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공개합니다! 고교생 10인의 손끝에서 탄생한 ‘드림 레시피’

주소복사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2018 평창동계올림픽 삼성전자 성화봉송 캠페인 #dowhatyoucant # 불가능을 가능케하라 삼성전자는 한계를 극복하고 끊임없이 도전하는 열정을 응원합니다. 자신만의 도전 스토리와 올림픽 정신을 겸비한 주자들의 성화봉송 현장을 뉴스룸 에서도 전해드립니다.

지난 1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봉송지 중 한 곳이었던 ‘미식 도시’ 전주에서 삼성전자 ‘클럽드셰프 코리아(Club des Chefs Korea)’가 셰프를 꿈꾸는 청소년들과 함께 이색 행사를 선보였습니다. 이름하여 ‘드림 쿠킹쇼’!

이번 행사엔 대한민국 최정상 셰프로 구성된 클럽드셰프 코리아 5인(강민구∙권형준∙이충후∙임기학∙임정식, 이상 가나다순), 그리고 한국외식과학고등학교(경기 양주시 남면)와 국제한식조리학교(전북 전주시 완산구 천잠로) 재학생들이 참여했습니다. 이들은 다 함께 성화봉송에 참여한 후 삼성전자 프리미엄 가전 브랜드 셰프컬렉션을 활용, ‘평창’을 테마로 한 다섯 가지 요리 시연에도 나섰죠.

사전 레시피 공모를 통해 선발된 한국외식과학고 팀은 지난 한 달간 다섯 셰프의 특별 멘토링을 통해 메뉴를 완성시켰습니다. (한국외식과학고는 전국 소외 지역 학교에 교육용 전자 제품과 솔루션을 지원하는 삼성 스마트스쿨 대상 학교 중 유일한 조리 전문 학교이기도 합니다.)

이날 하루 종일 팀을 이뤄 서로의 꿈을 응원하고 요리했던 드림 쿠킹쇼의 주인공, 행사 당일 이들에게서 들은 소감을 감각적인 그래픽에 담았습니다. 자, 그럼 함께 감상해보실까요?

