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북, 윈도우 11 무료 업데이트…갤럭시 생태계와 시너지

2021/10/07
본문듣기 AUDIO Play/Stop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갤럭시 북 프로

삼성전자 갤럭시 북 시리즈가 마이크로소프트(MS)의 윈도우 11 무료 업데이트로 한 차원 높은 모바일 컴퓨팅 경험을 제공한다. MS는 지난 5일 더욱 다양한 PC용 안드로이드 앱과 함께 분할 화면, 멀티 윈도우 사용자 환경(UI) 기능을 업그레이드한 윈도우 11 OS를 출시했다. 윈도우 11은 갤럭시 북 시리즈의 모바일 성능을 효과적으로 보완해주며 ‘갤럭시 생태계’와 시너지를 낼 전망이다.

 

더욱 강력해진 ‘이동성’과 ‘연결’ 기능 제공

삼성전자 갤럭시 북 시리즈는 이동 중 사용의 편의성과 효율을 높이고, 가정과 직장에서 다른 갤럭시 기기들과 손쉽게 연결하고자 하는 고객의 요구에 맞춰 탄생한 제품이다. 사용자는 ‘링크 투 윈도우(Link to Windows)’[1] 기능을 이용해 자신의 갤럭시 스마트폰을 갤럭시 북 시리즈 기기에 간편하게 연결, 더 넓은 화면에서 편리하게 작업을 할 수 있다. 또 스마트폰에서 자주 사용하는 모바일 앱을 PC 환경에서 이어서 사용할 수도 있다.

이번 윈도우 11 업데이트로 갤럭시 스마트폰과 태블릿에서 익숙한 UI를 갤럭시 북 시리즈에서도 그대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또 갤럭시 북에서 휴대폰의 연결 상태를 확인하고 소리를 제어하거나, ‘방해금지’ 모드도 활성화할 수 있다. 다크 모드(Dark Mode) 기능으로 편안한 시청 경험 또한 누릴 수 있다.

윈도우 11 출시로 갤럭시 북 시리즈의 라이브 배경화면(Live Wallpaper)[2] 기능도 업그레이드됐다. 갤럭시 북에서 갤럭시 스마트폰, 태블릿과 동일한 UI를 지원하기 때문에, 다이내믹 배경화면의 열 가지 카테고리에서 멋진 이미지들을 배경화면으로 선택할 수 있다. 라이브 배경화면 업데이트를 이용하면 갤럭시 모바일 기기와 태블릿, PC 모두에 동일한 배경화면을 적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 빅스비도 윈도우 11에 적용됐다.[3] 사용자는 목소리만으로 갤럭시 북과 직관적으로 상호작용할 수 있다. 간단한 음성 명령어를 통해 파일을 검색하고 앱과 설정 화면을 열거나, 스마트싱스에 등록된 기기까지 제어할 수 있다. 사용자는 MS 스토어에 접속하거나, 윈도우 작업표시줄에서 빅스비를 검색해 설치를 할 수 있다. 이후 “하이 빅스비”라고 부르거나 ‘CTRL+Shift+B’ 또는 ‘FN+B’를 동시에 눌러, 윈도우 11 OS와 함께 빅스비를 사용할 수 있다.

갤럭시 북 프로

갤럭시 북 프로 360 5G는 삼성 노트북 최초로 윈도우 11을 탑재했다. 또 기존 갤럭시 북 시리즈 기기들[4]도 윈도우 11과 호환되며, 무료로 업그레이드를 받을 수 있다. 업그레이드 절차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MS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1]사용자는 휴대폰의 ‘링크 투 윈도우’와 PC 내 Your Phone 앱에 접속하고, 동일한 마이크로소프트 계정에 로그인하는 등 절차에 따라 갤럭시 기기를 윈도우 PC와 연결할 수 있다. 링크 투 윈도우는 갤럭시 기기에 사전 탑재돼 있으며, Your Phone을 사용하기 위해선 PC의 윈도우 10 업데이트가 필요하다. 또한 갤럭시 기기가 켜진 상태에서, PC와 동일한 와이파이(Wi-Fi) 네트워크에 연결돼 있어야 한다. 일부 모바일 앱은 콘텐츠를 다른 화면에서 공유하는 것을 제한하거나, 상호작용을 위해 터치스크린 사용을 요구할 수 있다. 복수의 안드로이드 앱은 동시에 최대 다섯 개까지 실행할 수 있다.
[2]라이브 배경화면 업그레이드는 10월 5일 오후 3시(GMT)에 진행될 예정이다. 라이브 배경화면은 윈도우 10, 11을 지원하는 모든 갤럭시 북 시리즈에서 사용할 수 있다. ARM 기반 PC(갤럭시 북 프로, 갤럭시 북 S 등)는 이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다.
[3]갤럭시 북 시리즈를 위한 윈도우 내 빅스비는 5G/LTE 갤럭시 북, 갤럭시 북 오디세이, 갤럭시 북 프로, 갤럭시 북 프로 360, 갤럭시 북 프로 기기들에서 사용할 수 있다. 현재 지원되는 언어는 한국어와 영어로 제한된다.
[4]윈도우 11 업데이트가 가능한 모델 목록은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품뉴스 > 모바일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