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 빌트인 가전 히트작 ‘셰프컬렉션 뉴 빌트인 냉장고’ 개발 주역 4인방

15 주소복사

SAMSUNG NEWSROOM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선민∙이재민 선임 김포천 책임과 조우철 수석

빌트인 가전은 공간을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데다 디자인도 깔끔해 최근 시장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삼성전자 빌트인 가전 중엔 특히 높은 인기를 누리는 제품이 있는데요. ‘셰프컬렉션 뉴 빌트인 냉장고’(이하 ‘뉴 빌트인 냉장고’)가 그 주인공입니다. 뉴 빌트인 냉장고는 세계 최정상급 셰프들이 참여한 ‘클럽 드 셰프(Club des Chefs)’ 멤버들의 의견이 적극 반영된 제품입니다. 실용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일명 ‘키친 핏(Kitchen Fit)’ 디자인이 강조된 게 특징이죠.

키친 핏

가전 제품의 외관을 주방 가구가 감싼 ‘트루 빌트인’ 형태와 달리 가전 제품 본연의 디자인을 살리면서도 빌트인 형태로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가리킵니다. 설치∙해체∙이동이 용이하며 빌트인과 프리스탠딩(필요한 공간에 쉽게 설치하는 방식) 둘 다 가능한 게 장점입니다


뉴 빌트인 냉장고가 최고급 가전 라인에서 ‘대체 불가 제품’으로 꼽히는 건 바로 그 때문입니다. 삼성전자 뉴스룸은 뉴 빌트인 냉장고 제품 개발진과 디자이너를 만나 최고급 빌트인 가전이 탄생하기까지의 얘길 들었습니다.

 

%ed%82%a4%ec%b9%9c%ed%95%8f%eb%94%94%ec%9e%90%ec%9d%b4%eb%84%88%ec%9d%b8%ed%84%b0%eb%b7%b0%ec%a4%91%ec%a0%9c01

 이선민(사진 왼쪽)∙이재민 선임▲뉴 빌트인 냉장고 디자인을 담당한 이선민(사진 왼쪽)∙이재민 선임

이선민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디자인팀 선임은 “뉴 빌트인 냉장고 디자인 작업에서 가장 먼저 주목한 건 ‘주변 환경과의 조화’였다”고 말했습니다. 이 작업이 말처럼 쉬웠던 건 아닙니다. 셰프컬렉션의 정체성을 유지하면서도 규격에 맞는 제품을 디자인해야 해 고려할 부분이 많았기 때문이죠. 이 선임의 노력 덕분일까요, 뉴 빌트인 냉장고 곳곳엔 주방 특유의 환경을 고려한 디자인 설계가 곳곳에 숨어있습니다. 대표적인 게 ‘가로형 이너 핸들(inner handle)’입니다. 날렵한 형태를 유지하면서도 높이를 싱크대에 딱 맞췄죠. 손잡이가 튀어나오지 않아 시각적으로 깔끔하면서도 주방 가구와의 일체감을 유지합니다.

이너 핸들▲뉴 빌트인 냉장고는 주변 장과 높이를 맞춰 일체감이 느껴지는 동시에 이너 핸들 채택으로 심미성을 더했습니다

 리얼 스테인리스에 세공 기술을 적용, 누가 봐도 ‘고급스러운 제품’

뉴 빌트인 냉장고는 색채와 소재, 마감 등을 아우르는 개념인 일명 ‘CMF 디자인(Color·Materials·Finish)’ 측면에서도 고민의 흔적이 많이 담긴 제품입니다. 이재민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디자인팀 선임은 “셰프컬렉션의 정체성을 고려해 뉴 빌트인 냉장고 소재 역시 리얼 스테인리스에 세공 기술을 적용, 누가 봐도 ‘고급스러운 제품’이라고 느낄 수 있도록 설계했다”고 말했습니다.

