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삼성전자, 국내 에어컨 소매시장 점유율 2013년 상반기 누적 50% 달성

주소복사

삼성전자가 2013년 상반기 1월부터 6월까지 6개월 누적으로 국내 에어컨 소매시장에서 점유율 50% 를 달성했습니다. (출처: Gfk, 2013년 01~06월 Off Line 금액기준)

삼성전자 스마트에어컨은 전년비 매출액이 90% 성장하였고, 스마트 인버터 방식을 채용한 절전형 제품이 전체 판매의 50%를 차지했습니다.

 

삼성 스마트에어컨의 우수한 기능이 소비자의 구매로 이어져

삼성전자는 올해 1월 초절전 스마트 인버터 방식하이패스 회오리바람을 채용한 삼성 스마트에어컨 Q9000을 출시하며 국내 에어컨 시장의 우위를 지속 유지했는데요.

특히 Q9000 제품은 2007년형 정속형 에어컨 제품과 비교시 월 45,000원 이상의 전기료를 아낄 수 있다는 우수한 절전 효과가 알려지면서 고객들에게 인기를 얻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76㎡모델 기준, 1일 8시간 사용시, 월 300kWh 사용 가정의 누진세 적용)

한편, 최근에는 고온다습한 기후로 인해 삼성 에어컨의 제습 기능도 시장점유율 상승 포인트로 대두되고 있습니다.

Q9000 제품은 제습 기능을 하루 3시간씩 한달을 사용해도 월 전기료가 약 3,700원으로 저렴할뿐 아니라 공기청정/가습/제균/스마트 카메라 센서 등의 부가 기능이 있어 사계절 내내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이 소비자의 눈길을 사로잡은 것으로 분석됩니다.

또한, 삼성전자는 지난 4월 공장 제조방식을 업계 최초로 MPS 시스템(모듈방식)으로 변경해 생산성이 증대되면서, 에어컨 수요가 급격히 증가하는 성수기에도 배송 대기 기간을 1~2일로 단축시켰습니다.

 

고온다습한 기후변화로 에어컨 판매 9월초까지 지속 예상

삼성전자 광주사업장 에어컨 생산라인 직원들은 여름휴가를 다음달 중순 이후로 미루며 원활한 에어컨 생산 및 공급을 위해 업무에 매진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예상과 달리 예년보다 길고 무더운 날씨가 이어져 9월 초까지 에어컨 판매가 지속될 것으로 보이는데요. 삼성전자는 삼성 스마트에어컨이 국내 점유율 1위 브랜드로 계속 자리잡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삼성 스마트에어커너 Q9000이미지입니다.

 

에어컨 출하모습1

삼성전자의 새로운 소식, 매주 메일로 받아보세요!

구독 신청폼
  • 개인정보 수집 동의 자세히 보기
SAMSUNG NEWSROOM
< 이전 기사
이전 기사가 없습니다.
다음 기사 >
다음 기사가 없습니다.
댓글

인기 기사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단, 워터마크 적용 사진은 제외)

Samsung NewsRoom Magazine

개인정보 처리 방침 확인 하기
구독 신청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