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그래픽카드도 배터리도 업그레이드, 삼성 노트북 오디세이로 게임 풀옵 돌려볼까?

11 주소복사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게임은 모바일에선 모바일대로, PC에선 PC대로 각각 매력을 갖고 있습니다. ‘게임은 PC로 즐겨야 제 맛’이라고 생각하는 게임 팬들도 여전히 많죠. 삼성 노트북 오디세이(이하 ‘오디세이’)는 화려한 그래픽의 고사양의 게임을 노트북으로도 즐길 수 있는 제품인데요. 새로운 그래픽카드를 탑재한 모델이 이달 추가로 출시됩니다. 노트북에서 최적의 환경으로 즐기는 게임, 삼성전자 뉴스룸에서 오디세이 최신 모델(NT800G5H-X78B)로 직접 체험해봤습니다.

오디세이로 오버워치를 플레이 중이다

역동적 게임도 끊김 없는 그래픽, 눈을 만족시키는 오디세이

게이밍 노트북은 데스크톱 앞에 자세 잡고 앉지 않아도 자유롭게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해줍니다. 우선, 오디세이는 독특한 디자인이 눈에 띄는데요. 용의 눈빛을 모티브로 한 오디세이의 심볼은 붉은 빛이 강렬한 인상을 줍니다. 오디세이를 열면 보이는 터치패드, 게임 중 발열을 잡는 후면의 통풍구도 일관된 디자인입니다. 용의 눈이 떠지고 게이머 모드로 돌입, 오버워치를 플레이 해봤습니다.

오디세이 노트북

블리자드의 FPS 게임(1인칭 슈팅 게임) 오버워치는 영웅들의 역동적인 움직임과 궁극기를 사용할 때 나오는 그래픽 효과로도 인기입니다. 오디세이 최신 모델은 기존 그래픽카드 대비 1.3배 빠른 엔비디아 지포스(NVIDIA GeForce) GTX 1060을 탑재했습니다. 최신 7세대 인텔 코어 i7·i5 프로세서, PCIe SSD, 빠른 속도의 DDR4 메모리 등 기존 모델의 강력한 성능을 유지하면서 게이머들이 중시하는 그래픽카드를 더욱 업그레이드한 건데요. 다양한 게임을 끊김 없이 생생하게 즐기게 해줍니다. 오디세이로 오버워치를 플레이해보니 영웅들의 화려한 궁극기도 제대로 구사할 수 있었죠.

오버워치 플레이 중

오디세이는 15.6형(39.6cm) 풀HD(1920x1080) 디스플레이를 탑재했습니다. 광시야각·저반사 패널을 적용해 각도에 상관없이 선명한 화면을 보여주죠. 테이블 위, 무릎 위 또는 편하게 누워서 배 위에 올려놓고 플레이를 해도 넓은 시야를 확보할 수 있습니다. 데스크톱보다 자유롭게 다양한 자세를 취해도 정교한 게임 컨트롤이 가능합니다. 또한, 오디세이로 게임 플레이 장면을 여럿이 함께 본다면 비좁게 머리를 맞대지 않아도 됩니다.

오디세이 게이밍 노트북

오디세이의 비디오 HDR은 영상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최적의 밝기와 색상으로 보여주는 기능입니다. 밝은 부분은 더 밝게, 어두운 부분은 더 어둡게 조절하는데요. 뚜렷한 명암비로 영상에 몰입감을 더합니다.

오디세이 노트북 HDR 기능

쫀득한 키감과 헥사 플로우 발열 관리로 손을 만족시키는 오디세이

게임 중에 CPU와 GPU는 계속 가동됩니다. 발열이 계속되면 버벅거림 때문에 게임에 방해가 되고 노트북의 전체적인 성능도 저하될 수밖에 없는데요. 오디세이에서 발열을 관리하는 비결은 ‘헥사 플로우(Hexaflow)’입니다. 풀옵션으로 장시간 오버워치를 플레이해도 독자적인 열 관리 시스템 덕분에 문제 없었습니다. 용의 영험한 비늘로 만든 것 같은 뒷면의 통풍구는 벌집을 떠올리게 하는 육각형 형태를 하고 있는데요. 더운 공기가 더 많이 빠져나갈 수 있는 바람 길의 역할을 합니다. 오디세이 최신 모델은 배터리도 업그레이드 됐습니다. 기존(43Wh)보다 1.5배 이상 늘어난 66Wh 배터리를 적용했는데요. 어댑터를 연결하지 않고도 장시간 사용할 수 있죠.