키친 핏 디자인은 설치도, 이동도 간편한 게 가장 큰 매력입니다. 실제로 이재민 선임은 “키친 핏 제품을 구입하면 설치가 쉬울 뿐 아니라 이사 등으로 기기를 옮겨야 할 때에도 부담이 적다”고 귀띔했습니다. 필요한 경우 두 개의 냉장고를 붙여 양문형 제품처럼 쓸 수도, 떼어내 단독으로 쓸 수도 있어 더욱 편리하죠.

 내·외장 모두 CMF 디자인에 공을 들여 주방 환경에 스며들듯▲뉴 빌트인 냉장고는 내·외장 모두 CMF 디자인에 공을 들여 주방 환경에 스며들듯 잘 어울립니다

 

기능 '스페이스 맥스' 기술로 최대 용량 확보 '트윈 쿨링 플러스' 기술로 성능 극대화

빌트인 냉장고는 주방과 ‘한 몸’이 돼야 해 규격에 제한을 받게 마련입니다. 뉴 빌트인 냉장고 개발진 역시 공간의 효율적 활용 문제를 놓고 수많은 고민을 거듭했는데요. 관건은 ‘용량을 최대한 확보하면서도 에너지소비효율은 가급적 낮추는’ 데 있었습니다.

뉴 빌트인 냉장고 개발을 담당한 김포천(사진 왼쪽) 책임과 조우철 수석▲뉴 빌트인 냉장고 개발을 담당한 김포천(사진 왼쪽) 책임과 조우철 수석

조우철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개발팀 수석에 따르면 뉴 빌트인 냉장고엔 일종의 용량 확장 솔루션인 ‘스페이스 맥스(Space Max)’ 기술이 채택됐습니다<스페이스 맥스 기술에 대한 상세 설명은 여기 참조>. 무효 공간을 최소화하는 스페이스 맥스 기술 도입 덕에 실제로 뉴 빌트인 냉장고 용량(343리터)은 시중에 나와 있는 타사 빌트인 냉장고에 비해 큰 편입니다. 조우철 수석은 “외벽 두께를 얇게 만들면서도 에너지소비효율 1등급을 유지, 시장 호응도 크다”고 귀띔했습니다.

트윈 쿨링 플러스▲뉴 빌트인 냉장고의 또 다른 특징 중 하나는 ‘트윈 쿨링 플러스’ 기술입니다. 냉각기가 냉장실과 냉동실에 각각 설치돼 냉장실 수분량은 최대 70% 수준으로, 실내 온도 변화는 ±1.0℃ 이내로 각각 유지해줍니다

김포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개발팀 책임은 “미세정온 기술 도입 역시 뉴 빌트인 냉장고의 자랑거리 중 하나”라고 말했습니다. 뉴 빌트인 냉장고엔 내용물의 온도 변화를 최소화하는 미세정온 냉동∙냉장 기술이 탑재돼 있습니다. 또한 냉각기가 냉장실과 냉동실에 각각 따로 설치된 일명 ‘트윈 쿨링 플러스(Twin Cooling Plus)’ 기술 덕에 냉장실과 냉동실의 온도∙습도를 독립적으로 조절할 수 있습니다.

 ’셰프 존’처럼 숨은 공간을 십분 활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데다 사용자 요구에 맞춘 기능이 다수 추가되어있다▲뉴 빌트인 냉장고는 ’셰프 존’처럼 숨은 공간을 십분 활용할 수 있도록 설계된 데다 사용자 요구에 맞춘 기능이 다수 추가돼 인기가 높습니다

육류∙생선 전문 보관실인 ‘셰프 존’과 ‘셰프 팬’ 역시 소비자 반응이 좋은 대표적 기능입니다. 김포천 책임은 “셰프 존은 냉장고 내부 숨어있던 공간을 적극 활용했단 점에서, 셰프 팬은 곧바로 꺼내어 오븐이나 식기세척기에 넣을 수 있도록 제작됐단 점에서 각각 고객들이 반색하는 기능”이라고 말했습니다.

뉴 빌트인 냉장고

날로 커지는 빌트인 시장 규모를 ‘반 보’ 앞서 내다보고 제작된 뉴 빌트인 냉장고. 여러 개발자와 디자이너의 노력이 더해진 덕분일까요, 최근엔 입소문을 듣고 제품을 찾는 고객 수가 조금씩 늘고 있단 후문입니다.

