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청년에게 창업 희망주는 ‘삼성 스마트 쿠킹 대회’ 개최

2017/10/15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14일 광주 동림다목적 체육관에서 지역 저소득 청년과 독거 노인을 대상으로 자사의 가전제품을 활용한 ‘삼성 스마트 쿠킹 대회’를 개최했다.

올해 처음 열린 이번 요리 대회는 지역 청년들에게 창업 기회를 열어주고, 독거 노인에게는 식생활 자립능력을 길러주기 위해 열렸다.

1위에서 3위의 수상팀에게는 대한한식협회가 주관하는 창업·조리교육 참여 기회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기관인 청년미래전략센터가 제공하는 광주 야시장 입점 기회가 주어진다.

이날 저소득 청년 13개팀과 독거노인 13개팀 등 총 26개팀 52명은 삼성전자 냉장고와 직화오븐을 이용해 ‘빠르고 간편하고 저렴한 한끼 식사’를 주제로 요리 경연을 펼쳤다.

오븐낙지요리, 주먹밥과 칼국수를 요리해 시니어부 대상을 수상한 최선례씨와 최양덕씨는 “앞으로 부상으로 받은 직화오븐으로 집에서 더 쉽고 간편하게 요리할 수 있게 돼 좋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또, 치즈새우퐁듀와 크림카레수프를 요리해 청년부 대상을 수상한 대학에서 요리를 전공하는 나유민씨와 강수아씨는 “평소 창업에 관심이 많아 이번 대회에 참가했는데, 수상하게 되어 창업 교육와 야시장 입점 기회를 얻게 되어 창업에 한 발 더 다가간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수상팀에는 총 상금 1200만원과 600만원 상당의 삼성전자 가전 제품이 부상으로 수여됐으며, 참가자 전원에게 삼성전자 청소기를 제공했다. 이번 행사는 광주 ‘삼성 그린시티’ 임직원이 모은 후원금 6000만원으로 진행됐다.

▲10월 14일 광주 동림다목적 체육관에서 열린 '삼성 스마트 쿠킹 대회' 참가자들이 빠르고 간편한 저렴한 한끼 식사를 주제로 요리를 하고 있다.

▲10월 14일 광주 동림다목적 체육관에서 열린 '삼성 스마트 쿠킹 대회' 참가자들이 빠르고 간편한 저렴한 한끼 식사를 주제로 요리를 하고 있다.

▲10월 14일 광주 동림다목적 체육관에서 열린 ‘삼성 스마트 쿠킹 대회’ 참가자들이 빠르고 간편한 저렴한 한끼 식사를 주제로 요리를 하고 있다.

▲10월 14일 광주 동림다목적 체육관에서 열린 '삼성 스마트 쿠킹 대회'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10월 14일 광주 동림다목적 체육관에서 열린 ‘삼성 스마트 쿠킹 대회’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기업뉴스 > 사회공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