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의 날] “재생에너지 사용 늘리고, 저전력 반도체 개발” 삼성전자 직원이 소개하는 탄소 저감 노력 ②

2022/06/10
본문듣기 AUDIO Stop
공유 레이어 열기/닫기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삼성전자는 지구환경 보전과 생활 속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국제사회의 노력에 발맞추고 있다.

반도체 산업은 제조 공정이 점점 미세화되고 복잡해짐에 따라 탄소와 폐기물 배출, 물 사용도 함께 늘어날 수 밖에 없는 구조적 특성을 갖고 있는데, 삼성전자 Device Solutions(DS) 부문은 제품의 공정 과정에 들어가는 에너지 사용량을 줄여 탄소 저감에 기여하고, 저전력 고효율 반도체를 개발해 데이터 센터와 IT 기기들의 전력 소모를 낮추는데도 보탬이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뉴스룸은 세계 환경의 날 50주년을 맞아 ‘단 하나의 지구(Only One Earth)’를 위한 삼성전자의 탄소 배출 저감 노력을 지난 1에 이어 소개한다. 이번 2편에서는 DS 부문 담당자들의 이야기를 카드뉴스에 담았다.

삼성전자 담당자가 직접 소개하는 탄소배출 줄이기 ing - 2편 - 반도체 산업은 제조 공정이 점점 미세화되고 복잡해짐에 따라 탄소와 폐기물 배출, 물 사용도 함께 늘어날 수밖에 없는 구조적 특성이 있다. 전 세계적 기후 위기 극복을 위해 모두의 노력이 필요한 때, 삼성전자 DS 부문은 탄소 배출량 저감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으며, 그 노력의 결과 국내외 전 사업장에서 탄소 저감 인증을 받았다. 환경의 날을 맞아 삼성전자 DS 부문 담당자들이 전하는 탄소 배출 저감 노력과 활동을 카드뉴스에 담았다. Q. DS부문이 탄소 배출 저감을 위해 벌이고 있는 노력은? , “반도체 사업장의 온실가스 저감을 위해 제조 공정에서 발생하는 탄소를 줄이는 게 우선, 이를 위해, 에너지 사용을 절감하고 공정 가스 감축에 집중하고 있어" 이경해 프로 / 기후전략그룹 공정 에너지 절감 - * 공정 전환과 설비 개조  *고효율 설비 부품 교체 * 에너지사용량 최적화  공정 가스 감축 - * 공정 가스 투입량 최적화  *대체 가스 개발  * 공정 가스 처리시설 확대와 처리 효율 향상 Q. 재생에너지 사용도 늘리고 있다는데, 어떤 효과가 있나? “제조 공정에 필요한 에너지를 재생에너지로 전환하면 그 만큼 생산 과정에서의 환경 부담을 줄일 수 있다는 것, DS 해외 사업장은 2020년 100% 재생에너지로 전환 완료" 재생에너지 사용으로 환경 부담 줄이는 노력 공정 과정에 필요한 전력을 재생에너지로 대체 * 미국, 중국 사업장은 전력의 100%를 재생에너지로 전환  * 국내 사업장은 태양광, 지열 발전 설비를 설치해 재생에너지 사용 확대 Q. 일반 소비자도 참여할 수 있는 탄소 저감 활동이 있다면? “사용만 해도 탄소 저감 노력에 동참할 수 있는 전력 효율이 높은 제품을 지속 개발중... 저전력 반도체가 대표적인데, 전 세계 데이터센터에서 소비하는 전력 사용량을 줄일 수 있어 궁극적으로 탄소 저감에 기여” 김기은 프로 / 기후전략그룹 저전력 반도체로 탄소 저감을 실천하는 방법  전력 효율이 높은 저전력 반도체  데이터센터의 소비 전력 저감으로 발열량을 줄여, 쿨링에 필요한 에너지를 감축하는 효과  IT 제품 사용자의 전력 소비량 감소효과Q. 탄소 저감 활동의 효과를 소개한다면? “반도체 제품 생산 전과정의 탄소 배출량 관리를 통해 메모리와 시스템 LSI 주요 제품이 탄소 발자국 인증과 탄소 저감 인증 취득” 탄소 발자국 탄소저감 인증 획득 카본 트러스트 '탄소 발자국 인증  * 메모리 제품 20종  * 시스템 LSI 제품 4종 카본 트러스트 탄소저감' 인증  * 메모리 제품 5종 UL2 탄소 발자국' 인증  * LED 패키지 제품 4종  탄소저감 인증 제품의 생산과정에서 저감한 탄소 배출량 환산 = 30년생 소나무 약 1억 그루가 한해 흡수하는 탄소량  (※ 환산 기준 : 5개 제품 각각의 출시일로부터 2021년 7월까지 판매된 제품 수 기준) 1 카본 트러스트(The Carbon Trust) : | 2001년 영국 정부가 설립한 비영리 기관, 탄소배출 절감을 위한 신기술 혁신 등의 지원과 정보 공유와 인증을 담당  2 UL(Underwriters Laboratory): 1894년 미국에서 설립, 제품 안전에 관한 표준 개발, 인증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국제 안전 인증 시험기관' “삼성전자 DS 부문 사업장의 2020년 온실가스 감축 수준은 약 39만톤, 앞으로도 재생에너지 사용은 더욱 늘리고, 공정가스 처리 효율도 높이는 등 탄소 저감과 온실가스 감축에 더욱 노력할 예정” *2020년 기준

기업뉴스

기업뉴스 > 기업문화

제품뉴스 > 반도체

제품뉴스

삼성전자 뉴스룸의 직접 제작한 기사와 이미지는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러나 삼성전자 뉴스룸이 제공받은 일부 기사와 이미지는 사용에 제한이 있습니다.
<삼성전자 뉴스룸 콘텐츠 이용에 대한 안내 바로가기>

TOP