인터뷰 말미, 네 사람은 꼭 하고 싶은 말이 있다고 했는데요. 어떤 얘긴지 살짝 들어볼까요? “저희가 개발한 제품이 무사히 생산, 판매될 수 있도록 힘써준 관련 부서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 인사 드리고 싶어요. 특히 해외에 계신 선후배와 동료들에게요!”

이선민∙이재민 선임 김포천 책임과 조우철 수석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닫기
SAMSUNG NEWSROOM
댓글

1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실구매자 댓글:

    ‘셰프컬렉션 뉴 빌트인 냉장고’ 실구매자로서 이것은 히트작이 아니라 실패작이네요.
    24평형대에 알맞은 냉장고를 고르다 보니 용량이 큰것은 사실 놓기가 힘들어 깊이감이 작고 용량이 크지 않아 우리집에 가장 적합한 모델이라고 생각되어 기능따윈 전혀 상관없이 사이즈만 보고 구매하게 되었다.
    설치되던날 내부확인을 하던중 냉동실 서랍장을 열어보니 내부가 누렇게 변색이 되어 있었다.
    나는 2대를 구매하였기에 옆에1대도 확인을 해보았다.똑같았다. 같은자리 같은색으로 누렇게 변색이 되어있었다.
    이것은 설치 기사님 2분도 확인을 하고 가셨다. a/s 접수를 해보셔야 할것같다고.
    일단 a/s에 접수하고 기사님이 방문하셨을때는 고장이 아니라 내부 디자인에 관련된 사안이라 본인도 알수없다고 하셨다.
    혹시나 해서 같은 모델이 전시되어 있는곳에 방문하여 확인하였을때도 같은현상이 있었다.
    전시 제품도 2개 붙여놔서 2개 다 확인해 보았지만..역시나 같았다.
    영업사원의 도움으로 같은모델이 전시되어 있는 2군데 매장에 전화를 해 확인해본 결과 2군데 전시되어 있는 동일 모델이 똑같이 냉동실 내부가 누렇게 변색이 되어 있다고 하더란다.
    이건 퍼센트로 따지자면 100프로다. 내 입장에서 생각해보면 이건 초기불량이다
    만약 한 매장에 동일모델의 한개 냉장고라도 그런 현상이 없었더라면 70프로가 됐을수도 있다.
    그런데 어떻게 짜고 치는 고스톱과 같이 전화해본곳 다 그런 현상이 있을수 있을까?
    일단 삼성고객센터와 연락을 해보았다.
    현상에 관해 설명한후 연락을 기다렸다.
    처음온 답변은 냉동실에 LED램프로 인해 변색이 되었다는 거다.
    냉동실에 LED램프를 본 적이 없기에 확인해 본다. 분명 냉동실 서랍을 빼면 정면에 LED램프가 있다고 하였다.
    역시나 없다. 혹 냉동실 문을 닫았을때 ON이 되는가 하여, 휴대폰을 동영상으로 설정해놓고 냉동실에 넣어둔후 문을 닫아 봤다.
    깜깜하다. 불빛이 보이지 않더라.
    다시 고객센터로 연락해보니 이번엔 알수가 없다고 한다.
    위 기사에 나온 사업부에 연락해서 온 답변이라고 하더라.
    그런 현상에 대해선 알수 없다고..
    뭔가 대충만든 느낌을 씻어낼수가 없다.그냥 환불해준다고 하더라.기가 막힌다.
    원인을 찾아볼 생각은 없고 그냥 환불해준다고 하더라.
    또한 디지털 인버터 컴프레서로 소음이 낮다고 하는데 지금까지 사용해온 저가의 냉장고 보다 소음은 극에 달한다.
    가격은 아직도 인터넷에서 대당 200만원대에 판매가 되고 있더라.
    개발하시는 분들은 아무 생각없이 만드나?
    저렇게 웃고 사진 찍고 인터뷰 할시간에 왜 그런 문제점이 생겼는지 리콜부터 했으면 하는 바람이다.
    왜사람들이 가전은 엘* 라고 하는지 알겠더라.