드림 쿠킹쇼 꿈을 요리하다 / 뜨거움과 차가움의 조화, 비쉬스와즈와 부야베스를 선보인 임기학 셰프 팀 / 여진 X 신원미 / 1대1 멘토링으로 임기학 셰프님의 노하우와 기술을 배울 수 있었어요. 재료 다루는 칼질도 섬세하게 알려주신 셰프님 짱!! 여러 사람들 앞에서 쿠킹쇼를 한 건 긴장됐지만 오래 준비한 만큼 설레기도 했어요. 앞으로 한두 가지 메뉴를 소신 있게 취급하는 오너 셰프가 되는 게 꿈이에요. 고객들에게 신뢰를 주는 정직한 요리사가 될 거예요! / 정통 프랑스 요리를 선보이는 임기학 셰프 / 드림 쿠킹쇼 주인공은 너야 너! / 요리사는 인내심과 끈기가 필요한 직업인데 힘든 상황을 겪어내면 굉장한 희열과 뿌듯함이 있고 분명히 성장한 자신을 발견할 수 있을 거예요. 학생들이 이번 기회로 도전하고 극복하는 방법을 배우길 바랍니다. 파이팅! / 숙성된 동치미의 시원한 맛 / 동치미 메밀국수를 선보인 이충후 셰프팀 / 박근수 X 김동우 / 셰프님께 요리의 가장 기본은 좋은 재료, 신선한 재료에 대한 신념이라고 배웠어요. 우리 레시피로 100인분 요리를 만드는 게 처음이라 걱정은 됐지만 끝내고 나니 너무 뿌듯해요. 가족들도 자랑스러워하고요. 제 관심 분야가 프랑스 요리인데 이충후 셰프님 음식을 맛보고 정말 반했어요. 저희도 나중에 이충후 셰프님처럼 멋진 셰프가 될 수 있겠죠? / 미쉐린 가이드 서울편에 최연소로 오른 이충후 셰프 / 열심히 한 만큼 잘했어~ / 아직 요리를 배우는 청소년들이 이런 쿠킹쇼 무대를 경험할 수 있는 것만해도 정말 좋은 동기 부여라고 생각해요. 제가 도움이 된다는 것도 뿌듯하고요. 준비한 만큼 멋진 결과가 있겠죠? 우리 팀은 잘할 거라 믿어요! / 상큼하게 즐기는 더덕 더덕치즈무스와 과일샐러드를 선보인 강민구 셰프팀 / 손윤정 X 김지훈 / 드림 쿠킹쇼라는 새로운 기회에 참여하게 돼 정말 좋은 추억을 쌓았어요. 강민구 셰프님은 오너 셰프셔서 실전에 필요한 지식, 준비사항을 많이 가르쳐 주셨어요. 학교에선 배워보지 못한 것들요. 성화봉송도 떨려지만 신났고 쿠킹쇼 데뷔도 꿈만 같아요. 저도 셰프님처럼 항상 끊임없이 공부하고 노력하는 셰프가 되고 싶어요. / 미쉐린 가이드 서울 편의 또 다른 주인공 강민구 셰프 배움엔 끝이 없다! / 학생들이 개발한 메뉴로 진행되는 행사라 그런지 멘토링하면서 제가 학생들에게 배우는 것도 있었고 새로운 경험이었어요. 학생들이 요리를 길게 보고 차근차근 경력을 쌓아나가면 좋겠어요. 일찍 시작한 요리인 만큼 쉬이 지치지 말고 즐기는 지금 이 마음을 끝까지 유지하길 바랍니다. / 다양한 재료의 믹스매치 소고기 말이와 고추장 소스를 선보인 임적식 셰프팀 / 김효중 X 정다예 / 학교에서 친구들이 저희더러 “요리에 미쳤다” “너무 빠진 것 아니냐” 이러거든요. 그만큼 열정이 강한 편인데 셰프님께서도 저희를 믿고 지지해주셨어요. 자유롭게 하고 싶었던 것들을 시도해볼 수 있었고 음식 맛 내는 기술도 여러 가지 알려주셨어요. 고객 한 명 한 명 입맛을 모두 만족시키는 맞춤형 레스토랑을 내는 게 저희 꿈이에요. / 미쉐린 투(2) 스타에 빛나는 임정식 셰프 / 정말 좋은지 확인한 후 집중하고 열심히, 알지? / 요리를 좋아하는 학생들에게 제 노하우나 팁을 알려줄 수 있어 뜻 깊었고 같이 쿠킹쇼에 선 것도 설레고 즐거웠습니다. 얘들아, 내가 항상 했던 말 기억하지? 집중하고 열심히! 항상 응원한다~ / 겹겹이 쌓인 달콤함의 향연, 평창 in 베린을 선보인 권형준 셰프 팀 / 심형준 X 황주영 / 셰프님이랑 연습 엄청 많이 했어요. 졸업 후엔 어떤 공부가 필요한지 등에 대한 현실적 조언도 아낌없이 해주셔서 멘토링의 의미가 더 깊었던 것 같아요. 지금까지 저희가 만든 건 늘 식구나 친구들 몫이었는데 관객분들이 맛있게 드시는 걸 보니 더 기뻤어요. 어른이 되면 작더라도 단골이 많이 찾는 식당을 차리고 싶어요. / 서울 3대 과자점 리치몬드 대표 권형준 셰프 / 천천히 한 걸음씩! 어린 학생들이 너무 높은 곳만 바라보거나 매 순간 실망하기보다 매사 조금씩 천천히 노력해나가면 좋겠어요. 저희 같은 셰프도 다 그렇게 시작했으니까요. 얘들아, 오늘 완벽했어. 너희가 자랑스럽다!! /

#DoWhatYouCant#불가능을가능케하라 대학생 기자단 삼성 드림리포터가 감동과 희망의 성화봉송 이야기를 전해드립니다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닫기
SAMSUNG NEWSROOM
댓글

인기 기사

Samsung Newsroom Newsletter

구독 신청폼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