오디세이 노트북 후면

친구들과 함께, 혹은 솔큐(오버워치를 혼자 플레이하는 것)로 오버워치 하시는 분들 많을 텐데요. 따로 시간을 내서 PC방에 갈 수도 있지만, 집에서 오디세이로 게임하는 것도 큰 재미입니다. 일반 노트북은 키감이 약하다는 인식이 있었는데요. 오디세이의 키보드는 손가락을 감싸주는 느낌이 드는 오목한 형태입니다. 화산 분화구에서 영감을 얻은 크레이터 키캡(Crater Keycap)입니다. 키보드를 누를 때 ‘착’ 하고 손가락에 감기면서 느껴지는 손맛이 있었습니다. 특히, 자연스럽게 왼손이 닿는 위치의 일명 ‘WASD’ 키는 게임에서 방향키나 특정 기능키 등 별도의 용도로 많이 쓰이는데요. 오디세이에선 각 키의 테두리를 한 번 더 강조하고 빨간 불빛이 들어오도록 해, 자주 쓰는 만큼 눈에 더 잘 띕니다.

오디세이 키보드

오디세이는 게이머들을 배려한 최적의 편의 기능을 갖췄습니다. 더 나은 게임 플레이 환경을 조성해주는데요. ‘Fn+F10’ 단축키는 현재 상태를 한 눈에 알아보는 대시보드 기능입니다. 게임하는 도중에도 오디세이의 현재 시스템 상태를 확인하는 건데요. 그래픽카드의 온도, 메모리와 램(RAM) 사용률, 초당 프레임(FPS), CPU 온도 등을 알 수 있습니다. ‘Fn+F11’ 단축키를 사용하면 녹화 프로그램이 따로 필요하지 않습니다. 어제보다 오늘의 컨트롤이 나아졌는지 확인하고 친구들과 플레이 영상을 공유하기 위해 게임 화면 녹화를 많이 이용하는데요. 별도 프로그램을 구동해 게임을 지연시키지 않고 원하는 순간에 단축키로 바로 녹화를 시작할 수 있습니다.

오버워치 플레이 중

삼성 노트북 오디세이는 집에서 침대나 소파 등 어디에서나 온라인 게임을 즐기고 게임용 PC를 휴대도 하고 싶은 분들에게 강력한 게이밍 경험을 제공합니다. 여기에 영화를 보거나 가끔 오피스 작업을 수행하는 것도 척척이죠. 그냥 자기 아쉬워 딱 3판만 하고 싶을 때 PC방에 달려가긴 귀찮고 일반 노트북으로는 역부족이었다면, 이제 오디세이가 있습니다. 성능과 디자인 모두 만족하는 오디세이로 플래티넘을 노려볼까요?

Samsung NewsRoom Magazine

구독 신청폼
SAMSUNG NEWSROOM
댓글

11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1. 조석환 댓글:

    삼성 오디세이 저말 좋네유

  2. 이자춘 댓글:

    내부구조를 바꿔야 고질적인 발열 및 소음 문제를 잡을텐데….고작 쓸모도 없는 하단 헥사플로우 통풍구 면적 넒힌다고 뭐가 달라지나요;;; 이탈리아에서 유명 디자이너들 뽑아다 화려하게 만들면 뭐합니까 게이밍 노트북으로서의 기본기가 꽝이라 사용성도 불편하고 수명도 엄청나게 짧을게 불보듯 뻔하구만ㅡㅡ 원가절감 할려고 통신모뎀도 노트7에 들어가던거 그대로 오디세이에 박아처넣고 외관재질은 플라스틱중에서도 제일 싸구려인 ABS 플라스틱인데다 마감 및 코팅도 쓰레기 수준이라 스치기만 해도 흠집나고…대체 이게 뭡니까 제품을 처만들거면 똑바로 만들던가 삼성 최초의 게이밍 노트북이라더니 문자 그대로 최초라 그런지 완성도가 쓰레기수준이네요 특히 내구성은 정말 엘지그램에 맞먹을 정도로 최악중에 최악입니다 아무리 게이밍노트북 분야에선 미국,대만,중국에 비해 후발주자여도 세계 최고IT기업이라는 삼성만의 네임밸류가 있는데 그걸 기대하고 산 소비자들은 뭐가 되는겁니까 칭찬해줄거라곤 삼성 as뿐이네요 레노버,아수스,HP,델등 해외기업들의 국내 서비스만 좋아도 오디세이따위는 소비자들 안중에도 없을겁니다 가격을 높게 받아처먹고 싶으면,프리미엄이라고 불리고 싶으면 그에맞게 좋은 부품을 쓰고 꼼꼼한 완성도를 보여야 하는데 애는 하나부터 열까지 다 원가절감의 끝판왕이에요 어떻게 삼성에서 이런 역대급 쓰레기가 나왔는지….참….미스테리가 따로 없습니다 삼성 컴퓨터는 직원할인 받아도 살게 못된다더니….에휴 다음부턴 절대 삼성 노트북은 쳐다도 안볼거고 남들에게 추천도 안할겁니다 이러니 가전,모바일,반도체는 잘나가도 PC 사업부만 혼자서 맨날 죽쓰고 뒤쳐지지ㅉㅉ

  3. ㅋㅋㅋㅋㅋㅋ 댓글:

    디자인 만족이요…….?ㅋ 더 버지에선 말이 다르던데.

    • 아몰랑 댓글:

      원래 더 버지가 삼성 엄청 안좋게 평가하기로 악명 높습니다 다른 매체들과는 다르게 유독 삼성에만 적대적인 감정을 드러내죠 이상한걸로 트집 잡고 까는 경우도 많았구요ㅋㅋㅋㅋㅋ그래서 아는 사람들은 더 버지 리뷰 보자마자 바로 거르고 봅니다 한쪽으로 치우쳐진 기사는 영양가도 없고 신뢰도 안가기 때문이죠 오디세이가 기능성은 쓰레기여도 외관 심미성은 정상급 수준입니다 노트북 오디세이는 이탈리아 디자이너들이 개발했고 데스크탑 오디세이는 영국 디자이너들이 개발했어요 덕분인지 외관 디자인으로 까는 리뷰는 별로 없더군요

      • ㅎㅎ 댓글:

        더 버지는 삼성만 안좋게 평가하는게 아니라 평가 자체가 좀 짠거겠죠. 삼성 타 모바일 기기중에 극찬 받는 기기도 많습니다. 혹 관련 개발자 이신가요? 오디세이가 디자인으로 까는 리뷰가 없다구요? 당장 국내 IT커뮤니티만 봐도 혹평이 많은데요.

  4. 삼성짱 댓글:

    fps가 좀 낮네?

  5. 불타는 오디세이 댓글:

    삼성 노트북 오디세이는 집에서 침대나 소파 등 어디에서나
    위에 온도가?
    76? 79? 침대에서 하면 불나겠네 ㅋㅋㅋㅋ

    • 응니머가리우동뚝배기 댓글:

      머가리에 우동사리들었니..? cpu온도잖아 빡대가리야 컴퓨터 온도가 78도인줄아나

    • 에횻 댓글:

      에흇 저거 게이밍노트북은 거의다 열발생하면 빨리식게하는,장치있음 ㅋㅋㅋㅋㄱㄱㅋㅋㅋㅋㅋㄱㅉ

  6. AltF4 댓글:

    진정한 게이밍 노트분이라면 144Hz 지원해줘야죠

  7. 삼성전자뉴스룸 댓글:

    안녕하세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팀입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에 따르면, 제5조 게시물의 삭제 기준에 의거하여 해당 게시물은 삭제 처리가 됩니다. 더 자세한 사항은 삼성전자 뉴스룸 하단에 있는 ‘삼성전자 뉴스룸 운영 정책’ (http://bit.ly/2dhoAfp)을 참고하여 주시길 바랍니다. 본 댓글은 삭제 처리됩니다. 감사합니다.

인기 기사

삼성전자 뉴스룸이 직접 제작한 기사와 사진은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단, 워터마크 적용 사진은 제외)

Samsung NewsRoom Magazine

구독 신청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