  2. 실구매자 댓글:

    프리미엄 시장도 좋지만 비싼만큼 가치 향상이 있는지
    프리미엄 이라는 이름만 붙이고 가격만 올리는지 생각해봐야 할것 같습니다..

    일반 냉장고도 depth만 줄이면 충분히 이쁜 fix이 나올 수 있는데
    depth 595 / 695로 줄이고 비싼 가격만 받는것 아닌가요?

    물론 메탈쿨링 / 독립냉각 추가되는 기능은 있지만 기능 향상 대비 가격 상승폭이 너무 큰것 같아서요..

    뉴빌트인 두개 구입한 소비자의 입장에서 적어보았습니다..^^

  3. 냉장고... 댓글:

    냉장고 디자인은 정말 갈수록 이뻐지네요.

    그런데, 냉장고 사용 중에 제가 생각하는 불편함은 2가지인데, 첫번째는 소음이고, 두번째는 냄새인데….

    특히 거실과 주방이 함께 하는 요즘 아파트 환경에서, 주방의 냉장고를 열게되면 냉장고 내의 냄새가 거실까지 오게되는 경우가 많은데, 이 부분을 어떻게 해결하는 방법은 없을까요?

    예전에 냉기 커튼인가 처럼 냉장고 문이 열리더라도 냄새를 조금 차단해주면 좋을 것 같은데….

  4. 화성에서 댓글:

    날로 커지는 프리미엄 가전 시장에서 흥하시길 빕니다~

  5. 삼성냉장고 구매자 댓글:

    해당 냉장고는 아니지만 T9000 구입한지 6개월 조금 넘었는데 main pcb 고장이라고 하네요.
    원인은 모르겠다고만 하고.. 원인 규명 없이 단지 고장난 부품만 교체하는걸 수리라고 하는게 이해가 안됩니다.
    이 냉장고도 과연 믿을만 한지 의문이 드네요.

  6. shelf 댓글:

    빌트인 모델의 가치를 한 껏 드높인 개발품!
    참 멋집니다. 조우철 수석 모습 보기 좋군요.
    수고 많스셨습니다.

  7. 만족 ~ 댓글:

    건설사 모델하우스 보고 저도 설치 했습니다. 아주 만족., 오븐 & 냉장고
    인덕션도 설치 하고 싶네요 ~

  8. 김영민 댓글:

    저거 시중에 언제 판매하나요?뉴 빌트인 냉장고고..343리터밖에 안되면 시중에 나와 있는 빌트인 냉장고랑
    별반 차이 없을텐데?ㅡㅡ?

    1. 빌트인영업담당 댓글:

      일반빌트인냉장고는 258리터입니다. (RL2640***)
      Chef 2개 붙여서 건설사통해 입주옵션판매 진행하고 있구요.
      빌트인냉장고의 경우 주방가구장과 맞아야 하므로 크기에 한정에 있어서
      최대용량이라 보시면 될거 같습니다. 참조가 되셨기를…
      True Built In 개념인 TBI냉장고 보다는 Chef 2개 붙인게 쌉니다…

  9. 드라이버 댓글:

    중고차값 저거 바퀴달렸나??? 좀 타고다녀야겠다

  10. 종팔 댓글:

    비싸 ㅜㅜ

  11. 마케팅 댓글:

    저걸 키친핏이라고ㅜ말도안되는 워딩으로 감싸안네요

    1. 왜? 댓글:

      왜 저게 키친핏이 아니라는거죠?
      다른 냉장고는 앞으로 툭 튀어나오잖아요.
      개포지구나 요즘 모델하우스가면 다 저거 셋팅해놨던데요

  12. 호곡 댓글:

    대단하네혐

  13. 김우박 댓글:

    와우 정말로 피와 살이 되는 정보였네요. 삼성이 이미 세계시장에서 GE와 월풀을 뛰어넘는건 알고 있었지만 빌트인 가전에서도 저런 역량을 보이는 줄은 몰랐네요.
    기사가 정말 알기 쉽게 되어있어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인기 기사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