언어로 바꾸어 보았습니다. 정말 신기하게도 나라의 언어들이 '안녕하세요' 라는 인사말로 변경이 되어서 화면에 나타났습니다.

  외국어를 다른 외국어로 변경하기외국어를 제 3의 언어로 번역해 주는 모습
다국어 번역기의 장점 중에서 또 한가지는 바로 외국어를 다른 제3의 언어로 번역을 해준다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서 영어를 중국어로 변경이 가능하다는 것인데요. 이런 기능 덕에 특히 외국에선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이 가능하지 않을까 생각이 듭니다.

  웹사이트를 통째로 번역한다고? 웹번역을 하는모습

웹번역 탭은 웹사이트를 통째로 번역이 가능합니다. 이용하는 방법은 

 1  주소란에 원하는 사이트를 입력한 후에 이동을 누릅니다.
 2  해당 사이트가 떴을 때 원하는 언어를 선택하고 번역 버튼을 누릅니다.
 3 해당 사이트가 원하는 언어로 번역이 되어서 나옵니다. (오른쪽 화면- 네이버 홈페이지를 영어로 번역한 모습)


  다국어번역기의 아쉬운 점 번역의 한계
다국어번역기2는 구글번역엔진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구글 번역 기능은 많이들 써보셨겠지만 번역가능 언어의 수도 많고, 단어의 경우는 어느 정도 정확하게 나온다고 보시면 될 듯합니다. 하지만, 문장의 경우에는 번역기의 한계가 보이는 부분도 가끔 있습니다. 예를 들면 위의 사진과 같은 경우입니다. 이런 경우에는 번역을 하는 사용자가 어느 정도의 수정을 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습니다.

저는 다국어 번역기의 별점을 5개 만점에 4개를 주었습니다. 다국어 번역기의 경우에는 많은 분들이 외국인과의 대화에서 단어가 갑자기 생각이 안 난다거나, 짧은 문장을 말하고자 할 때에는 무척 유용하게 사용하실 수 있으실 것으로 생각이 듭니다. 저 역시 짧은 문장이 갑자기 생각이 안 나는 경우에 많이 사용하는데요. 여러분들도 한번 다국어 번역기를 이용하여 외국인과의 대화를 시도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갤럭시S 어플리케이션 체험기김수홍 영상 한국외국어대학교 중국어과 스토리텔러2기

 

※ 본 블로그에 게시한 글은 개인적인 것으로 삼성전자의 입장, 전략 또는 의견을 나타내지 않습니다.

 

제품뉴스 > 기타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