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풍경 명소에 나타난 ‘초대형 갤럭시 S8’

2017/04/12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세인트 아이브스 콘월, 런던, 스톤헨지, 본머스 등 영국 명소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명소 '세인트 아이브스 콘월'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 (첫번째 사진)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명소 '세인트 아이브스 콘월'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 (두 번째 사진)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명소 ‘세인트 아이브스 콘월’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런던'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첫 번째 사진)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런던'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두 번째 사진)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런던’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명소 '스톤헨지'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명소 ‘스톤헨지’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명소 '본머스'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첫 번째 사진)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명소 '본머스'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두 번째 사진)
▲삼성전자가 영국에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을 설치해 이색 마케팅을 펼쳤다. 영국 명소 ‘본머스’에 설치된 초대형 갤럭시 S8 조형물은 가로 7미터, 세로 3미터에 달하며,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로 완성된 베젤리스 디자인이 영국의 풍경 명소와 이질감 없이 잘 어우러진다

제품뉴스 > 모바일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