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2021 삼성 주니어 SW 창작대회’ 개최

2021/06/30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7월 1일부터 청소년을 대상으로 ‘2021 삼성 주니어 SW 창작대회’를 개최한다.

‘삼성 주니어 SW 창작대회’는 삼성전자가 미래 소프트웨어 인재를 발굴하고 양성하기 위해 2015년부터 실시해온 경진대회이다. 일상생활에서 불편한 점이나 문제를 발견해 소프트웨어를 활용한 해결책을 제시하면 된다.

지난해까지 11,354팀에서 30,967명의 청소년이 대회에 참여했다.

‘삼성 주니어 SW 창작대회’는 삼성전자가 주최하고, 교육부·한국과학창의재단·소프트웨어 중심대학 협의회가 후원한다.

올해 7회를 맞는 이번 대회는 ‘소프트웨어로 만드는 더 나은 미래’를 주제로 진행되고, 초등학교 4학년부터 중·고등학생까지 소프트웨어에 관심있는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상황을 고려해 전 과정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삼성전자는 청소년들이 반짝이는 아이디어만 있다면, 소프트웨어를 잘 몰라도 대회에 참가해 사용자의 입장에서 문제를 찾아 해결하는 ‘디자인 씽킹’ 교육 뿐만 아니라 코딩, 오픈소스, 저작권 등에 대해서도 배워가며 소프트웨어를 쉽게 익힐 수 있도록 대회 과정을 구성했다.

본선에 진출한 팀에게는 삼성전자 소트프웨어 개발자들의 멘토링도 지원한다. 삼성전자 임직원들은 참가팀들과 함께 아이디어를 발전시키고, 소프트웨어 개발에 대한 심층적인 피드백을 제공한다.

또, 삼성전자는 3일 온라인으로 누구나 AI를 배우고, 소프트웨어 명사 강의를 들을 수 있도록 하는 오픈 클래스도 연다.

올해 ‘삼성 주니어 SW 창작대회’ 최종 수상에는 대상 1팀, 최우수상 3팀, 우수상 3팀, 장려상 3팀, 공감상 1팀 등 총 11개팀이 선정돼 상금과 IT 제품을 부상으로 받게 된다.

삼성전자는 수상팀이 속한 학교에도 노트북, 태블릿 등과 같은 IT 제품을 기부한다.

이번 대회는 10월까지 결선을 진행하고 11월에 시상식이 개최될 예정이다.

참가를 희망하는 청소년들은 7월 1일부터 21일 오후 4시까지 홈페이지(www.juniorsoftwarecup.com)에서 접수할 수 있다.

□ 삼성전자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

삼성전자는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CSR 비전 아래 청소년 교육 중심의 사회공헌 활동과 상생 활동을 펼치고 있다.

청소년 교육 중심 활동으로는 ▲삼성 주니어 SW 아카데미 ▲삼성청년SW아카데미 ▲삼성 드림클래스 ▲삼성 스마트스쿨과 같이 청소년의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 ▲스마트공장 ▲C랩 아웃사이드 등의 상생 프로그램을 통해 삼성전자가 쌓아온 기술과 혁신의 노하우를 우리 사회와 같이 나누고 있다.

samsung hello "주소창" world! 2021 삼성 주니어 sw 창작대회

▲ 2021 삼성 주니어 SW 창작대회 포스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