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S8’· ‘갤럭시 S8+’ 체험존 방문객 300만 명 돌파

2017/05/29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 ‘갤럭시 S8’∙’갤럭시 S8+’ 체험존 누적 방문객 수가 제품 출시 한 달여 만에 국내 ‘갤럭시’ 신제품 체험 마케팅 역사상 최대 수치인 300만 명을 돌파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S8’· ‘갤럭시 S8+’ 언팩 직후인 4월 1일부터 전국 80여 곳의 핫 플레이스에서 대대적으로 체험존 운영을 시작했다.

이후 대형몰, 백화점, 영화관, 대학가, 페스티벌 등 소비자들이 많이 모이는 전국 핫 스팟에서 ‘갤럭시 S8’∙’갤럭시 S8+’ 체험존을 지속 확대했다.

특히, 서울, 부산, 광주 등 대도시뿐 아니라 중소도시로 제험존을 확대하며 제품의 혁신성을 전달하고자 했다.

각 체험존은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홍채인식, 삼성 덱스(Dex) 등 ‘갤럭시 S8’· ‘갤럭시 S8+’만의 혁신 기능을 심도 있게 체험할 수 있도록 꾸며졌다. 특히,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Bixby)’의 경우, 지난 5월 1일 ‘빅스비 보이스’ 정식 출시 이후 다양한 음성명령 시나리오를 직관적이고 흥미롭게 체험할 수 있도록 운영해 방문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삼성전자는 6~7월 ‘갤럭시 S8’· ‘갤럭시 S8+’ 구매자를 대상으로 ‘갤럭시 S8’· ‘갤럭시 S8+’의 감각적인 케이스를 5천원에 구매, 디스플레이 파손시 교체 비용 50% 할인(1년 1회 한정), 유투브 레드 3개월 이용권 제공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 여의도 IFC몰 노스아트리움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 전경서울 여의도 IFC몰 노스아트리움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 전경▲서울 여의도 IFC몰 노스아트리움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 전경

서울 여의도 IFC몰 노스아트리움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에서 인공지능 서비스 ‘빅스비’를 체험▲서울 여의도 IFC몰 노스아트리움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에서 인공지능 서비스 ‘빅스비’를 체험하고 있다.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서울재즈페스티벌 현장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에서 제품을 제험하고 있는 모습▲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서울재즈페스티벌 현장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에서 제품을 제험하고 있는 모습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서울재즈페스티벌 현장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 포토월에서 단체 셀카를 찍고 있다▲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서울재즈페스티벌 현장에 마련된 갤럭시 S8∙S8+’ 체험존 포토월에서 단체 셀카를 찍고 있다.

제품뉴스 > 모바일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