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더블 매력 탐구] ② 갤럭시 Z 플립, 크리에이터를 위한 최상의 도구

2021/05/27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요즘은 누구나 좋아하는 대상과 주제로 콘텐츠를 만들고, 이를 여러 사람에게 공유하는 크리에이터의 시대다. 이에 발맞춰 모바일 기기 역시 진화를 거듭하고 있다. 유명 인플루언서부터 소셜미디어로 일상을 공유하는 사람들까지, 누구나 원하는 방식으로 자신을 표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콤팩트하고 스타일리시한 폼팩터가 특징인 ‘갤럭시 Z 플립’도 자신을 표현하고 싶은 사람들이 최상의 콘텐츠를 만들 수 있게 해주는 다양한 기능을 갖추고 있다.

 

다양한 각도로 고정, 창의성을 높이다

갤럭시 Z 플립으로 사진 촬영하는 모습

갤럭시 Z 플립은 독창적인 폼팩터로 사용자들에게 두 손의 자유를 선사한다. 다양한 각도로 제품을 접어서 세워둔 다음, 양손을 자유롭게 사용하며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

갤럭시 Z 플립은 하이드어웨이 힌지 덕분에 별도의 액세서리나 스탠드 없이도 다양한 각도로 고정을 할 수 있다. 최신 댄스 챌린지 영상을 찍고 싶을 때, 갤럭시 Z 플립을 열어 책상이나 바닥에 올려두기만 하면 쉽게 촬영을 할 수 있다.

갤럭시 Z 플립으로 핸즈 프리 셀피 찍는 모습

핸즈 프리 셀피를 찍거나, 야간 하이퍼랩스(Hyperlapse) 영상을 찍고 싶을 때도 갤럭시 Z 플립 하나면 충분하다. 바로 플렉스 모드 덕분이다. 이 모드는 라이브 스트리밍을 설정하고 팔로워들과 소통하거나, 컨퍼런스 콜로 다른 크리에이터들과 즉시 협업할 때도 유용하게 쓸 수 있다.

 

순간을 포착하는 남다른 방법, 퀵 셀피와 싱글 테이크

즉흥적인 셀피부터 즐거운 순간을 포착한 GIF 이미지까지, 갤럭시 Z 플립은 사용자가 자신의 추억을 다채롭게 담을 수 있는 새로운 방법들을 선보였다.

강력한 성능의 후면 카메라로 고품질 셀피를 찍을 수 있는 ‘퀵 셀피’ 기능이 대표적이다. 휴대폰을 접은 상태에서 전원 버튼을 더블 클릭하면 커버 디스플레이가 셀피 뷰파인더로 바뀌는데, 이때 볼륨 버튼을 눌러 사진을 찍으면 된다. 친구들과 단체 사진을 찍고 싶다면, 커버 디스플레이를 두드리기만 하면 된다. 그 즉시 카메라가 울트라 와이드 렌즈로 전환되기 때문이다.

갤럭시 Z 플립 퀵 셀피 촬영 모습

스마트폰 기능들은 갈수록 다채로워지는데, 어떤 기능을 활용해야 최적의 결과물을 얻을 수 있을지 고민되는 순간이 있다. 이럴 때 갤럭시 Z 플립의 ‘싱글 테이크’가 좋은 선택지가 될 수 있다.

싱글 테이크는 셔터 버튼을 누르기만 하면 카메라가 눈앞의 순간을 연속으로 포착해주는 기능이다. 더욱이 촬영된 사진 중 베스트 컷을 추천해주는 기능 덕분에, 가장 잘 나온 사진을 찾기 위해 많은 사진을 한참 들여다보며 고르는 수고를 덜 수 있다.

갤럭시 Z 를립 싱글 테이크 사용 모습

 

편집까지 간편하게, 내 손 안의 창작소

콘텐츠를 만들 때 사진이나 영상 촬영은 제작 과정의 시작에 불과하다. 이미지 편집에서 캡션 작성까지, 매력적인 콘텐츠를 만들기 위해서는 수많은 과정을 거쳐야 한다.

고급 이미지 편집 기능은 갤럭시 Z 플립을 ‘손 안의 창작소’로 만들어준다. 촬영하는 순간 바로 이미지를 보정해주고, 각각의 이미지에 어울리는 다양한 필터를 손쉽게 적용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멀티태스킹으로 콘텐츠를 만들고 확산하는 작업의 효율을 높일 수도 있다. 멀티 액티브 윈도우 기능은 메인 디스플레이에서 두 개 앱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게 해준다. 디스플레이 상단에서 사진을 편집하면서, 하단에서는 캡션을 작성하거나 댓글에 답변을 달 수 있다. 이동 중에도 손쉽게 콘텐츠 작업을 하면서, 자신의 소셜미디어를 관리할 수 있는 장점도 있다.

갤럭시 Z 플립으로 이미지 편집하는 모습

 

‘패션 아이콘’ 갤럭시 Z 플립으로 개성 표현하기

대담하고 패셔너블한 디자인의 ‘갤럭시 Z 플립’은 그 자체로 개성을 드러내고자 하는 이들에게 잘 어울리는 제품이다. 미러 퍼플, 미러 블랙, 미러 골드(이상 갤럭시 Z 플립), 미스틱 브론즈, 미스틱 그레이, 미스틱 화이트(이상 갤럭시 Z 플립 5G) 등 고급스러운 색상은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키는 동시에, 패션에 포인트를 더해줄 것이다.

제품뉴스 > 모바일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