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갤럭시 S9’·’갤럭시 S9+’ 수 놓아

2018/04/19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가 전 세계 주요 도시에서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 S9’·’갤럭시 S9+’ 대형 옥외광고를 진행하고 있다.

독일 베를린, 이탈리아 로마, 프랑스 파리, 홍콩 등에서 지난 4월 16일부터 시작했으며, 전 세계 주요 도시로 지속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대형 옥외광고는 초당 960개 프레임을 촬영해 눈으로 볼 수 없는 순간도 특별하게 기록할 수 있는 ‘갤럭시 S9’∙’갤럭시 S9+’의 ‘초고속 카메라(슈퍼 슬로우 모션)’ 기능이 강조됐다.

‘갤럭시 S9’·’갤럭시 S9+’는 지난 3월 16일 한국, 미국 등 약  70개국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전 세계 약 120개국에서 출시되었다.

이탈리아 로마 천사의 성(Castel Sant' Angelo)

이탈리아 로마 천사의 성(Castel Sant' Angelo)

▲ 이탈리아 로마 천사의 성(Castel Sant’ Angelo)

독일 베를린 시티 팰리스(City Palace)

독일 베를린 시티 팰리스(City Palace)

▲ 독일 베를린 시티 팰리스(City Palace)

홍콩 캔톤 로드(Canton Road)

홍콩 캔톤 로드(Canton Road)

▲ 홍콩 캔톤 로드(Canton Road)

제품뉴스 > 모바일

프레스센터 > 보도자료

프레스센터

삼성전자 뉴스룸의 모든 기사는 자유롭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저작권과 초상권을 확인하셔야 합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컨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